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통상자원부, 조선 기자재 업체 위기 극복을 위한 2019년 추경 사업 조기시행

생산·매출 감소로 위기에 직면한 조선 산업 부품 기자재 업체의 수요연계 사업화 기술 개발 및 사업 다각화 기술 개발 지원

2019-08-12 14:48

세종--(뉴스와이어) 2019년 08월 12일 --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성윤모)는 8월 2일(금) 국회에서 2019년 추가경정예산이 확정된바, 추경예산에 포함된 조선산업 부품 기자재 업체 위기 극복 지원사업(R&D, 60억원)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생산·매출 감소로 위기에 직면한 조선산업 부품 기자재 업체의 위기 극복 지원을 위해 ①수요연계 사업화 기술개발과 ②사업 다각화 기술 개발을 지원한다.

생산·매출 감소의 위기에 직면한 조선산업 부품 기자재 업체들은 미래투자 및 사업 다각화 여력이 부족하다며 정부의 R&D 지원을 지속적으로 희망해왔다.

① 수요연계(구매 조건부) 사업화 기술개발은 수요기업의 구매를 조건으로 수요기업의 요구에 부합하는 제품생산에 필요한 기술개발을 지원한다.

② 사업 다각화 기술 개발은 조선업종 기업이 타 산업(해상·육상플랜트, 건설업, 구조물 제작 등)으로 사업 다각화를 희망하는 경우 해당 사업 다각화에 필요한 기술 개발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조선산업이 밀집된 전북, 전남, 경남, 울산, 부산 등 5개 지역 조선 분야 부품 기자재 업체를 지원 대상으로 하며, 과제당 최대 6억원이 지원될 예정이다.

모집공고 및 온라인 서류접수는 8월 13일에서 9월 16일까지 약 한 달간 진행되며, 신청 서식 다운로드 및 온라인 서류접수는 한국산업기술진흥원 홈페이지를 통해 가능하다.

제출된 서류는 전담 기관(한국산업기술진흥원)의 서류심사, 응모 기관의 사업계획 발표평가(외부전문가로 구성된 평가위원회 평가)를 거쳐 최종 지원 여부 및 지원 금액이 결정된다.

산업부 윤성혁 조선해양플랜트과장은 “위기를 기회로 전환하기 위해서는 업체의 자구노력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이번 위기 극복 지원 사업을 통해 자구노력을 지속하고 있는 조선 부품 기자재 기업이 새로운 사업 기회를 찾고 활력을 되찾을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국산업기술진흥원: http://www.kiat.or.kr

웹사이트: http://www.motie.go.kr/

언론 연락처

산업통상자원부
조선해양플랜트과
김성철 사무관
044-203-4334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