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ppLovin, 머신존 출신 임원 등 모바일 게임 전문가 4인 선임으로 경영진 강화

게임 오브 워 개발사 ‘머신존’ 출신 최고수익책임자(CRO), 최고법률책임자(CLO) 등 게임 분야에 특화된 임원 영입
기존 플랫폼 중심 비즈니스에서 모바일 게임 개발 및 제품 영역으로 비즈니스 확장

출처: 앱러빈
2020-07-08 11:20

서울--(뉴스와이어) 2020년 07월 08일 -- 모바일 게임 분야 글로벌 선두주자인 AppLovin(앱러빈)은 바실 쉬킨(Basil Shikin), 빅토리아 발렌수엘라(Victoria Valenzuela), 키스 카와하타(Keith Kawahata) 그리고 디팍 굽타(Deepak Gupta) 등 총 네 명의 임원이 자사 경영진에 합류했다고 밝혔다. 모바일 게임에 대한 전문성을 갖춘 새로운 임원들은 AppLovin의 지속적인 비즈니스 확장 및 성장을 한층 더 강화한다.

아담 포로기(Adam Foroughi) AppLovin CEO는 “업계 발전과 성장에 기여한 경험이 풍부한 모바일 게임 리더들이 합류함으로써 자사 경영진이 확장돼 기쁘게 생각한다. AppLovin은 1년간 단행한 전략적 투자 및 인수 활동에서 볼 수 있듯 모바일 게임 개발에 전념하고 있다. 새로운 리더들은 AppLovin 비즈니스를 추진하는 데 핵심적인 역할을 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번 발표에는 AppLovin 엔지니어링 부사장인 바실 쉬킨이 최고기술책임자(CTO)로 승진했다. 바실 쉬킨 신임 CTO는 이전까지 AppLovin의 안전하고 확장성이 뛰어난 분산 시스템을 개발하는 조직을 이끌었으며 전임 CTO이자 현 AppLovin 핵심 고문 겸 공동 설립자인 존 크리스티낙(John Krystynak)과 긴밀하게 협업했다. 바실 쉬킨 CTO는 AppLovin의 초기 멤버 중 한 명으로 AppLovin 플랫폼을 구축하고 최적화하는데 결정적인 임무를 수행했으며 4억7000만명이 넘는 일간 활성 사용자(DAU)를 보유한 플랫폼으로 성장하도록 이끌었다. 또한 바실 쉬킨 CTO는 AppLovin이 MAX(https://www.applovin.com/max)와 SafeDK(https://www.applovin.com/safedk)를 인수함에 따라 이들 툴을 통합하는 등 게임 개발자를 위한 기술 툴을 확대하는 데 커다란 기여를 했으며 이로써 개발자가 더 나은 수익화 및 마케팅을 진행하고 모바일 게임을 분석적으로 검토하도록 했다.

빅토리아 발렌수엘라(Victoria Valenzuela)는 AppLovin의 신임 최고법률책임자(CLO) 겸 이사회 고위직(Corporate Secretary)에 임명됐다. 빅토리아 발렌수엘라는 법률팀을 이끌고 컴플라이언스, 개인정보보호 등 법률 및 규제 이슈에 자문을 제공할 예정이다. 머신존에서 합류한 신임 CLO는 유명 로펌뿐만 아니라 공공기관 및 사기업에서 20년간 기업 법무 전문성을 축적해왔다.

빅토리아 발렌수엘라 CLO는 “실리콘밸리에서 태어나고 자란 만큼 이곳에서 업계에 대한 전문적인 지식과 경력을 쌓아왔다. 이러한 바탕이 AppLovin이 필요한 역량과 부합한다는 것을 알게 돼 새로운 보금자리를 발견한 기분”이라며 “AppLovin 직원들의 에너지와 뛰어난 역량이 가장 기대된다. 모든 것이 안성맞춤”이라고 말했다.

키스 카와하타(Keith Kawahata)는 AppLovin 최초의 게임 부문 총괄로 모든 AppLovin 스튜디오에 자문을 제공하고 기존 플랫폼 중심 비즈니스를 넘어 게임 개발과 제품 영역으로 비즈니스를 확장하는 업무를 총괄한다. 키스 카와하타 게임 총괄은 모바일 게임의 관리, 최적화, 수익화 분야에서 10년 이상의 경험을 갖춘 모바일 게임 전문가다. 가장 최근에는 워게이밍넷(Wargaming.net)에서 모바일 게임을 총괄했으며 이전에는 제로씨어리(ZeroTheory, Inc)를 설립하고 그리(GREE)와 카밤(Kabam)에서 부사장을 지냈다.

키스 카와하타 AppLovin 게임 부문 총괄은 “AppLovin은 뛰어난 성과를 내도록 높은 기준을 갖고 있으며 뛰어난 독립 스튜디오와 제품의 성장을 구현하고 촉진하는 데 중점을 두었다. 게임 부문 총괄로서 맡은 역할은 게임 개발 및 제품 영역으로 비즈니스를 확장시키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디팍 굽타(Deepak Gupta)는 최고수익책임자(CRO)로 AppLovin에 합류하여 모든 플랫폼에 걸쳐 스튜디오 게임을 대상으로 사용자 획득에 주력할 예정이다. 디팍 굽타 CRO는 게임 산업 분야에서 12년 이상의 경력을 보유하고 있으며 가장 최근에는 머신존(Machine Zone)에서 게임 오브 워(Game of War)와 ‘파이널 판타지 XV: 새로운 제국(Final Fantasy XV: A New Empire)’ 등 모바일 게임 히트작의 마케팅, 인게이지먼트, 리텐션(기존 유저의 앱 실제 사용률)을 총괄하는 CRO를 지냈다. 이전에는 아웃스파크(Outspark)에서 사업 운영 부문 부사장을 지내고, 호버(Hovr) 설립, 일렉트로닉 아츠(Electronic Arts, EA)에서 전략 기획 디렉터를 역임했다.

AppLovin 경영진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링크(https://kr.applovin.com/leadership)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AppLovin은 모바일 엔터테인먼트 글로벌 선두주자로 인기 모바일 게임을 개발하는 자사 스튜디오와 게임을 전 세계 사람들에게 제공하는 기술을 보유한 기업이다. 2012년 창사 이래 AppLovin의 플랫폼은 글로벌 모바일 게임의 폭발적인 성장을 이끄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해왔으며 폭넓은 모바일 게임 생태계를 제공하고 전 세계 사람들이 고품질 게임에 접근할 수 있도록 지원해왔다. AppLovin은 캘리포니아주 팔로 알토에 본사를 두고 전 세계 주요 도시에 지사를 운영하고 있다. 더 자세한 내용은 링크(kr.applovin.com)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웹사이트: https://www.applovin.com/kr/about

언론 연락처

앱러빈 코리아 홍보대행
호프만에이전시코리아
이진희 과장
02-737-2945
이메일 보내기

신완섭 대리
02-772-9006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