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브스 인사이트와 버티브, 현재 데이터센터 설비들의 업그레이드 필요성 드러낸 조사결과 보고서 발표

응답자 71%가 현 데이터센터의 미래 대응 준비 미흡 지적

출처: 버티브
2020-03-10 11:13
  • 포브스 인사이트와 버티브가 현재 데이터센터 설비들의 업그레이드 필요성을 드러낸 조사결과 보고서를 발표했다

    포브스 인사이트와 버티브가 현재 데이터센터 설비들의 업그레이드 필요성을 드러낸 조사결과 보고서를 발표했다

서울--(뉴스와이어) 2020년 03월 10일 -- 데이터센터 의사결정권자 중에서 현재 자사 설비가 요구되는 수준을 충족한다는 비율은 29%에 그치고, 요구 수준보다 앞서 있다는 비율은 1%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포브스 인사이트(Forbes Insights)와 버티브(Vertiv, NYSE: VRT)가 최근 발행한 보고서에서 확인한 결과이다. ‘현대의 데이터센터: 신기술과 초연결성에 얼마나 적응하고 있는가(The Modern Data Center: How IT is Adapting to New Technologies and Hyperconnectivity)’라는 제목의 이번 보고서는 전 세계 다양한 산업 분야의 데이터센터 임원 및 엔지니어 15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 조사 결과를 다루고 있다.

설문 결과는 오늘날의 진화하는 데이터 생태계에 대한 계획과 준비가 매우 어렵다는 것을 보여준다. 분석 결과를 면밀히 살펴 보면, 임원진과 엔지니어 사이의 뚜렷한 견해차가 드러난다. 예컨대 자사 데이터센터의 업데이트 수준이 현재 요구 수준보다 앞서 있다는 응답이 임원진의 11%인 반면 엔지니어에서는 1%에 불과했다.

버티브의 마틴 올센(Martin Olsen) 글로벌 에지 시스템 부사장은 “오늘날에는 데이터센터가 엔터프라이즈와 클라우드 및 에지 리소스를 통합하도록 발전함에 따라 기업의 컴퓨팅 요구 사항과 비즈니스 목표를 충족하기 위해서는 철저한 계획과 예측이 필요하다. 하지만 많은 기업들이 이 부분에서 뒤쳐져 있는 것이 확실하다. 이를 고려할 때, 변화에 대처하거나 변화의 흐름을 앞서가고자 하는 기업들을 중심으로 많은 투자와 활동이 예상된다”고 말했다.

이외에 이번 설문 조사 결과에서는 다음과 같은 내용들이 주목된다.

·CIO 및 CTO의 92%는 조만간 자신들의 비즈니스에서 더 빠른 다운로드 및 응답 시간이 요구될 것으로 전망
·63%는 대역폭 요건을 충족하기가 늘 어렵다고 응답
·가장 업그레이드가 필요한 곳은 보안(45%)과 대역폭(43%)
·기업에 경쟁 우위를 제공하는 가장 일반적인 특성은 보안(43%), 백업 및 비상 대응(33%), 신기술 구현 역량(28%), 대역폭(27%) 순
·응답자들은 자가 설정형(self-configuring) 및 자가 복구형(self-healing) 데이터센터에 대해 낙관적. 24%의 응답자가 2025년까지 데이터센터의 절반 이상이 자가 설정형일 것으로, 32%는 자가 복구형일 것으로 전망

버티브 아시아 및 인도 지역의 클라우드, 하이퍼스케일, 코로케이션 부문을 담당하는 토니 건트(Tony Gaunt) 시니어 디렉터는 “아시아 지역 기업들 사이에서는 갈수록 커지고 있는 연결성 및 네트워크 요구 사항에 적응하도록, 자사의 핵심 인프라를 미래형으로 업그레이드 하려는 관심과 의욕들이 높아지고 있다. 하지만 여전히 해야 할 많은 일들이 남아 있다. 비즈니스의 성공을 위해 기존 전략을 재검토하고 지속적으로 개선해야 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버티브 개요

버티브는 하드웨어, 소프트웨어, 분석, 지속적인 서비스를 통합하여 고객에게 필수적인 애플리케이션을 지속적으로 실행하고, 최적의 성능을 발휘하며, 비즈니스 요구에 맞춰 확장할 수 있도록 한다. 버티브는 클라우드에서 네트워크의 엣지까지 확장된 전력, 냉각 및 IT 인프라 솔루션 및 서비스 포트폴리오를 통해 오늘날의 데이터센터, 통신 네트워크, 상용 및 산업 시설이 직면한 가장 중요한 당면 과제를 해결한다. 미국 오하이오주 콜럼버스에 본사를 둔 버티브는 약 2만명의 직원이 근무하며, 130개 이상의 국가에서 사업을 하고 있다. 버티브에 대한 더 자세한 정보와 최신 뉴스 및 콘텐츠는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웹사이트: http://VertivCo.com

언론 연락처

버티브 홍보대행
페리엔
박윤희 실장
02-565-6625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