모리빌딩과 팀랩, 독특한 디지털 아트 뮤지엄 공동 개장

모리 빌딩 디지털 아트 뮤지엄: 팀랩 보더리스, 방문객들이 정해진 순서에 구애 받지 않고 자유롭게 구경할 수 있는 경계 없는 세계 선보여

2018-06-21 11:00
  • MORI Building DIGITAL ART MUSEUM: teamLab Borderless

  • 이노코 도시유키 팀랩 설립자

    이노코 도시유키 팀랩 설립자

  • 츠지 신고 모리빌딩 사장 겸 CEO

    츠지 신고 모리빌딩 사장 겸 CEO

  • 신작 무제

    신작 무제

도쿄--(Business Wire / 뉴스와이어) 2018년 06월 21일 -- 도시건축 개발회사인 모리빌딩(Mori Building)과 디지털 아트 예술가 집단인 팀랩(teamLab)이 완전히 새로운 컨셉의 디지털 미술박물관인 ‘모리 빌딩 디지털 아트 뮤지엄: 팀랩 보더리스(MORI Building DIGITAL ART MUSEUM: teamLab Borderless)’를 21일 개장했다고 발표했다.

이 새로운 디지털 미술박물관은 5개 구역으로 나뉘어진 1만평방미터 넓이의 공간에 50개에 달하는 인터랙티브 미술작품을 전시하고 있다. 이들 인터랙티브 미술작품은 작품 간에 분명한 경계가 없다는 점이 특징이기도 하다. 일부 작품은 전시실을 벗어나 복도에까지 연결되고 어떤 것은 다른 작품과 혼재하며 또 어떤 것은 다른 작품과 자연스럽게 합쳐져 있기까지 하다. 작품들 간에 경계가 없는 까닭에 방문객은 다른 방문객들과의 경계까지 허물고 서로 간에 혼재되는 경험을 하게 된다. 방문객은 작품 속에 실제로 발을 들여놓고 다른 방문객들과 자연스럽게 교류를 할 기회도 갖는다. 그런 결과로 이들은 다른 박물관에서는 도저히 경험할 수 없었던 인터랙티브 디지털 아트 경험을 할 수 있게 되는 것이다.

이를 통해 모리빌딩과 팀랩은 도쿄 방문자들이 독특한 문화경험을 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그럼으로써 2020년 이후까지 이 도시가 전세계 관광중심이 될 수 있게끔 돕는다는 계획이다.

모리 빌딩 디지털 아트 뮤지엄: 팀랩 보더리스(1만평방미터, 5개 구역)

1. 보더리스 월드(Borderless World)

사람들은 자유롭게 움직이면서 다른 사람들과 관계를 맺는 등 자신들의 신체를 통해서 세계를 이해하고 인지한다. 그런 결과 우리의 신체는 자체적인 시간 개념을 갖고 있다. 그런 한편 인간의 마음 속에서 각기 다른 생각 사이에는 분명한 경계가 모호하며 이들 생각 간에는 서로 영향을 미치고 때로는 서로 간에 합쳐지는 경우도 있다.

팀랩 보더리스는 하나의 경계 없는 세계를 만드는 미술작품의 컬렉션이다. 미술작품 컬렉션은 전시실을 자유롭게 벗어나고 다른 사람들과 마음대로 연계와 관계를 맺으며 다른 작품들과 의사소통을 하며 때로 서로 영향을 미치고 다른 작품과 합쳐지기도 한다. 또 그러면서 이들 작품은 인간의 신체와 동일한 시간 개념을 갖게 된다.

이런 식으로 사람들은 미술작품 컬렉션 속에서 자신의 아이덴티티를 잃게 된다. 이들 경계가 없는 작품들은 사람들이 이 속에 참여함에 따라 자신들의 모습을 변화시키고 사람들이 이 통합된 세계에 몰입하고 혼입됨에 따라 사람들 속에서 일정한 연속성을 경험하고 사람들과 세계 사이의 경계를 초월하는 새로운 관계를 맺을 수 있게 된다.

2. 팀랩 애슬레틱스 포레스트(teamLab Athletics Forest)

팀랩의 애슬레틱스 포레스트는 새로운 “창조적 물적 공간”으로서 여기서 대뇌의 해마 성장을 촉진함으로써 공간지각 능력을 훈련할 수 있다. 이는 신체를 통해 세계를 이해하고 세계를 3차원 공간으로 이해한다는 개념에 근거한 것이다. 이 복잡하고 때로 걸어 다니기 힘든 이 3차원 공간에서 자신의 신체를 인터랙티브 세계에 침잠해 보도록 하자.

