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 1680억원 규모 미국 가스발전소 PF 공동주선 성공

2019-03-07 10:54

서울--(뉴스와이어) 2019년 03월 07일 -- KB국민은행(은행장 허인)은 1.5억달러(약 1680억원) 규모의 미국 가스복합화력발전소 PF 공동주선을 성공했다고 7일 밝혔다.

KB국민은행은 미국 사모펀드 아레스(Ares-EIF)가 투자한 ‘Oregon Clean Energy 발전소’ 리파이낸싱 신디케이션 대출 총 5.8억달러(약 6500억원)를 모집하는 데 공동주선기관으로 선정된 바 있다. 해당 발전소는 미국 오하이오 주에 위치한 총 870MW 규모의 최신식 가스복합화력발전소이다.

KB국민은행은 이번 프로젝트의 글로벌 주선기관인 크레딧스위스, 바클레이즈와 함께 공동주선기관으로 참여하였으며, 총 1.5억달러(약 1680억원)규모의 투자확약서(LOC)를 제출했다. 배정된 1.5억달러 중 3000만달러는 KB국민은행이 직접 투자하고, 나머지 1.2억달러는 KB금융그룹 계열사(KB증권 및 KB생명)를 비롯한 국내 기관 투자자들을 통해 재매각(Sell-down)할 예정이다.

이번 글로벌 IB 비즈니스에서는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이 평소 강조하던 ‘원펌(One-Firm) KB’가 구현됐다. KB국민은행이 주선 및 물량확보를 하고 KB금융그룹 계열사가 투자자로 참여함으로써 ‘원펌(One-Firm)KB’ 시너지 창출의 모범사례가 되었다.

한편 KB국민은행은 2016년 이후 미국 발전/에너지 프로젝트파이낸싱(PF)에 꾸준하게 투자해 왔다. 현지 사업주(Sponsor)와의 긴밀한 네트워크를 강화하고 글로벌 IB비즈니스에서 KB금융그룹 계열사간 협업을 통해 여러 건의 트랙레코드를 구축했다.

KB국민은행은 미국 PF시장에서 KB국민은행이 글로벌 금융기관으로서의 인지도를 향상 시켜가는 과정이며 향후 뉴욕 IB Unit을 통해 현지 사업주(Sponsor) 및 주선기관들과의 네트워크를 더욱 공고히 하여 글로벌 IB 비즈니스 경쟁력 강화를 위해 적극적인 투자를 지속하겠다고 밝혔다.

웹사이트: http://www.kbstar.com

언론 연락처

KB국민은행
브랜드전략부
좌정훈 과장
02-2073-7169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