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오션, 연 1100만불 규모의 조선기자재 말레이시아 수출

출처: 중앙오션 (코스피 054180)
2019-12-11 17:15
  • 중앙오션과 OBM테크닉, 테크노 어날리시스, 케이 엔지니어링의 MOU 체결식

    중앙오션과 OBM테크닉, 테크노 어날리시스, 케이 엔지니어링의 MOU 체결식

서울--(뉴스와이어) 2019년 12월 11일 -- 조선기자재 제조전문기업 중앙오션이 말레이시아 조선기자재 및 에너지 사업분야에 본격 진출한다.

중앙오션은 10일 말레이시아 국영 에너지기업인 페트로나스(PETRONAS) 산하 정부 등록업체인 OBM테크닉(OBM TECHNIC SDN. BHD), 테크노 어날리시스(TECHNO ANALYSIS SDN. BHD) 및 로컬 조선소인 케이 엔지니어링(KAY ENGINEERING SDN. BHD)사와 조선기자재 수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중앙오션은 2020년까지 1100만불(USD), 한화로 약 130억원 규모의 조선기자재를 말레이시아에 수출하게 된다. 이와 별도로 약 47만5000불 규모의 선박용 선실 내장재 공급계약도 체결했다.

중앙오션은 1999년 설립 이후 경남 진해, 김해, 고성 등지에서 조선기자재 및 전동기, 발전기를 제작·판매하고 있는 조선기자재 전문제조기업이다. 2001년 코스닥에 상장된 이후 차별화된 기술력과 높은 신뢰도를 바탕으로 국내 대형조선사들과 안정적인 협력체계를 구축하며 우수 협력사로 인정받아 왔다.

중앙오션은 일본 선급을 포함, 세계 3대 선급협회인 영국(LR), 미국(ABS), 노르웨이(DNV) 등으로부터 WPS인증(Welding Procedure Specification, 용접절차인증)을 취득, 우수한 품질과 차별화된 기술력을 평가받아 말레이시아 수출 성과를 거둔 것으로 조선업계에서는 평가하고 있다.

중앙오션은 앞으로도 꾸준한 기술개발을 통해 조선기자재 제조분야 선두기업의 위상을 더욱 공고히 할 것이라고 밝혔다.

중앙오션은 13일 주주총회를 열고 수소에너지 사업, 히트펌프 제조 및 가공 등을 사업목적에 새롭게 추가하며 미래 신성장동력 사업도 적극 추진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중앙오션은 이번 업무협약을 바탕으로 최근의 조선업 불황 극복의 계기를 마련하며 조선기자재 제조 사업을 강화할 수 있게 됐다며 수소에너지 등 미래 신수종사업에도 진출함으로써 기업가치 극대화에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중앙오션은 11월 조선기자재 제조분야 경쟁력 강화를 위해 손철호 씨를 신임사장으로 영입했다. 손 사장은 부산지역 최대 조선사인 한진중공업과 선박 부품제조업체에서 경력을 쌓아온 조선전문가로 향후 중앙오션의 사령탑으로서 동사의 조선기자재 사업을 이끌어 나갈 예정이다.

중앙오션 개요

선박의 선수, 선미, 프로펠라보스, 엔진룸 제작 등 9곳의 특수제작요건을 요하는 부문의 블록제작을 주요사업으로 영위하는 회사이다. 동사의 진해 공장은 초대형 선박 블록 선적이 용이한 해안에 인접해 있으며, 국내 3대 조선소와 인접 거리에 위치하고 있어 유리한 입지경쟁력 확보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c-ocean.co.kr

언론 연락처

중앙오션
이원식 이사
02-3218-9500
이메일 보내기

중앙오션 홍보대행
제이스에스에스
최종승 대표
02-566-9337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