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글로벌, 김종훈 회장 ‘프리콘-시작부터 완벽에 다가서는 일’ 도서 출간

50년 건설사업관리의 경험과 핵심 성공 노하우
발주자가 반드시 읽어야 할 성공적으로 일하는 방식 제언
4차 건설산업혁명의 핵심인 ‘프리콘’의 내용과 사례 소개

출처: 한미글로벌 (코스피 053690)
2020-06-01 10:05
  • 한미글로벌의 김종훈 회장이 프리콘-시작부터 완벽에 다가서는 일 도서를 출간했다

    한미글로벌의 김종훈 회장이 프리콘-시작부터 완벽에 다가서는 일 도서를 출간했다

서울--(뉴스와이어) 2020년 06월 01일 -- 글로벌 건설사업관리(Project Management) 선도기업인 한미글로벌 김종훈 회장이 50여년의 경험을 담아 프로젝트의 성공적 관리 비법인 ‘프리콘-시작부터 완벽에 다가서는 일’을 출간했다.

저자인 김종훈 회장은 1996년 국내 최초로 건설사업관리(PM/CM)를 도입했고 미국 파슨스사와 합작으로 한미파슨스을 설립 후 24년간 국내를 넘어 전 세계 58개국에서 2500여개의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수행한 ‘건설사업관리 선구자’이다.

‘프리콘’은 건설용어인 프리콘스트럭션(Pre-Construction)의 준말로 건설 프로젝트의 속성이 다양한 이해관계자와 어떻게 서로 상생(win-win)하면서 성공적으로 사업을 완료하는 것인가라고 한다면 건설사업에서 도면상에서 건설의 모든 과정을 미리 검토하고 시뮬레이션해 보는 등 예측 관리하는 ‘프리콘’이 건설프로젝트 성패의 핵심이 된다.

‘프리콘’은 어떤 프로젝트를 수행할 때 사전 시뮬레이션을 통해 발생 가능한 관리 요소를 예측할 수 있도록 과정 전체를 미리 구현해보는 것을 의미하기도 한다. 최근 아카데미 4관왕으로 전 세계 영화계를 휩쓴 영화 ‘기생충’의 봉준호 감독은 철저한 콘티 작업을 통해 한 컷 한 컷을 미리 준비해 사전에 검증하고 실제 촬영에 적용했다. 또 현재 전 세계적으로 주목받고 있는 대한민국의 코로나19 방역은 사스, 메르스 등의 지난 경험을 바탕으로 빈틈없는 대비를 했기에 가능했던 일이다. 이 같은 사전준비 활동을 통한 프로젝트의 성공은 프리콘이 담고 있는 의미와 일맥상통한다.

김 회장의 관심은 ‘어떻게 하면 건설 프로젝트가 성공하는가?’로 늘 향해 있었다. 현장 일선에서 실무 책임자들이 몸소 느끼는 건설의 핵심 성공 요인을 구체화하고자 설문 조사를 통해 도출한 45가지 핵심 성공 요인들을 종합하고 본인의 경험과 관점을 녹여 다섯 가지 유형으로 정리하여 제시하고 있다.

△프로젝트 리더인 발주자의 명확한 목표 제시 및 권한 위임 △기획과 초기 단계의 협업 △프로젝트의 탁월한 설계 △참여자 간의 신뢰와 협업 △프로젝트 전 과정에 걸친 관리가 그 다섯 가지 유형으로 세 파트로 이루어진 책의 구성 중 두 번째 파트에서 하나하나 실제 사례를 토대로 상세한 경험을 확인할 수 있다.

프리콘은 건설업을 출발점으로 삼고 있지만 여기에 국한되지 않고 자동차개발, 연구 등 다양한 분야에서도 필요한 일하는 방법이다. 특히 저자는 매 순간 적절한 의사결정을 내려야 하는 경영자와 관리자 등도 이 책에 관심을 가지고 프리콘을 해야 할 이유라고 설명한다.

김존훈 회장은 “지금까지 진행해온 모든 프로젝트의 성공에는 프리콘이 있었다”며 “프리콘은 단순히 건설업뿐만 아니라 모든 산업군에 적용될 수 있는 개념인 만큼 프리콘이 다양한 프로젝트의 시작과 성공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언론 연락처

한미글로벌 홍보대행
KPR
원동욱 AE
02-3406-2140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