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러 교향곡 전곡 완주 도전하는 말러리안, 다섯 번째 연주회 롯데콘서트홀에서 열어

코로나19 사태 이후 첫 공연, 전석 매진으로 기대감 모아
7월 24일(금) 오후 8시 롯데콘서트홀서 개최

출처: 말러리안
2020-07-23 16:43
  • 말러리안 시리즈 5 예고 영상

  • 말러리안 시리즈 5 포스터

    말러리안 시리즈 5 포스터

서울--(뉴스와이어) 2020년 07월 23일 -- 말러리안(예술감독 진솔)이 7월 24일(금) 오후 8시 롯데콘서트홀에서 말러 교향곡 9번을 연주한다고 밝혔다.

말러리안은 진취적이고 도전을 두려워하지 않는 젊은 지휘자 진솔을 필두로 시작된 ‘아르티제 D(Delight)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말러의 음악을 사랑하는 사람들이 한데 모여 즐겁게 연주하자는 목표에서 창단된 단체이다.

이미 말러리안은 성남아트센터 콘서트홀에서 <말러리안 시리즈 1>과 <말러리안 시리즈 2>, 여의도 KBS홀에서 <말러리안 시리즈 3> 그리고 2019년 롯데콘서트홀에서의 <말러리안 시리즈 4>를 통해 말러의 작품들을 성공적으로 선보인 바 있다. 이번 <말러리안 시리즈 5> 역시 의미 있는 연주회가 될 수 있도록 그동안 꾸준히 연주를 준비했으며 107명의 말러리안은 7월 동안 집중적으로 연습을 진행했다.

이번 음악회에서 100여명의 오케스트라 단원을 이끄는 지휘자 진솔은 “말러리안의 젊음, 패기 그리고 열정을 발산하며 코로나19로 침체한 공연계에 활력을 불어넣고 싶다”고 말했다. 그가 지휘하는 구스타프 말러의 교향곡 9번은 말러가 1908년에서 1909년 사이에 작곡한 마지막으로 완성된 교향곡으로 말러가 ‘대지의 노래’에 번호를 붙이지 않았기 때문에 실제로 이 교향곡은 말러의 10번째 교향곡이다.

말러리안 기획홍보실장 이상준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객석 띄어 앉기'를 시행할 예정이며 코로나19 사태에 따라 방역 당국의 지침을 준수하면서 안전하게 연주회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특히 말러리안은 한국장애인문화예술협회에 이번 공연의 티켓을 제공했으며 앞으로도 장애인을 포함한 여러 취약계층을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한편 이번 음악회는 코로나19 사태가 발생한 이후 아르티제에서 진행하는 첫 기획공연으로 공연을 앞둔 상황에서 전석 매진을 기록하며 공연예술에 목마른 관객들의 기대를 받고 있다.

말러리안 개요

말러리안은 진취적이고 도전을 두려워하지 않는 젊은 지휘자 진솔을 필두로 시작된 ‘아르티제 D(Delight)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말러의 음악을 사랑하는 사람들이 한데 모여 ‘즐겁게’ 연주하자는 목표에서 창단된 단체이다.

말러리안 페이스북: http://www.facebook.com/artiseed

언론 연락처

말러리안
사무국
이상준 기획홍보실장
010-4781-0369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