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인터파크와 제주 가맹점 활성화 사업 진행

신한카드 사내벤처 ‘기공소공’, 인터파크에 데이터 컨설팅 제공 MOU 체결
제주 여행객 대상으로 요식, 레저 가맹점 고객 평가정보 등 제공 시범 운영
향후 전국 다양한 관광지 가맹점 안내 서비스로 확대할 계획

출처: 신한카드
2019-06-13 09:41

서울--(뉴스와이어) 2019년 06월 13일 -- 신한카드와 인터파크가 제주도 지역 가맹점 활성화 프로젝트에 공동으로 뛰어든다.

신한카드(사장 임영진)는 사내벤처 ‘기공소공’이 인터파크(대표 강동화)와 함께 제주도 여행객을 대상으로 요식 및 레저 가맹점 추천 서비스를 시범 운영하기로 했다고 13일 밝혔다.

양사는 이태신 인터파크 서비스 부문 부사장과 문동권 신한카드 경영기획그룹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이에 관한 제휴조인식을 서울 인터파크 본사에서 12일 열었다.

신한카드 기공소공은 ‘기록·공유·소통·공감’의 앞글자를 딴 것으로 기존 신용카드사의 데이터만으로는 알 수 없었던 가맹점에 대한 고객 평가 등 감성적 데이터와 가맹점 실시간 영업 정보 등의 제공을 연구하는 사내벤처이다.

이를 통해 고객들에게는 가맹점에 대한 양질의 정보를 제공하고 가맹점주는 고객의 목소리를 반영해 경영을 개선할 수 있게 된다.

특히 카드 이용 데이터에 고객들의 감성적 데이터를 결합함으로써 기존 추천 서비스 등과 질적으로 차별된 정보를 제공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이번 제휴를 계기로 신한카드 기공소공과 인터파크는 제주 여행객에게 필요한 정보를 추천하게 된다.

즉, 제주도 여행객에게 제주도 내 맛집이나 레저스포츠 가맹점에 대한 이용 고객들의 반응, 가맹점의 실시간 영업정보 등을 제공함으로써 고객에게는 다른 고객들의 정확하고 객관적인 평가를, 가맹점에는 이를 통한 매출 증대 등의 기회를 제공하는 것이다.

인터파크와 신한카드는 제주도에서 반응이 좋을 경우 전국 다양한 관광지의 여행객을 대상으로 해당 지역 가맹점 안내 서비스를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양사는 전산 개발 등을 거쳐 이르면 여름휴가에 맞춰 일부 매장을 대상으로 시범 서비스를 시작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한편 이번 프로젝트에는 핀테크 업체인 ‘페이크럭스 컴퍼니’(공동대표 김동영, 이승은)도 동참해 금융회사와 스타트업 상생의 좋은 모델이 되고 있기도 하다.

페이크럭스 컴퍼니는 신한카드 스타트업 지원 프로그램에 참여한 핀테크 업체로 가맹점 포스(POS)단말기를 통해 인기 메뉴, 대기 현황 등 실시간 정보를 파악해 마케팅에 활용할 수 있는 특허 솔루션을 보유하고 있다.

기공소공과 함께 가맹점에 솔루션을 보급함으로써 고객들에게 해당 매장의 영업 정보 등을 전달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신한카드와 기공소공, 페이크럭스로 이어지는 금융회사와 사내벤처, 스타트업의 상생 모델은 신한금융그룹의 핀테크 스타트업 육성 전략과 신한카드의 뉴비전 ‘Connect more, Create the most’ 전략과 궤를 같이한다.

신한카드의 뉴비전은 고객, 파트너사, 아이디어, 데이터, 서비스 등의 더 많은 연결을 통해 최고의, 가장 많은 가치를 만들어내는 기업으로 발전해 나가겠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신한카드 기공소공은 이번 MOU를 통해 제주지역 소상공인 가맹점의 정보를 여행객에게 제공해 여행객과 소상공인, 여행 플랫폼 기업이 상생하는 모델을 만들 것이라며 카드 소비자의 평가정보가 축적되면 요식업 외 다양한 서비스 업종에 적용 가능하기 때문에 향후 소상공인 가맹점 경영 개선, 프랜차이즈 업체 서비스 개선 등에 실질적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웹사이트: http://www.shinhancard.com

언론 연락처

신한카드
홍보팀
02-6950-8466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