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비그룹, 사랑의달팽이에 청각장애 아동 수술 및 언어재활치료비 지원 1800만원 후원

금비그룹 사내 모금활동 통해 1800여만원 모금
청각장애 아동에 자유로운 문화활동을 누릴 수 있도록 도와

2019-10-11 15:37
  • 왼쪽부터 사랑의달팽이 조영운 사무국장, 금비그룹 고강희 관리총괄전무

    왼쪽부터 사랑의달팽이 조영운 사무국장, 금비그룹 고강희 관리총괄전무

서울--(뉴스와이어) 2019년 10월 11일 -- 금비그룹은 사랑의 달팽이(회장 김민자)에 청각장애 아동의 인공달팽이관 수술 및 언어재활치료비 지원을 위한 기금으로 1800만원을 전달했다.

금비그룹은 전 임직원이 독서, 공연 관람 등 문화활동에 사용한 비용을 회사가 사회에 환원하는 ‘비욘드 컬쳐’ 기금을 조성해왔다. 이를 통해 마련된 기금을 재원으로 3년간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쳐왔다. 올해 3번째 모금에는 역대 최고치인 1812만2242원이 모금되었다.

후원금 전달식에서 고강희 관리총괄전무(금비그룹)는 “문화활동에 제약을 겪고 소외된 아이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임직원들의 참여로 기금을 모아 전달하게 되었다”며 “청각장애아동이 인공달팽이관 수술로 소리를 찾고, 가족, 사회와 참 된 소통을 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전달된 후원금은 청각장애 아동 2명의 인공달팽이관 수술 및 언어재활치료비로 사용될 예정이다.

사랑의달팽이 개요

사단법인 사랑의달팽이는 듣지 못하는 이들에게 소리를 찾아주어 잃어버렸던 ‘희망과 행복’을 선물하는 복지단체이다. 이를 위해 사랑의달팽이는 매년 경제적으로 소외된 청각장애인들에게 인공달팽이관(인공와우) 수술과 보청기를 지원하고 있으며 난청에 대한 사회적 편견을 해소하는 데 앞장서고 있다. 또한 청각장애 유소년들이 어려운 악기를 다루면서 자신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고 당당히 사회의 일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클라리넷앙상블연주단’을 결성하여 아이들의 사회적응을 돕고 있다. 사랑의달팽이는 문화행사를 통해 난청에 대한 올바른 인식과 다 함께 소통하는 사회를 만들기 위한 사회인식전환사업도 함께 펼쳐가고 있다.

페이스북: http://www.facebook.com/soree119
인스타그램: http://www.instagram.com/snailoflove/
유튜브: http://www.youtube.com/user/soree119
블로그: http://blog.naver.com/snailoflove

웹사이트: http://www.soree119.com

언론 연락처

사랑의달팽이
대회협력부 홍보팀
양지혜 과장
070-4322-4135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