3. 퓨처 파크(Future Park)

이곳은 학습하고 놀이를 동시에 할 수 있는 공간이다. 퓨처 파크는 공동창조(협업적 창조)를 위한 실험적 공간으로서 교육적 목적을 갖고 있다.

4. 램프 포레스트(Forest of Lamps)

방문객이 램프에 가까이 서 있을 경우 이 램프는 밝게 빛나면서 멀리까지 퍼져나가는 색깔을 퍼뜨린다. 램프의 빛은 출발점이 되며 이는 가까이에 자리잡은 두 개의 램프로 퍼져나간다. 가까이에 있는 두 개의 램프에서 발하는 빛은 다시 같은 색깔의 빛을 다른 램프로 전달하고 이를 계속해서 반복해나간다. 램프에서 전달되는 빛은 한 차례 밝게 빛나고 다른 가까운 램프로 전달되며 모든 램프가 그런 식으로 한 번 밝게 빛난 다음에 최초의 램프로 빛이 되돌아 간다. 램프의 빛은 사람들과의 인터랙션에 따라 달려져서 두 개로 나뉘어지고 모든 램프가 하나의 광선을 형성하며 나중에는 출발점이 됐던 최초의 램프로 되돌아가게 된다.

5. 엔 티 하우스(En Tea House)

차를 준비하면 찻잔 속에서 꽃이 만발하는 것을 볼 수 있다. 찻잔 속에 차가 남아 있는 한 꽃은 끝이 없이 만발한다. 찻잔 속의 차는 꽃이 무한히 피어나는 무한의 세계가 되는 것이다. 한없이 커지는 세상 속에서 차를 마셔보자.
운영책임자들의 메시지

츠지 신고(Shingo Tsuji), 모리빌딩 CEO 겸 대표

도쿄는 전세계로부터 사람과 상품, 자본, 정보를 끊임없이 끌어들이는 자력(磁力)을 계속 유지해야 할 필요가 있다. 모리빌딩의 연구기관인 모리기념재단(Mori Memorial Foundation)에서 최근에 발표한 글로벌 파워시티 지수(Global Power City Index)에 따르면 도쿄는 경제, 환경, 거주적합성 등 측면에서는 매우 높은 점수를 받았지만 예술과 문화 인터랙션 분야에서는 그 점수가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모리빌딩의 도시개발 이니셔티브는 다양한 도시 기능을 포함하고 있다. 우리 회사 최초의 도심 문화개발 사업이었던 아크 힐스(ARK Hills) 소재 산토리 홀(Suntory Hall)은 1986년 개장 이래로 숱하게 많은 문화행사를 개최했다. 현대미술 발전을 위한 우리 회사의 노력은 모리미술관(Mori Art Museum)의 설립이라는 형태로 구체화되기도 했다. 현대미술은 우리가 지금 살고 있는 현재 시대를 반영하기 때문에 우리는 이를 지원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고 믿고 있다. 이제 우리는 디지털 기술의 급속한 발전 덕택으로 디지털 아트를 갖게 됐다.

모리빌딩은 도시 개발 이니셔티브에서 교육기회 확대에 매우 중요하게 다루고 있다. 모리빌딩은 주로 롯폰기 힐즈 지역에서 매년 어린이 워크숍 등의 형태로 2만 명에 달하는 어린이들에게 미술과 학습 기회를 제공해왔다. 어린이들은 실제 세계에서 보다 활동적이고 고차원적인 학습을 필요로 함에도 우리의 교육은 교실 내에서 수동적이고 2차원적 교육만 제공해왔다. 어린이들이 우리 디지털 아트 세계를 마음껏 뛰어다니면서 보다 고차원적인 상상력을 발휘할 수 있기를 바란다.

도쿄가 2020년과 그 이후를 바라보는 이 시점에서 팀랩과 모리빌딩이 공동으로 만들어낸 세계 유일의 이 디지털 아트 박물관에서 모든 사람들이 좋은 시간을 보낼 수 있기를 바라는 마음 간절하다.

이노코 도시유키(Toshiyuki Inoko), 팀랩 설립자

디지털 아트는 물적인 제약으로부터 자유로워진 예술 장르이다. 물적인 매체를 통해서 예술 형태로 표현되는 우리의 감정과 생각은 이제 사람(방문객)들에게 경험을 통해서 직접적으로 전달될 수 있게 됐다.

