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 아프가니스탄 공무원 대상 ‘여성경제 역량강화’ 교육 실시

2019-07-16 09:07
  • 아프가니스탄 여성부 공무원들로 구성된 연수단원들이 수료증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아프가니스탄 여성부 공무원들로 구성된 연수단원들이 수료증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서울--(뉴스와이어) 2019년 07월 16일 -- 여성가족부 산하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이하 양평원)은 7월 1일(월)부터 7월 12일(금)까지 아프가니스탄 공무원을 대상으로 ‘여성경제역량강화(Economic Empowerment of Women)’교육을 실시했다고 16일(화) 밝혔다.

이 사업은 한국국제협력단(이하 KOICA)과의 협력교육(2018∼2020, 3개년)으로 진행되는 3개년 사업으로 이번 교육은 2018년도에 이은 2차년도 과정이다. 아프가니스탄의 정책 환경·요구를 반영하여 여성인권 향상 및 여성경제권한 강화를 목적으로 실시되었으며 아프가니스탄 여성부 공무원 15명이 교육에 참가했다.

특히 이번 과정은 여성경제 자립, 여성창업 활성화, 여성농민 역량강화 등 경제 분야 각종 젠더이슈·사례 검토 및 한국의 경험 공유를 통해 아프가니스탄 여성 권한 증진 및 정책 수립을 위한 토대를 마련하는 것을 목표로 세웠다.

이에 따라 새로운 정책적 아이디어를 공유하고 성인지적 관점의 실천력 강화를 도모함과 더불어 국가 간 지속가능한 협력관계를 구축할 수 있는 세부 프로그램들이 교육기간 동안 진행되었다.

정책 수립에 직접 활용할 수 있는 최종 액션플랜 구성을 위한 기본 강의 및 그룹별 워크숍 활동에서부터 경기여성창업플랫폼(‘꿈마루’), 상주시환경농업학교, 상주로컬푸드협동조합, 언니네텃밭 견학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실내외 활동을 아우르는 복합적 교육일정을 소화했다.

양평원은 이번 교육은 한국의 성평등 및 성주류화 정책 현황과 제도화 과정·젠더 거버넌스 등 사례 공유를 통해 아프가니스탄 여성부의 정책 수립에 적용할 수 있는 실질적 내용들로 구성되었다고 밝혔다. 이어 특히 아프가니스탄 여성부 공무원들의 정책 실천력 향상에 많은 도움이 되었을 것이라고 교육의 기대 효과를 밝혔다.

아프가니스탄 연수단 아흐마디 단장 또한 “한국의 사회적·경제적 성장과정과 연결된 이번 연수프로그램은 매우 흥미로웠으며 특히 여성들이 농촌 사회에서 어떻게 생산적으로 일을 해나갈 수 있는 지에 대해 많이 배울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되었다. 이번 경험을 바탕으로 아프가니스탄 상황에 맞춘 정책을 만들어 여성부 동료들과 적극 공유할 것”이라고 교육 후 소감을 말했다.

양평원은 2005년부터 양성평등 의식 확산 및 성인지정책의 공유를 위해 국가 간 MOU를 바탕으로 한 국별교육, KOICA 협력사업 등 다양한 국외교류 및 협력교육을 실시해오고 있다.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 개요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은 여성발전기본법에 근거하여 양성평등 교육과 진흥의 국가적 책무를 수행하기 위해 2003년 설립된 여성가족부 산하 공공기관이다. 여성과 남성이 평등한 선진국을 목표로 양성평등 교육과 진흥을 위한 공무원 교육 및 일반인 대상의 전문강사 양성, 대국민 의식확산 사업에 힘쓰고 있다. 또한 국내외 유관기관과의 다양한 교류로 세계적 수준의 양성평등 교육진흥 전문기관으로서 자리매김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kigepe.or.kr

언론 연락처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
경영본부 기획조정부
이영찬 선임
02-3156-6134
이메일 보내기

추가 문의
대외협력본부 국제교류센터
윤영수
02-3156-6020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