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앤알바이오팹, 산업부 3D 프린팅 의료기기 산업기술 실증사업 선정

산업부 한국산업기술진흥원 3D 프린팅 의료기기 산업기술 실증사업 주관사업자 선정
2022년 12월까지 45개월 간 총 20억원 정부지원 혜택
서울아산병원, 경희의료원, 강남세브란스병원 등 참여기관으로 컨소시엄 구성

출처: 티앤알바이오팹 (코스닥 246710)
2019-05-07 09:03

시흥--(뉴스와이어) 2019년 05월 07일 -- 3D 바이오프린팅 전문 기업 티앤알바이오팹(대표이사 윤원수)이 산업통상자원부 3D 프린팅 의료기기 산업기술 실증사업에 주관기관으로 선정됐다고 7일 밝혔다.

티앤알바이오팹은 산업통상자원부 산하기관인 한국산업기술진흥원으로부터 해당 과제에 대한 지원 대상 사업자로 선정됨에 따라 주관기관으로서 3D 프린팅 의료기기의 생산 및 임상실증 사업을 추진하게 된다.

과제명은 ‘고분자 기반의 생분해성 소재를 활용한 두개악안면 수술용 맞춤형 3D 프린팅 임플란트 실증’이다. 이번 과제는 2022년 12월까지 45개월이며 이 기간 동안 정부로부터 총 20억원의 지원 혜택을 받는다. 또 서울아산병원, 경희의료원, 강남세브란스병원이 참여기관으로서 과제 수행을 지원할 예정이다.

티앤알바이오팹은 이번 과제를 통해 체내 이식 후 환부에서 자기조직으로 대체되는 3D 프린팅 기반의 환자맞춤형 생분해성 임플란트(인공지지체)를 임상에 적극적으로 확대 적용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특히 치과 및 구강악안면 외과, 성형외과 등 환자맞춤형 의료기기가 필요한 분야에서 임상적 적용 범위를 확대하기 위한 플랫폼 개발에 주력하겠다고 덧붙였다.

해당 과제를 통해 임상에 적용될 품목은 △골형성능이 확보된 환자맞춤형 두개악안면 재건용 임플란트(특수재질 두개골성형재료) △환자맞춤형 치조골 재건용 치과용 멤브레인(흡수성치주조직재생유도재) △귀 재건용 환자맞춤형 임플란트(흡수성합성폴리머재료) 등이다.

티앤알바이오팹은 이번 과제를 통해 3D 프린팅 의료기기가 다양한 적응증에서 임상적 안전성과 유효성을 확인하는 계기를 마련하고 수입 제품에 의존하고 있는 의료기기의 국산화를 실현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또한 환자의 불규칙한 환부에도 적용 가능한 환자맞춤형 제품이므로 효과적인 치료와 빠른 회복, 일상으로의 정상적인 복귀를 가능케 해 환자들의 삶의 질 개선 및 인류 복지 향상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윤원수 티앤알바이오팹 대표이사는 “과제를 성공적으로 수행하여 우수한 기술력의 국산 3D 프린팅 의료기기 제품의 해외 수출 기회를 확대하고 고부가가치의 환자 맞춤형 의료기기 시장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티앤알바이오팹 개요

티앤알바이오팹(T&R Biofab)은 3D 바이오 프린팅 기술을 기반으로 생분해성 의료기기, 조직·장기 바이오 프린팅을 위한 바이오 잉크, 체외 시험을 위한 오가노이드(Organoid, 장기유사체), 3D 프린팅 세포 치료제 등을 연구개발 및 제조하는 기업이다.

웹사이트: http://www.tnrbiofab.com

언론 연락처

티앤알바이오팹 홍보대행
서울IR네트워크
PR본부
박정민 과장
02-783-0652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