물적인 대상과는 달리 사람들은 신체를 통해서 자유롭게 움직일 수 있고 다른 사람들과도 연계와 관계를 맺을 수 있으며 세계를 신체를 매개로 해서 인지할 수 있다. 신체는 자체적인 시간 개념을 갖고 있으며 마음 속에서 각기 다른 생각 간의 경계는 모호하고 서로 간의 영향을 끼치고 때로 한데 합쳐지기도 한다.

예술가가 생각과 감정을 사람들의 경험으로 직접 전달할 수 있다면 미술작품 또한 자유롭게 이동하고 사람들 간에 연계와 관계를 맺을 수 있으며 인체와 동일한 시간 개념을 가질 수 있다. 미술작품은 경계를 초월하고 서로 간에 영향을 미치고 때로 한데 합쳐지기도 한다. 이런 식으로 예술가, 방문객, 미술작품 간에 존재하는 모든 경계는 사라지고 팀랩 보더리스라는 이름의 세계가 만들어지게 되는 것이다.

사람들이 팀랩 보더리스를 마음껏 걸어 다니면서 미술세계 속에서 자신들의 아이덴티티를 잃게 된다. 이들 경계가 없는 작품들은 사람들이 이 속에 참여함에 따라 자신들의 모습을 변화시키고 사람들이 이 통합된 세계에 몰입하고 혼입됨에 따라 사람들 속에서 일정한 연속성을 경험하고 사람들과 세계 사이의 경계를 초월하는 새로운 관계를 맺을 수 있게 되는 것이다.

모리 빌딩 디지털 아트 뮤지엄: 팀랩 보더리스

· 위치: 오다이바 팔레트타운
· 주소: 1-3-8 Aomi, Koto-ku, Tokyo
· 매장면적: 약 1만평방미터
· 개장일: 2018년 6월 21일(목)
· 개장시간: 월~목요일 오전 11시~오후 7시(개장기념 기간 동안에는 오후 9시까지 오픈*)
금요일 및 공휴일 전날 오전 11시~오후 9시(10시*)
토요일 오전 10시~오후 9시(10시*)
일요일 및 공휴일 오전 10시~오후 7시(8시*)
* 개장기념 기간은 2018년 6월 21일(목)에서 8월 31일(금)까지
입장은 폐장 한 시간 전까지 허용
운영시간은 계절에 따라 달라질 수 있음. 구체적인 사항은 웹사이트를 수시로 확인
· 폐장일: 매월 두 번째, 네 번째 화요일
· 입장료: 성인, 중고등학생: 3200엔(세금 포함)
어린이(4세~중학생): 1000엔(세금 포함)
* 2018년 6월 21일(목)~7월 31일(화) 개장기념 기간 동안에 입장권은 2400엔 할인가격에 제공
예매권은 정상가격에 판매되며 방문일자는 사전에 정해져 있음
일일 방문자 수는 정해져 있으며 입장권이 매진될 경우 출입구가 폐쇄됨. 보다 자세한 사항은 웹사이트를 참조할 것
엔 티 하우스(카페)에의 입장권은 별도로 지불해야 함
초중생의 경우 반드시 보호자를 동반해야 함
· 입장권 판매개시일: 2018년 6월 7일(목)부터
· 입장권 판매처: 박물관 공식 웹사이트(https://www.teamlab.art/e/borderless/), 로손 티켓(Lawson ticket) 및 세븐 티켓(Seven ticket)
· 운영회사: 모리빌딩 및 팀랩 LLP(박물관 운영 목적으로 설립된 회사)
· 공식 웹사이트: https://www.teamlab.art/e/borderless/
· 티저 영상: https://youtu.be/y3quanO4bKw

모리 빌딩(Mori Building) 개요

모리 빌딩은 도쿄에 본사를 두고 있는 혁신적 도시개발 사업자이다. 회사는 기업, 교육, 레저 및 주거 용 고층 건물의 중심이 되는 독자적인 버티컬 가든 시티(Vertical Garden City)라는 개념을 바탕으로 안전하고 지속 가능한 세계적 도심지를 창출하고 이를 발전시킴으로써 도시의 매력을 극대화시키는데 전념하고 있다. 이 개념은 도쿄의 아크 힐스(ARK Hills), 롯폰기 힐스(Roppongi Hills), 토라노몬 힐스(Toranomon Hills)와 상하이 월드 파이낸셜 센터(Shanghai World Financial Center) 등 회사의 다양한 최첨단 프로젝트에 적용되었다. 또한 모리 빌딩은 부동산 임대와 프로젝트 매니지먼트 및 컨설팅도 수행하고 있다. 자세한 정보는 웹사이트(www.mori.co.jp/en) 참조.

