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브이에이치코리아, 반기 영업이익 전년 대비 1687% 급성장

전년 동기 대비 매출액 49%, 영업이익 1687% 증가… 어닝 서프라이즈
회사 자체 흑자 전환… 자회사 원방테크, 삼현피에프도 지속적 성장

2019-08-14 13:28

울산--(뉴스와이어) 2019년 08월 14일 -- 엔브이에이치코리아(067570, 대표이사 구자겸, 곽정용)가 14일 공시를 통해 2019년 반기 연결기준 실적을 발표했다.

엔브이에이치코리아 반기 연결기준 실적은 매출액 4052억원, 영업이익 133억원으로 집계됐으며 당기순이익은 105억원으로 흑자 전환했다.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매출액은 49% 성장했으며, 영업이익은 1687% 크게 증가해 회사 성장성을 입증했다.

엔브이에이치코리아는 자회사 원방테크와 삼현피에프의 상반기 매출 실적이 좋았던 것도 있지만, 엔브이에이치코리아 자체 흑자 전환이 고무적 성과라며 내장재 부품과 소재 등 회사의 주요 제품의 매출 증진이 속도를 붙이고 있고, 원·달러 1200원 선의 환율 수혜가 하반기까지 계속 이어질 전망에 따라 회사 수익성도 대폭 개선될 것이라고 자신감을 내비쳤다.

특히 엔브이에이치코리아의 하반기 해외 시장 공략이 기대된다. 기아자동차 인도공장 공급을 위해 진출한 현지 공장은 올해 7월부터 제품 양산을 시작했으며, 기존 계획보다 양산 차종 및 대수가 증가할 전망이다. 유럽 현지 진출 신규 공장도 현대자동차 체코공장 부품 수주확정에 이어, 독일 아우디 잉골슈타트 공장과 신규 수주 계약을 체결했다. 또한 기아자동차 슬로바키아 공장을 비롯한 유럽 현지 OEM사를 대상으로 추가 수주 계약을 위한 활동도 활발히 추진 중이다.

자회사의 성장도 지속적이다. 사업 다각화를 위한 노력의 하나로 엔브이에이치코리아가 2018년 인수한 클린룸 대표 업체 원방테크는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가 대규모 설비 투자 진행에 따라 지속적 수혜가 기대되는 상황이다. 또한 전해액, 리튬이온전지 등 첨단산업분야에 적용되는 드라이룸 사업도 SK이노베이션 헝가리 공장 수주 건에 이어 전기차 관련 투자 수혜가 기대된다.

자회사 원방테크는 올 초 교량건설 전문업체 삼현피에프를 인수했다. 삼현피에프는 거더교량 국내 수주실적 1위를 기록하고 있으며, 차별화된 기술력과 전문 인력을 보유하고 있다. 삼현피에프의 실적은 올 2분기부터 엔브이에이치코리아 매출로 발생되기 시작됐으며, 올해 실적 턴어라운드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높이고 있다.

언론 연락처

엔브이에이치코리아 홍보대행
서울IR 네트워크
PR본부
신영빈 대리
02-783-0683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