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ker Investment S.R.O., 미중 무역전쟁 속 외환 투자자들의 안식처 될 공동청산시스템 선보여

2020-06-30 09:11
  • BIS는 아세안 지역 신시장 개발을 적극 추진 중이며 이후 아시아 지역 사업을 확대할 계획이다

    BIS는 아세안 지역 신시장 개발을 적극 추진 중이며 이후 아시아 지역 사업을 확대할 계획이다

프라하--(뉴스와이어) 2020년 06월 30일 -- Broker Investment S.R.O.가 미중 무역전쟁 속에서 외환 투자자들의 안식처가 될 공동청산시스템을 출시했다.

글로벌 경제와 외환 시장이 코로나19(COVID-19) 팬데믹 사태의 직격탄을 맞고 있는 가운데 중국 위안화의 달러 대비 기준환율은 6.84위안에서 7.09위안 사이를 오가며 안정세를 되찾고 있다. 중국은 미국 경제에 대단히 중요한 역할을 차지하는 것으로 보인다. 미중무역전국위원회(USCBC) 2018년 자료에 따르면 미국 미시건주 대중국 상품 수출액은 36억달러, 수입액은 약 104억달러를 기록했는데 전체 거래액은 지난해 87억달러로 감소했다.

또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팬데믹 사태로 자국 실업률이 대공황 이후 최악을 기록한 가운데 중국 책임론을 강력하게 제기하며 배상금 청구까지 시사하고 있다. 이는 양국 관계 악화로 이어지고 있으며 주식시장과 외환 거래에 있어 위협이 되고 있다. 이런 가운데 BIS(유동성 공급자, 유한책임사원)는 세계 최초 공동청산시스템인 또 다른 투자 옵션을 제공한다.

Broker Investment S.R.O.(BIS)는 일일 거래 규모가 6 달러에 이르는 외환 거래 시장에서 투자자들이 이익을 얻을 수 있는 공동청산시스템을 세계 최초로 선보였다고 밝혔다. BIS는 투자 여력이 있는 투자자들을 거느린 대형 컨소시엄이나 은행들의 전통적 투자 시장과는 반대로 변동성이 심한 시장에서 투자자들이 손실을 보지 않도록 막는다. BIS는 모든 주문을 인공지능을 통해 분석, 안정적인 주문만 따로 분리한 뒤 투자자들을 보유한 중개인과 거래한다. 핀테크, 투자은행, 외환 시장에서 전문성을 쌓은 BIS는 투자자들이 투자 수익을 거둘 것임을 자신한다고 말했다.

BIS는 시장에 유동성을 공급하며 각 은행에 맞춰 유동성 구조를 조절한다. 2014년 체코에서 설립된 BIS는 체코의 국립 중앙은행(CNB)으로부터 금융업 영업 허가를 획득했다. 따라서 BIS는 금융 시스템 안전과 안정성, 투자 품질을 확보하기 위해 금융기관을 대상으로 엄격한 기준을 요구하는 CNB의 감독 아래 있다. 또한 금융 당국의 관련 법과 규정을 준수할 의무를 가지고 있다. 창립 후 6년 만에 BIS는 새로운 어소시에이트 프로그램을 론칭하며 팬데믹과 무역전쟁 여파에 시달리는 금융 산업에 새로운 희망을 제시하고 있다.

BIS는 아세안 지역 신시장 개발을 적극 추진 중이며 이후 아시아 지역 사업을 확대할 계획이다. 앞으로 1년 내 10만명의 어소시에이트를 채용해 아세안 지역 대부분 국가 일일 거래량의 1%를 차지하며 아시아 내 발판을 마련하는 한편 글로벌 시장을 겨냥한다는 방침이다. BIS는 현재 어소시에이트를 모집 중이며 향후 최대 규모의 외환 거래 유동성 공급자로 성장, 투자자들에게 리스크가 낮고 안정적인 새로운 형태의 투자 옵션을 제공할 계획이다.

언론 연락처

Broker Investment SRO
Vibe Media Sdn Bhd
Wilfred Chan
+603 2728 4207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