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극장, 전통예술분야 창작 공모로 민간 예술창작자 지원… 코로나19 극복 위한 국립극장 창작지원사업 ‘함께 가는 길’

출처: 국립극장
2020-05-25 11:40
  • 국립극장 해오름극장 전경

    국립극장 해오름극장 전경

서울--(뉴스와이어) 2020년 05월 25일 -- 국립극장(극장장 김철호)은 코로나19로 활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민간 예술창작자를 지원하고 창작 활성화에 기여하고자 전통예술분야 창작 공모 사업 ‘함께 가는 길’을 추진한다.

‘함께 가는 길’은 민간 예술창작자를 대상으로 전통예술분야 창작품을 공개 모집하는 사업이다. 선정된 작품은 최대 500만원까지 창작지원금이 주어지며 선정된 창작자는 국립극장과 공연화를 협상할 수 있다.

공모 분야는 창극·무용·국악으로 나뉜다. 창극 부문은 자유 소재의 창극 대본, 무용 부문은 전통무용을 기반으로 한 작품 제안서, 국악 부문은 자유 주제의 국악관현악 악보를 제출해야 한다. 응모작은 미발표 순수 창작품으로 각종 지원·공모 사업에 선정된 이력이 없어야 한다. 창극 부문은 최대 두 편을 선정할 예정이며 창작지원금은 편당 500만원이다. 무용 부문은 최대 다섯 편을 선정할 예정이며, 편당 200만원의 창작지원금이 주어진다. 국악 부문은 최대 열 곡을 선정할 예정이며 편당 300만원의 창작지원금이 주어진다.

김철호 국립극장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예술창작자들이 겪는 어려움을 함께 극복해나가고자 전통예술분야 창작품 공모를 추진하게 됐다”며 “실연 중심의 지원이 아닌 대본 창작과 작곡 등 창작 활동의 지원으로 민간 예술창작자들이 지금의 어려움을 극복하는 동시에 미래 활동까지 준비하는 밑거름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함께 가는 길’ 사업은 대한민국 만 18세 이상의 민간 예술창작자라면 지원할 수 있다. 7월 28일부터 31일까지 이메일(applyntok@korea.kr)을 통해 접수받는다. 자세한 내용은 국립극장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국립극장 개요

1950년 창설한 국립극장은 우리 공연예술계 현대사의 주 무대였다. 창설 70년을 앞둔 오늘, 국립극장은 우리 시대의 예술가 그리고 관객과 함께 새로운 역사를 써 내려가는 중이다.

웹사이트: http://www.ntok.go.kr

언론 연락처

국립극장
홍보팀
우다슬
02-2280-5830
이메일 보내기

관련 문의
공연기획팀
함께 가는 길 담당자
02-2280-5877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