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dison Realty Capital, 만다린 오리엔탈 레지던스에 2억2500만 달러 융자 제공

지상 12층, 공용 및 전용면적 28만8000ft² 규모 고급 콘도미니엄 완공 예정

2019-07-19 09:11

뉴욕--(뉴스와이어) 2019년 07월 19일 -- Madison Realty Capital(MRC)은 플로리다 보카 레이턴에 위치한 만다린 오리엔탈 레지던스 구역 내에 지어질 지상 12층, 총 건축면적 58만ft² 규모 콘도미니엄 타워 건설에 2억2500만 달러 규모의 융자를 공급한다고 밝혔다.

콘도 개발사이자 소유주인 Penn-Florida Companies는 이번 융자로 지상 12층에 2만2000ft²의 판매시설이 딸린 공용 및 전용면적 28만8000ft²에 달하는 고급 콘도미니엄을 준공할 수 있게 된다. 세계적으로 유명한 사우스이스트 플로리다 지역 중심부에 자리 잡은 200만ft² 면적의 Via Mizner 리조트 내에 건설될 세 번째이자 마지막 콘도 건물이 될 예정이다.

이 콘도는 164개 객실을 갖춘 만다린 오리엔탈 호텔과 같이 몇 개월 전에 착공되었다. 콘도 소유자에게는 만다린 호텔과 Via Mizner의 전 부대시설을 이용할 수 있는 특혜가 주어진다.

만다린 오리엔탈 레지던스는 현재 이번에 완공될 콘도미니엄을 포함해 발리, 방콕, 모스크바, 뮌헨 등 세계 전역에 20여개가 운영 및 건설되고 있으며, 또한 국제적 관심에 힘입어 반응이 좋고 대규모 사전 분양이 이루어진 특화된 상품을 보카 레이턴 지역에 제공할 것이다.

조시 지젠(Josh Zegen) MRC 공동 설립자 겸 매니징 파트너는 “보카 레이턴에서 확보된 대규모 사전 분양과 프리미어 스폰서, 관련된 한정 상품이 어우러져 이번 투자는 특히나 매력적인 기회가 되었다”며 “기획과 건설이라는 관점에서 이번 융자 제공은 이미 공사가 진행 중인 프로젝트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였다 할 수 있다. 또한 우수한 평가를 받는 만다린 오리엔탈 레지던스라는 브랜드의 글로벌 확장에 기여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 이는 MRC가 세계로 뻗어 나갈 역량을 한층 더 강화하는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보카 레이턴에 위치한 만다린 오리엔탈 레지던스는 빼어난 바다 풍광과 골프장이 보이는 맞춤형 주택 92채를 제공한다. 콘도 소유주는 만다린 오리엔탈 호텔과 다채로운 부대시설을 이용할 수 있으며 골프계의 전설 잭 니클라우스가 설계한 Via Mizner Golf & City Club 회원이 될 수 있다.

레지던스는 지하 2층 규모의 주차장과 스카이 브릿지를 통해 만다린 오리엔탈 호텔과 연결되며 피트니스 센터와 스파, 회의장이 갖춰져 있다. 그 외에도 Via Mizner에는 366세대 규모의 고급아파트와 6만ft² 면적의 판매시설이 들어설 예정이다.

Madison Realty Capital(MRC) 개요

Madison Realty Capital(MRC)는 뉴욕 소재 부동산 사모투자사로 부동산 담보채권 및 주식 투자 전략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 2004년 설립된 MRC는 다가구 주택, 리테일, 오피스, 산업 및 호텔 부문에 걸쳐 약 100억 달러 이상의 거래에 투자해 왔다. 당사는 미국 국내에서 투자를 진행하며 민간 및 공공 연기금, 국부펀드, 대학 기금, 재단, 모태펀드, 패밀리 오피스, 초고액자산가 등 다양한 글로벌 투자자층을 보유하고 있다. MRC는 부동산 투자 및 개발, 관리 분야에 걸쳐 총 70여명의 직원을 고용하고 있는 완전 통합된 형태의 투자사다. 채권 투자 전략으로는 건설 및 기업 인수용 투자금 대출, 특수상황 파이낸싱 및 채권 매입 등이 있다. 부동산 투자 전략으로는 기회추구형 투자 및 부가가치 투자, 초기 개발 등이 있다. MRC는 Commercial Observer 선정 뉴욕 지역 부동산 투자사 Power 100 랭킹에 포함되는 등 업계의 인정을 받고 있으며, 주기적으로 건설 분야 주요 대출기관으로 선정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madisonrealtycapital.com

언론 연락처

Madison Realty Capital
Great Ink Communications
Tom Nolan
(212) 741-2977
이메일 보내기

Al Barbarino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