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렐, 카카오스토리와 3주간 집밥 먹기에 도전하는 ‘#7린지 이벤트’ 시작

건강한 식기와 식습관의 중요성과 깨끗하고 건강한 테이블웨어 코렐의 가치 전달
3주 동안 7번 건강한 식사 미션 수행 후 인증샷 올리면 100명에게 코렐 친환경 식기세트 증정

2019-07-08 09:32
  • 코렐이 카카오스토리와 #7린지 이벤트를 시작했다

    코렐이 카카오스토리와 #7린지 이벤트를 시작했다

서울--(뉴스와이어) 2019년 07월 08일 -- 건강한 식문화를 위해 앞장서는 글로벌 주방용품 리더 기업 코렐 브랜드(Corelle Brands)의 건강한 테이블웨어 코렐(Corelle)이 카카오스토리와 함께 28일까지 총 3주동안 건강한 집밥에 도전하는 사람들을 응원하는 ‘#7린지이벤트(#칠린지이벤트)’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50년 가까이 건강한 주방과 식문화의 트렌드를 이끌어 온 코렐은 오직 열과 압력만으로 압축한 세계 유일의 3중 압축 비트렐(Vitrelle™) 유리로 만들어져 일반 유리나 도자기 제품보다 강한 내구성을 지녔다. 또한 유리 재질 특성상 음식을 놓는 부분뿐 아니라 바닥까지 깨끗하고 별도의 유약 처리도 없어 남다른 청결함과 건강함을 자랑해 건강하고 깨끗한 식기로 사랑받고 있다.

국내 최대의 메신져 카카오톡 기반의 SNS 채널 카카오스토리와 코렐이 공동 진행하는 ‘#7린지 이벤트’는 건강한 그릇과 식문화의 중요성을 더 많은 사람들에게 알리고자 마련했다. 건강한 집밥을 먹고 해시태그(#7린지, #건강한집밥)와 함께 인증사진을 카카오스토리에 업로드하면 누구나 참여가 가능하다. 인스턴트나 패스트푸드를 피하고 직접 요리한 음식 사진이어야 하며 1회용 식기 사용을 하지 않아야 당첨 확률이 올라간다. 이벤트 기간 동안 총 7번 건강한 식사를 한 뒤 인증사진을 올리면 미션이 완료되며 응모자 중 총 100명에게는 건강한 테이블 웨어 코렐을 체험할 수 있는 기회가 제공된다.

코렐 브랜드는 이번 이벤트는 건강한 식습관을 응원함과 동시에 자연을 담은 건강한 테이블웨어인 코렐의 가치를 전달하고자 진행하게 됐다며 ‘#7린지 이벤트’를 통해 건강한 식기와 건강한 식습관의 중요성을 알리고 건강한 식습관을 위한 노력을 응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라이프스타일로 인한 간편식 이용 증가 등 건강한 식문화와 멀어지고 있는 현대인들에게 건강한 집밥과 식문화의 중요성을 환기시키고자 코렐과 카카오스토리가 공동기획한 이번 이벤트의 보다 자세한 사항과 정보는 코렐브랜드 공식 홈페이지 및 카카오스토리 공식 페이지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7린지 이벤트 상세 정보

응모 기간: 7월 8일부터 7월 28일까지 총 3주간 진행
응모 방법: 건강한 집밥을 먹은 인증샷을 해시태그 (#7린지, #건강한집밥)와 함께 카카오스토리에 이벤트 기간 내 총 7회 업로드하면 참여 완료
· 패스트 푸드, 인스턴트 및 레토르트가 아닌 직접 요리한 음식을 섭취할 것
· 1회용 식기 사용 배제할 것
이벤트 경품: 코렐 유러피언 6인조 32P세트 50명, 코렐 실버트리 6인조 32P 50명 등 총 100명

코렐 브랜드 개요

코렐 브랜드는 대표 브랜드인 코렐, 파이렉스 브랜드들을 바탕으로 통합된 포트폴리오를 제시하며 글로벌 주방용품을 선도해온 기업이다. 코렐(Corelle), 파이렉스(Pyrex), 스냅웨어(Snapware), 시카고 커틀러리(Chicago Cutlery), 코닝웨어(Corningware)등 대표적인 주방용품 브랜드들을 제조 및 판매해 왔으며 각 브랜드 모두 키친웨어 산업에서 신뢰받는 브랜드로 오랜 역사를 자랑하며 전 세계 수백만 가정에서 사용되고 있다. 미국 일리노이 주 로즈먼트에 본사를 두고 있으며 미주와 아시아태평양 지역에서 주요 제조 시설과 유통 부문을 운영하고 있다. 코렐 브랜드 코리아㈜ 는 코렐 브랜드의 한국 법인이다.

카카오스토리 코렐 브랜드: http://story.kakao.com/ch/corellebrands

웹사이트: http://www.corellebrands.co.kr

언론 연락처

코렐 브랜드 홍보대행
피알게이트
이연정 차장
02-792-2633
이메일 보내기

코렐 소비자문의
02-2670-7800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