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TC, SaaS 제품 개발 플랫폼 선도 업체 온쉐이프 인수

PTC, 인수 통해 CAD 및 PLM 업계의 SaaS 전환 움직임 속에 시장 주도적 입지 선점

출처: PTC
2019-11-07 10:00

보스턴--(Business Wire / 뉴스와이어) 2019년 11월 07일 -- PTC(나스닥: PTC)가 온쉐이프(Onshape)를 현금 약 4억7000만달러에 인수하는 최종 계약을 체결했다고 발표했다.

온쉐이프는 컴퓨터 지원 설계(CAD)와 막강한 데이터 관리 및 협업 툴을 결합한 ‘서비스형 소프트웨어(SaaS)’ 제품 개발 플랫폼을 최초로 제작한 업체다. PTC는 온쉐이프 인수에 힘입어 SaaS 기반 제품군으로 신규 고객을 유치하고 업계의 대세가 된 SaaS 전환 기회를 십분 활용할 입지를 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인수는 규제 당국 승인과 기타 거래 종결조건 이행을 거쳐 2019년 11월 마무리될 전망이다.

미국 매사추세츠주 케임브리지에 소재한 온쉐이프는 2012년 존 허슈틱(Jon Hirschtick), 존 맥클리니(John McEleney), 데이브 코코란(Dave Corcoran) 등 CAD 선구자이자 기술 분야의 전설로 여겨지는 솔리드웍스(SolidWorks)의 개발자 및 전 경영진이 설립했다. 온쉐이프는 주요 벤처캐피털 기업으로부터 1억5000만 달러 이상의 자금을 조달했으며 전 세계 5000여 구독자를 보유하고 있다. 온쉐이프의 소프트웨어 제품은 SaaS 모델로 제공되며 연결만 되어 있다면 장소나 단말기에 관계없이 접속할 수 있다. 따라서 높은 비용이 소요되는 하드웨어와 유지 관리 인력을 보유할 필요가 없다. 디자이너, 엔지니어 등 서로 분산되어 있는 기동형 조직은 클라우드에 기반한 온쉐이프 제품으로 혜택을 얻을 수 있으며 협업을 향상시키고 신제품 출시 기간을 획기적으로 단축할 수 있다. 동시에 항상 최신 버전의 소프트웨어를 사용해 시대를 앞서갈 수 있다.

짐 헤플만(Jim Heppelmann) PTC 사장 겸 최고경영자(CEO)는 “PTC는 기업 성장을 촉진하는 새로운 혁신을 성공적으로 추구하며 명성을 쌓아 왔다”며 “현장 설치형 CAD와 PLM 사업부가 견조한 성장을 거듭하는 가운데 그 여세를 몰아 SaaS 모델을 바탕으로 미래를 향한 또 다른 도약을 도모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번 인수는 순환 매출 비즈니스 모델을 향한 PTC의 전체 발전 가도에서 자연스러운 수순이다. PTC는 구독 라이선싱 형태로 사업을 전환하기로 하고 2019년 1월 해당 작업을 완료함으로써 이를 위한 첫발을 내디뎠다. CAD 및 PLM 시장에서는 SaaS 모델이 초기 단계지만 대부분의 다른 소프트웨어 영역에서는 업계 우수 사례로 급속히 자리 잡고 있다.

헤플만 사장은 “오늘날 CAD 시장의 고성장 영역에 위치한 중소 규모 CAD 고객들은 SaaS 제공 모델로 관심을 돌리고 있다”며 “대형 고객들도 점차 이에 대한 관심을 보일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그는 “온쉐이프 인수에 따라 업계에서 유일하게 검증된 확장형 순수 SaaS 플랫폼으로 PTC의 현장 설치형 사업을 보완하게 됐다”며 “이에 힘입어 CAD 및 PLM 분야의 새로운 성장 기회가 열리는 한편 SaaS 모델로 전환이 이어지는 시장에서 PTC가 해당 분야의 리더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SaaS 모델은 선투자 비용이 적고 유지 관리가 필요한 IT 인프라가 필요 없어 고객사가 작업 속도를 높이고 협업과 혁신을 증진할 수 있도록 뒷받침한다. 소프트웨어 제공 업계에서는 SaaS 모델이 보다 안정적이고 예측 가능한 수익원을 창출하는 한편, 고객이 기술 혁신을 조기에 도입하고 새로운 부문과 지역으로 확장할 수 있도록 지원함으로써 고객 충성도를 높이는 것으로 입증됐다.

