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티세미콘, 매출 1280억원 기록… 전년도 대비 증가

매출 1280억원, 영업이익 28억원… 3년 연속 흑자 기록
상반기 진천 신공장 완공 및 고부가가치 제품군 강화로 실적 증진 가속화

출처: 에이티세미콘 (코스닥 089530)
2020-02-11 16:12

이천--(뉴스와이어) 2020년 02월 11일 -- 반도체 후공정 전문기업 에이티세미콘(089530, 대표이사 김형준)이 3년 연속 흑자를 기록했다.

에이티세미콘이 공시를 통해 2019년 잠정 실적을 발표했다. 에이티세미콘은 지난해 연결기준 매출액 1280억원을 달성했다. 영업이익은 28억4000만원, 당기순손실은 62억1900만원으로 집계됐다.

매출은 전년도 대비 상승했으나, 사업 비용 증가와 전환사채 발행 등 금융비용이 실적에 반영돼 영업이익은 하락하고, 당기순손실은 적자를 기록했다. 특히 파생상품 평가손실 발생이 당기순이익 감소에 영향을 미쳤다는 설명이다.

회사 측은 최근 주가 상승에 따라 기존 발행한 제4~7회차 전환사채 전환가와 차이가 발생했고, 이 차액이 파생금융상품 평가손실로 잡혔으나 해당 손실은 현금 유출이 없는 회계상 손실로 회사의 향후 성장성과는 무관하다고 밝혔다. 이어 지난해 당기순손실 62억원에는 파생상품 평가손실 약 72억원이 크게 반영됐으며, 회계상 손실을 제외하면 약 10억원의 이익이 발생한 것으로 볼 수 있다고 설명했다.

회사는 올해 실적 개선이 가능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지난해 에이티세미콘은 플립칩 패키징 시설, PKG 공장 증설 등 대규모 설비투자로 생산능력을 확대하고 고부가가치 신제품 라인을 추가했다. 또한 상반기에 진천 신공장 완공이 예정되어 있어 올해 하반기부터 고부가가치 제품인 멀티칩패키지(MultiChip Package, MCP) 생산 가동을 앞둔 상황이다.

그 외에도 올해 일본·독일·러시아 등에서 반도체 D램의 5세대 상용화가 개시될 전망으로 시장 수요 회복에 따른 수혜를 입을 것으로 기대된다.

에이티세미콘은 2018년 국내 반도체 시장 부진에도 회사 실적은 흑자를 기록하는 등 선방했다고 본다며 특히 하반기부터 회사 신제품 물량이 본격적으로 발생하면서 매출이 빠른 속도로 증가했다고 밝혔다. 이어 올해 상반기에 진천 신공장 완공 후에는 고부가제품 라인이 확충돼 회사 실적 증진에 가속도를 낼 것이라고 덧붙였다.

웹사이트: http://www.atsemi.com/

언론 연락처

에이티세미콘 홍보대행
서울IR네트워크
PR본부
신영빈 대리
02-783-0683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