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보쉬렉스로스코리아와 IIoT 솔루션 사업영역 업무협약 체결

5G 기반 IIoT 솔루션 및 Data분석 사업 추진… 수문 예지보전과 공장 설비 누수감지 등 협업 과제 진행
4차산업혁명 시대 제조업계의 큰 화두인 IIoT 솔루션 시장 선점 위해 양사의 역량 결집
5G-SFA 회원사 간 협력 통한 5G 스마트팩토리 생태계 확산 기대

출처: SK텔레콤 (코스피 017670)
2019-10-24 11:47

서울--(뉴스와이어) 2019년 10월 24일 --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박정호)이 중장비·산업기계 제작 및 공장 자동화 전문 기업 보쉬렉스로스코리아(대표이사 김신)와 인더스트리얼 IoT 솔루션(Industrial IoT Solution, 이하 IIoT 솔루션) 개발 및 Data 분석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IIoT 솔루션 및 Data 분석 플랫폼 연구·개발 분야에 각사의 역량을 모으고 향후 다양한 사업에 공동 참여할 계획이다.

IIoT 솔루션은 센서와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산업 분야에서 사용되는 IoT 기술을 총칭하는 용어로 최근 제조업계에서 화제가 되고 있다. 경영컨설팅 기업 맥킨지는 IIoT 솔루션이 세계 경제 전반에 미치는 영향이 향후 2025년까지 3조7000억달러가 될 것으로 추정했으며 미국 정보통신혁신재단은 IIoT 솔루션 시장 규모가 2020년까지 3710억달러에 달할 것으로 전망한 바 있다.

SK텔레콤과 보쉬렉스로스코리아는 IIoT 솔루션 사업 영역을 선점하기 위해 △전국 댐·저수지·보 대상 수문 예지보전 구축 △공장 설비 유해물질 누수 감지 등을 주요 협업과제로 선정했다.

예지보전이란 설비 상태를 정량적으로 파악해 이상 유무나 추후 상태를 미리 예상하고 적절하게 유지하고 보수하는 일이다.

해당 과제는 SK텔레콤의 5G/LTE 네트워크와 센서 Data 분석 플랫폼, 보쉬렉스로스코리아의 정밀 센서 및 IoT게이트웨이 제조 등 양사 기술 역량이 큰 시너지를 낼 수 있는 분야의 사업이다. 이에 앞서 양사는 10월 초 새만금 수문 예지보전 구축 사업을 함께 진행함으로써 각 사의 효율적인 협업 방안을 사전 검증했다.

SK텔레콤은 이번 보쉬렉스로스코리아와의 국내 협업을 시작으로 향후 독일 보쉬 본사와의 IIoT 솔루션 관련 신규사업도 추진할 계획이다. 글로벌 제조업 강자인 보쉬의 산업공정기술과 SK텔레콤의 IoT 및 Data분석 기술을 합쳐 유럽시장 진출을 추진한다는 각오다.

한편 SK텔레콤과 보쉬렉스로스코리아는 5G스마트팩토리 규격 표준화를 위해 설립된 ‘5G스마트팩토리 얼라이언스(5G-SFA)’의 회원사로서 이미 다양한 협업을 진행 중이다.

2018년 출범한 5G-SFA는 5G 스마트팩토리 규격 표준화 주도 및 관련 생태계 확산을 위해 조직됐다. 5G-SFA에는 SK텔레콤이 통신사로는 유일하게 참여하고 있으며 보쉬렉스로스코리아, 삼성전자, 마이크로소프트, 퀄컴 등 31개의 다양한 기업 및 기관이 활발한 협력을 진행 중이다.

또한 7월 KDB산업은행이 5G-SFA에 가입하며 5G-SFA 유망 중소기업에 대한 투자를 약속하기도 했다. 이를 통해 경쟁력 있는 기술을 갖춘 혁신벤처들이 안정적인 투자자를 확보할 수 있게 되면서 5G스마트팩토리 생태계 활성화 및 관련 업계 전반을 아우르는 가치사슬(Value Chain)이 조성됐다.

최낙훈 SK텔레콤 5GX IoT/Data그룹장은 “이번 보쉬렉스코리아와의 협력으로 제조업 분야의 새로운 혁신 성장 동력을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5G-SFA 회원사는 물론 유력 공장 자동화 기업과의 협력을 통해 5G스마트팩토리 생태계 구축에 앞장서 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신 보쉬렉스로스코리아 대표는 “이번 협업을 통해 독일의 앞선 스마트 제조기술과 한국의 ICT기술이 융합되어 글로벌 수준의 경쟁력을 갖출 수 있을 것”이라며 “5G스마트팩토리 확산을 통해 국내 제조업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웹사이트: http://www.sktelecom.com

언론 연락처

SK텔레콤
PR팀 PR2팀
정욱 매니저
02-6100-3881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