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엣메이트, 인도네시아 최대 B2B 전자상거래 플랫폼 랄라리와 공식 계약서 체결

비엣메이트, 랄라리에 한국관 메인 배너·역직구 동시 운영권 확보
한국 중소기업에 희소식… 동남아 시장 진출에 새로운 돌파구 제시

2020-03-30 08:00
  • 인도네시아 1위 B2B 전자상거래 플랫폼 ‘랄라리’ 홈페이지

    인도네시아 1위 B2B 전자상거래 플랫폼 ‘랄라리’ 홈페이지

  • 비엣메이트 신덕화 대표

    비엣메이트 신덕화 대표

성남--(뉴스와이어) 2020년 03월 30일 -- 과기정통부와 정보통신산업진흥원에서 운영하는 ICT-문화융합센터 입주기업인 ‘비엣메이트(VIETMATE)’가 30일 인도네시아 B2B 전자상거래 1위 플랫폼 ‘랄라리(Ralali)’와 약 1년간 사업개발 협의를 통한 공식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비엣메이트는 K-뷰티를 세계에 알리고 국내 중소기업이 성공적으로 동남아 시장 진출할 수 있도록 교두보 역할을 하는 모바일 기반의 무역 플랫폼이다. 이번 랄라리와의 한국관 운영 공식 계약은 국내 중소기업들에 인도네시아 시장 진출에 새로운 돌파구가 될 예정이다.

공식계약(효력 30일) 이후 비엣메이트는 Ralali.com에 한국관 전면 메인 상단 배너를 공식적으로 운영할 수 있는 권리를 얻게 되며 국내 중소기업은 비엣메이트가 운영하는 배너를 통해 기업을 브랜딩하고 B2B 바이어에게 자사 제품을 노출할 수 있다.

또한 2020년 2분기부터 랄라리와 비엣메이트가 시작하게 될 ‘한국-인도네시아 역직구 사업’에서도 비엣메이트는 공식 한국관 운영권을 얻게 된다. 한국-인도네시아 역직구 사업은 인도네시아 B2B2C 고객이 랄라리 한국관 내 제품을 주문할 경우 비엣메이트 인천 물류센터에서 인도네시아 개인 고객에게 발송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토탈 풀필먼트서비스를 의미한다.

계약에는 모든 서비스를 비엣메이트가 전체적으로 운영하는 권리가 포함되며 한국 기업들이 인도네시아 진출 시 겪는 까다로운 FDA 인증도 절차 없이 제품을 판매할 수 있도록 허용된다.

신덕화 비엣메이트 대표는 “비엣메이트는 국가별 협력사들을 통해 배타적 권리·권한을 확보한 후 고객사들에 서비스를 내놓는 것이 특징”이라며 “이번 계약도 같은 취지로 체결됐으며 약 2년간 사업개발을 한 결과”라고 말했다. 이어 “향후 국내 중소기업들이 신속하게 해외 진출할 수 있도록 돕고 비용은 최대한 절감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무역 서비스를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비엣메이트 개요

비엣메이트는 각국 전자상거래(아세안) 그룹과의 협업하에 모바일 기반 무역 플랫폼을 통해 한국 소비재 기업의 아세안 시장 진출을 지원하고 있다.

언론 연락처

비엣메이트
홍보팀
신선미 매니저
070-4113-1231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