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하이테크 페어 2019, 선전에서 성황리에 폐막

2019-11-20 15:14
  • 제21회 중국 하이테크 페어가 중국 선전에서 성황리에 폐막됐다

    제21회 중국 하이테크 페어가 중국 선전에서 성황리에 폐막됐다

선전, 중국--(Business Wire / 뉴스와이어) 2019년 11월 20일 -- “개방과 기술혁신을 통해 중국 웨강아오 대만구 경제를 활성화시키자”는 구호를 내세웠던 제21회 중국 하이테크 페어(China Hi-Tech Fair, CHTF)가 2019년 11월 17일 중국 선전에서 성황리에 폐막됐다.

이 5일간에 걸친 행사는 전시회와 포럼, 기술교환, 파트너십을 위한 플랫폼을 제공했고 기술 이노베이션을 앞당기고 이노베이션 환경을 개선하는 데 중요한 역할을 담당했다.

총 14만2000 평방미터 면적에서 열린 CHTF2019 행사는 AI, 스마트홈, 인텔리전트 제조업, IoT, 스마트 드라이빙, 스마트 플러스, 자동차 네트워킹, 5G, 블록체인 등 다양한 기술 분야에서 1만216건에 달하는 하이테크 프로젝트를 선보였고 3315개에 달하는 전시사들을 끌어들였다.

이에 더해 아르헨티나, 호주, 오스트리아, 바레인, 일본, 한국, 미국, EU 등 44개국 및 지역을 대표하는 148개 대표단이 참여하고 베이징, 상하이, 광둥, 홍콩, 마카오, 대만 등 33개 중국 성(省)과 도시 대표들이 이번 행사에 참가했다. 한편 29개의 유명 대학들도 하이테크 프로젝트에 참여했다.

그런 한편 총 256개에 달하는 고위급 포럼과 살롱, 기술 컨퍼런스가 열려서 총 57만6000명의 관객들을 끌어모으고 1253명의 언론인들과 306개 국내외 언론기관들이 행사에 참여했다.

화웨이, ZTE, 후지, 핑안기술, NTT DATA, 홍콩텔레콤 등 주요 기업들에 더해서 다수의 스타트업 기업들도 전시회에 참가해서 총 2077건의 신제품과 701종의 신기술(전년도 대비 400종이 더 많음)이 선보여졌다.

이외에도 60명에 달하는 노벨상 및 튜링상(Turing Award) 수상자, 국내외 학자, 과학자, 경제학자 등 귀빈들도 초청받아 연설을 했다. 한편 IBM, 보쉬, 필립스, 후지쯔, 미데아, 썬더 등 주요 기업의 고위 임원들도 다양한 포럼에 참가했다. 한편 이란, 헝가리, 세르비아, 아일랜드, UAE 등 국가의 차관급 이상의 귀빈들도 9명이 행사에 참석했다.

광둥, 홍콩, 마카오를 연결하는 거대한 산업지대인 웨강아오 대만구에서 기술혁신의 모멘텀을 일으킨다는 목적에 따라 CHTF2019는 광둥-홍콩-마카오 전시장을 별도로 구축하고 지역경제발전을 위한 새로운 기회를 선보이고 아시아 전역에서 최고의 기술혁신 센터로 자리 잡고자 하는 의욕을 나타냈다.

행사 개최를 시작한 지 21년째 되는 CHTF는 과학기술 성과를 공유하는 중요한 플랫폼으로서의 기능을 담당하고 있다. CHTF는 중국의 하이테크 발전에 새로운 박차를 가하기 위해 이 부문 모든 업계들과 앞으로도 계속 손을 잡고 협력하고자 한다.

비즈니스 와이어(businesswire.com) 원문 보기: https://www.businesswire.com/news/home/20191118005967/en/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에서 원하는 언어로 작성한 원문을 한국어로 번역한 것이다. 그러므로 번역문의 정확한 사실 확인을 위해서는 원문 대조 절차를 거쳐야 한다. 처음 작성된 원문만이 공식적인 효력을 갖는 발표로 인정되며 모든 법적 책임은 원문에 한해 유효하다.]

웹사이트: http://www.chtf.com/english

이 보도자료의 영어판 보기

언론 연락처

중국 하이테크 페어 조직위원회 사무실
페기 왕(Peggie Wang)
+86-755-82848962
wangyq@chtf.com, 654333235@qq.com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