팀랩(teamLab) 개요

2001년에 결성된 팀랩은 다양한 분야에 걸친 울트라 테크놀로지스트들의 모임으로서 예술, 과학, 기술, 디자인, 자연세계가 한데 어우러지는 세계를 만드는 것을 지향하고 있다. 예술가, 프로그래머, 엔지니어, 컴퓨터그래픽 전문가, 수학자, 건축가 등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이 팀랩을 구성하고 있다.

팀랩은 인간과 자연 간, 인간 자신과 세계 간의 새로운 관계를 예술을 통해서 정립하는 것을 목표로 삼고 있다. 디지털 기술을 통해 예술은 물적인 한계를 극복하고 경계를 초월할 수 있게 됐다. 팀랩은 인간과 자연, 인간과 세계 사이에 경계가 있을 수 없다고 믿고 있으며 이들은 하나가 되어야 한다고 생각한다. 모든 것은 취약하긴 하지만 태고적으로부터 지금까지 기적적으로 살아남아 있는 경계 없는 삶의 연속성의 일부로 존재한다.

팀랩은 지금까지 47만명의 관객을 동원한 팀랩 댄스 전시회(teamLab Dance! Art Exhibition)와 런 앤 플레이 팀랩 퓨처 파크(Learn and Play! teamLab Future Park) 등 다양한 전시회를 열었던 바 있다. 이에 더해서 국제적으로 밀라노에서 열린 엑스포 밀라노 2015(Expo Milano 2015)의 일본관과 런던의 사치 갤러리(Saatchi Gallery), 파리의 메종 에 오브제(Maison & Objet), 대만 타이중의 국립대만미술관(National Taiwan Museum of Fine Arts), 입장객들이 5시간이나 줄을 서서 유명해진 DMM.PLANETS 아트(DMM.PLANETS Art by teamLab), 실리콘밸리에서 열린 팀랩 : 리빙 디지털 스페이스 및 퓨처 파크(teamLab: Living Digital Space and Future Parks), 싱가포르의 아트사이언스 뮤지엄(ArtScience Museum) 등에서도 행사를 개최한 바 있다. 현재 전시 중인 팀랩 행사는 올해 9월 9일까지 열리는 파리의 행사(Au-delà des limites at La Villette)이다. 디지털 작품만을 전시하는 도쿄의 모리빌딩 디지털 아트 뮤지엄 : 팀랩 보더리스 행사는 올해 6월 21일부터 개장한다. 한편 일본의 사가에서 개최되는 전시회(teamLab: A Forest Where Gods Live at Mifuneyama Rakuen)는 6월 20일부터 열린다.

팀랩의 작품은 호주의 시드니에 있는 뉴사우스웨일스 미술관, 아델라이드 소재 사우스 오스트레일리아 미술관, 샌프란시스코 아시아 미술관, 뉴욕 아시아 소사이어티 박물관, 이스탄불 보루산 현대미술컬렉션, 멜버른의 내셔널 갤러리 등지에 상설 전시되어 있다.

팀랩 홈페이지: https://www.teamlab.art/
인스타그램:https://instagram.com/teamlab_news/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teamLab.inc
트위터: https://twitter.com/teamLab_net
유튜브: https://www.youtube.com/c/teamLabART

비즈니스 와이어(businesswire.com) 원문 보기: http://www.businesswire.com/cgi-bin/mmg.cgi?eid=51822206&lang=en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에서 원하는 언어로 작성한 원문을 한국어로 번역한 것이다. 그러므로 번역문의 정확한 사실 확인을 위해서는 원문 대조 절차를 거쳐야 한다. 처음 작성된 원문만이 공식적인 효력을 갖는 발표로 인정되며 모든 법적 책임은 원문에 한해 유효하다.]

팀랩 문의: http://goo.gl/forms/JpO7whIK1EcKWZRp2

웹사이트: http://www.mori.co.jp/en

언론 연락처

모리 빌딩(Mori Building)
프리실라 마유미 푸로(Priscilla Mayumi Purro)/미시나 아키호(Akiho Mishina)
+81-3-6406-6606
koho@mori.co.jp

웨버샌드윅(Weber Shandwick)
노나카 마사시(Masashi Nonaka)/마츠시타 레이나(Reina Matsushita)
+81-80-1037-7879
moribldg@webershandwick.com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