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DS, 실미도에서 해병대 훈련 실시

출처: 엔디에스
2005-10-16 08:47
  • 농심그룹 IT서비스 업체 NDS(대표 신재덕)는 직원들의 도전정신과 강인한 정신력 고취를 위해 지난 15일 인천 무의도(실미도)에서 250여명의 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해병대 훈련...

    농심그룹 IT서비스 업체 NDS(대표 신재덕)는 직원들의 도전정신과 강인한 정신력 고취를 위해 지난 15일 인천 무의도(실미도)에서 250여명의 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해병대 훈련(행사명 Factorial Power 2005)을 지난 15일 가졌다.

  • 농심그룹 IT서비스 업체 NDS(대표 신재덕)는 직원들의 도전정신과 강인한 정신력 고취를 위해 지난 15일 인천 무의도(실미도)에서 250여명의 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해병대 훈련...

    농심그룹 IT서비스 업체 NDS(대표 신재덕)는 직원들의 도전정신과 강인한 정신력 고취를 위해 지난 15일 인천 무의도(실미도)에서 250여명의 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해병대 훈련(행사명 Factorial Power 2005)을 지난 15일 가졌다.

  • 농심그룹 IT서비스 업체 NDS(대표 신재덕)는 직원들의 도전정신과 강인한 정신력 고취를 위해 지난 15일 인천 무의도(실미도)에서 250여명의 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해병대 훈련...

    농심그룹 IT서비스 업체 NDS(대표 신재덕)는 직원들의 도전정신과 강인한 정신력 고취를 위해 지난 15일 인천 무의도(실미도)에서 250여명의 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해병대 훈련(행사명 Factorial Power 2005)을 지난 15일 가졌다.

서울--(뉴스와이어) 2005년 10월 16일 -- 농심그룹 IT서비스 업체 NDS(대표 신재덕)는 직원들의 도전정신과 강인한 정신력 고취를 위해 지난 15일 인천 무의도(실미도)에서 250여명의 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해병대 훈련(행사명 Factorial Power 2005)을 지난 15일 가졌다.

10월 중순 다소 쌀쌀한 가을 날씨 속에 행사는 09시 훈련소 입소를 시작으로 PT훈련, 갯벌훈련, 해상 보트훈련 등으로 저녁까지 진행되었다.

공교롭게도 ‘체육의 날’이기도 이날 행사에서 직원들은 갯벌에서 팀별 또는 단체로 동료들과 미션을 수행하며 체력증진과 함께 팀워크를 다졌다.

NDS는 매년 직원들의 단합력을 위한 다양한 행사를 진행하고 있으며 재작년 레프팅 단합대회, 작년 유격훈련에 이어 올해는 해병대 훈련을 개최하며 도전정신을 북돋우고 있다.

신재덕 대표는 “IT서비스 업체로서 고객의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완수하기 위해서는 나와 동료와의 단결, 즉 계승력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어떤 어려움도 함께 극복할 수 있다는 자신감과 동료애로 계승경영의 기본 철학인 작지만 강한 회사를 추구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NDS(농심데이타시스템)에 대하여
NDS(대표 신재덕 http://nds.nongshim.co.kr)는 농심그룹 계열 IT서비스 전문회사로 1993년 설립된 이래, 제조, 유통, 물류, IBS 등의 산업 분야와 해양수산부, 농림부 등 정부/공공기관의 시스템통합(SI) 프로젝트를 추진하여 국내외 산업의 e비즈니스 지원 및 정보고도화에 앞장서고 있습니다. NDS 제품에는 농심의 물류력,유통력과 외산제품의 벤치마킹을 바탕으로 국내 실정에 맞게 특화한 SCM 솔루션 Biz-Logis를 비롯 Web-Biz EIP, S3-POS (웹POS), S3-CEO (SEM) 등 다양한 기업용 솔루션을 보유하고 있으며 ISP/BPM과 같은 IT컨설팅, 기업 역량개발 및 문제해결력을 강화하는 기업교육컨설팅, 농심그룹 전 계열사 및 고객에 대한 SM방식의 IT아웃소싱, 24시간 보안관제서비스 등 종합적인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엔디에스 개요
NDS는 농심 그룹의 정보시스템을 개발∙운영해온 전산실을 모태로 설립했으며 다양한 프로젝트 경험과 축적된 기술 및 노하우를 바탕으로 최적의 IT서비스를 제공하는 기업이다.

웹사이트: http://nds.nongshim.co.kr

언론 연락처

농심데이타시스템 기획마케팅팀 정성윤 (02)820-8028 Fax. (02)820-8049 Mobile. 011-9160-4907 E-mail :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