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합밸리 페스티벌, 스타트업·예술가·소상공인 참여 속 성황리에 마쳐

홍합밸리 페스티벌 2018, 11월 30일부터 이틀간 개최… 1000여명 참여
지역 상권, 스타트업 연계 프로그램으로 홍합밸리 활성화 기대
창업 멘토링, 매장 갤러리화, 플리마켓, 원데이 클래스 등 다양한 프로그램 운영

출처: 홍합밸리
2018-12-04 17:30
  • 왼쪽부터 토크콘서트를 진행하고 있는 홍합밸리 고경환 이사장, 외식인 조강훈 대표, 와이낫 미디어 김현기 이사, 김기사컴퍼니 박종환 대표

    왼쪽부터 토크콘서트를 진행하고 있는 홍합밸리 고경환 이사장, 외식인 조강훈 대표, 와이낫 미디어 김현기 이사, 김기사컴퍼니 박종환 대표

  • 홍합밸리 페스티벌 2018에 참여한 업계 전문가들이 즐거운 창업가 멘토링을 진행하고 있다

    홍합밸리 페스티벌 2018에 참여한 업계 전문가들이 즐거운 창업가 멘토링을 진행하고 있다

  • 경의선숲길 일대의 소상공인 매장에서 인디밴드 공연이 진행되고 있다

    경의선숲길 일대의 소상공인 매장에서 인디밴드 공연이 진행되고 있다

서울--(뉴스와이어) 2018년 12월 04일 -- 11월 30일(금)부터 12월 1일(토)까지 양일간 홍대·합정 지역의 창업가, 예술가, 소상공인을 중심으로 지역 경제 활성화를 도모하고 긴밀한 네트워크를 구축하고자 기획된 ‘홍합밸리 페스티벌 2018’이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재단법인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센터장 한정수)와 재단법인 홍합밸리(이사장 고경환)가 함께 진행한 이번 홍합밸리 페스티벌 2018에서는 10명의 분야별 전문가와 함께 한 창업 멘토링, 청년 디자이너와 5개 매장의 인테리어를 리뉴얼하는 소상공인매장 갤러리화, 총 20팀이 참여한 창작 플리마켓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운영되었으며, 홍대에서 연남동 일대를 아우르는 여러 소상공인 매장이 함께 참여했다.

홍대·합정 지역의 창업가와 예술가, 소상공인을 위한 ‘소통의 장’을 마련하고 상호 협업을 통해 새로운 기회를 마련하자는 취지에서 출발한 홍합밸리 페스티벌은 올해 약 1000여명 이상이 참여해 뜻 깊은 시간을 만들었다.

김기사컴퍼니 박종환 대표, 와이낫미디어 김현기 이사, 외식인 조강훈 대표와 진행된 토크콘서트에서 홍합밸리 고경환 이사장은 “‘창업, 창작, 그리고 사람’이라는 주제로 진행된 이번 페스티벌은 홍합밸리의 지속적인 발전방향에 대해 논의하는 뜻 깊은 자리가 됐다”고 말했다.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 한정수 센터장은 “10명의 분야별 창업가와 업계 전문가들이 참여한 창업자 멘토링은 4시간에 걸쳐 열띤 토론이 이어졌다”며 “이번 홍합밸리 페스티벌을 계기로 더욱 다양한 방식으로 창업 활성화가 이뤄질 수 있도록 노력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 개요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는 전국의 우수한 창업·혁신 생태계를 민간 주도로 연결하는 ‘창업·혁신 네트워크 허브’로 활동하고 있다.

홍합밸리 개요

홍합밸리는 국내 최초로 청년창업지원을 위해 설립된 비영리재단으로 스타트업의 고민을 해결하는 플랫폼을 운영하고 있다. 스타트업 간의 네트워크 형성을 위한 ‘아침밥상’, 기업들의 성공적인 창업을 지원하는 ‘데모데이’, 전문가들로부터 의견을 듣는 ‘창업특강’ 등을 진행한다. 현재 서울시와 협력해 서울창업카페 홍대점을 운영하는 등 민간과 공공의 필요성을 동시에 추구하며 스타트업의 성장을 지원하고 있다.

홍합밸리 페스티벌 홈페이지: http://festival.hhv.or.kr
홍합밸리 페스티벌 페이스북: http://www.facebook.com/honghapvalleyfestival

웹사이트: https://honghapvalley.org/

언론 연락처

홍합밸리 페스티벌
운영사무국
김소리 AE
070-4616-2200
이메일 보내기

홍보대행
유니마인드
마케팅부
진달래 부장
070-4616-2200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