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엔, ‘제37회 한국과학기술도서상’ 출판대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 수상

출처: 미래엔
2019-04-25 08:52
  • 미래엔 아이세움 내일은 실험왕 시리즈

    미래엔 아이세움 내일은 실험왕 시리즈

서울--(뉴스와이어) 2019년 04월 25일 -- 교육출판전문기업 미래엔(대표 김영진)이 아동출판브랜드인 아이세움에서 출간한 대표적 과학 학습만화 시리즈 <내일은 실험왕>으로 ‘제 37회 한국과학기술도서상’ 출판대상인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을 수상한다고 25일 밝혔다.

미래엔의 <내일은 실험왕> 시리즈는 어린이 눈높이에 맞춘 스토리로 아이들에게 어려운 과학 원리와 용어를 쉽고 재미있게 전달해 과학에 대한 흥미와 학습효과를 모두 만족시켰다는 점을 인정받아 출판대상 부문의 장관상을 수상하게 되었다. 특히 책에서 소개한 이론을 직접 실험해볼 수 있는 실험키트를 부록으로 제공해 체험을 통한 학습효과를 높였다는 평을 받았다.

<내일은 실험왕> 시리즈는 개성 만점 주인공들의 박진감 넘치는 실험 대결을 통해 초·중등 교과서에 수록된 다양한 과학 이론과 용어들을 쉽고 재미있게 설명해줌으로써 과학에 대한 아이들의 흥미와 탐구심을 키워주는 학습만화이다. 2006년 첫 출간된 이래 ‘로켓과 핵무기’, ‘미세 먼지와 대기’ 등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다양한 주제를 바탕으로 올해 4월까지 총 46권을 선보였다. 국내는 물론, 일본, 중국, 태국, 대만 등 해외 저작권 수출로도 높은 성과를 거두며 국내외 1000만부 이상 판매된 스테디셀러이다.

미래엔 김영진 대표는 “어린이들이 흥미를 갖고 자기주도학습을 하는데 도움이 될만한 학습 도서를 개발하고자 끊임없이 연구해온 그간의 노력을 인정받은 것 같아 매우 기쁘다”며 “앞으로도 어린이들의 창의력과 탐구력을 증진시킬 수 있는 학습 콘텐츠를 꾸준히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미래엔의 아동출판브랜드인 아이세움은 과학, 문학, 역사 등 다양한 분야의 동화, 그림책, 학습만화를 기획 및 출판하고 있다. 2001년부터 미국, 프랑스, 일본, 중국 등 14개국에 학습만화를 수출하여 전 세계 누적 판매부수가 2018년 1월 기준 5600만부에 이르며, 교육출판업계의 ‘한류’를 이끈 선두주자로 평가 받고 있다. 대표적인 출판 도서로는 <내일은 실험왕>, <브리태니커 만화 백과>, <보물찾기> 등이 있다.

한국과학기술출판협회가 주최하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 한국과학저술인협회,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이 후원하는 ‘한국과학기술도서상’은 과학기술 분야 도서의 질적 향상과 저술 및 출판의욕을 고취시키고, 아울러 출판문화 향상을 위해 1983년도부터 매년 시상해오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daehane.com

언론 연락처

미래엔 홍보대행
KPR
박지영 대리
02-3406-2248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