존 허슈틱 온쉐이프 공동 설립자 겸 CEO는 “온쉐이프와 PTC는 기업의 제품 개발 방식을 혁신하도록 돕는다는 공통된 비전을 가지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두 회사는 제품 개발 업계가 CAD와 데이터 관리 툴에서 SaaS 모델을 도입하는 티핑 포인트가 임박했다는 데 의견을 같이하고 있다”며 “PTC와 더불어 고객이 최신 기술 혁신을 발판으로 경쟁력을 강화하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온쉐이프는 PTC의 산하 사업부로 운영될 예정이며 현 경영진은 짐 헤플만 PTC 사장 겸 CEO 직속으로 일하게 된다.

헤플만 사장은 “믿기 어려울 만큼 유능한 기술팀과 비즈니스 리더를 영입하게 돼 기쁘다”며 “이들과 함께 새로운 성장을 일궈 나갈 날들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바클레이즈(Barclays)는 이번 인수에서 PTC의 독점 재무 자문사를 맡았다.

온쉐이프 인수와 관련된 추가 재무정보와 2019년 9월 30일 마감 회계연도 및 4분기 실적과 온쉐이프 인수를 주제로 PTC 경영진이 주관할 컨퍼런스 콜에 참여하는 방법에 대한 상세 내용은 PTC의 2019년 4분기 보도자료(PTC’s Q4 2019 press release)에서 확인할 수 있다.

추가 자료

· 인수 상세 정보(http://bit.ly/2PcomYu)
· 온쉐이프 기업 정보(http://bit.ly/2ofmxz9)

미래예측 진술

이 보도자료는 인수 종료 시점, 인수에 따른 미래 성장 효과, 경영실적, 인수 기술이 PTC 사업에 제공할 기대 가치 등 미래 사건과 기대에 대한 진술을 포함하고 있다. 이들 진술은 ‘미래예측 진술’로 리스크와 불확실성을 수반하며 특정한 리스크와 불확실성으로 인해 실제 결과와 예상 간 실질적 차이가 발생할 수 있다. 이러한 리스크와 불확실성에는 △인수 종결 조건이 회사가 예상하는 시점이나 원하는 방식으로 충족되지 않거나 보류될 가능성 △고객 및 시장에서 해당 기술을 수용하지 않음으로 인해 회사가 인수 기술을 통해 기대하는 신규 고객 유치와 시장 확대를 실현하지 못할 가능성 △회사가 원하는 시점이나 원하는 방식으로 인수 기술을 통합하지 못해 SaaS 솔루션을 추가 제공할 역량에 부정적 영향을 미칠 가능성 △회사의 기대와 달리 고객이 제품 개발을 위해 SaaS 솔루션을 도입하지 않음으로 인해 회사 수익에 부정적 영향을 미칠 가능성 △온쉐이프 핵심 직원이 PTC에 합류하지 않아 온쉐이프 사업에 차질이 생기거나 온쉐이프 비즈니스의 성공적 통합과 운영에 지장을 줄 가능성과 이 밖에 PTC가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에 제출한 자료에 기술된 기타 리스크와 불확실성 등이 있다.

PTC 개요(나스닥: PTC)

PTC는 여러 솔루션을 통해 산업계의 혁신을 촉발한다. 수상 경력을 통해 업계의 인정을 받은 PTC의 솔루션은 기업이 제품 및 서비스를 차별화하는 한편 운영 효율성과 직원 생산성을 끌어올릴 수 있도록 지원한다. 제조업체들은 PTC와 PTC 파트너 생태계를 통해 오늘의 신기술을 지렛대 삼아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일굴 수 있다.

웹사이트(PTC.com), 트위터(@PTC) 및 블로그 참조.
 
비즈니스 와이어(businesswire.com) 원문 보기: https://www.businesswire.com/news/home/20191023005839/en/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에서 원하는 언어로 작성한 원문을 한국어로 번역한 것이다. 그러므로 번역문의 정확한 사실 확인을 위해서는 원문 대조 절차를 거쳐야 한다. 처음 작성된 원문만이 공식적인 효력을 갖는 발표로 인정되며 모든 법적 책임은 원문에 한해 유효하다.]

웹사이트: http://www.ptc.com/

이 보도자료의 영어판 보기

언론 연락처

PTC
투자 문의
팀 폭스(Tim Fox)
+1 (617) 515-0774
tifox@ptc.com
미디어 문의
잭 맥어보이(Jack McAvoy)
+1 (617) 771-7760
jmcavoy@ptc.com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