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사나 ‘TRUST ‘U’SANA’ 릴레이 응원 캠페인, 첫 번째 주인공으로 쇼트트랙 심석희 선수 참여

어려운 시기 스포츠 선수들의 건강과 열정 응원하고 함께 이겨내기 위해 캠페인 기획
한국 쇼트트랙 올림픽 금메달리스트 심석희 선수와 함께한 유튜브 영상 공개

2020-08-03 10:59
  • 유사나 스포츠 선수 심석희

    유사나 스포츠 선수 심석희

서울--(뉴스와이어) 2020년 08월 03일 -- 사회적 거리두기가 지속되고 일상화되면서 스포츠 선수들의 일상에도 변화가 생겨나고 있다. 각종 대회나 경기가 취소 혹은 연기되는 경우가 많고 훈련 상황도 달라진 탓에 컨디션 조절에 어려움을 겪곤 한다. 이에 글로벌 세포 과학 전문기업 유사나헬스사이언스코리아(이하 유사나)는 릴레이 응원 캠페인 ‘TRUST ‘U’SANA(유사나를 믿어)’를 실시한다.

‘TRUST ‘U’SANA’는 어려운 상황 속에도 항상 최상의 경기력을 보여주기 위해 각자의 위치에서 구슬땀을 흘리며 노력하는 스포츠 선수들의 건강과 열정을 응원하기 위해 기획한 응원 릴레이 캠페인이다. 나아가 단순한 캠페인을 뛰어넘어 위기 속에서 따뜻한 희망을 나누는 아름다운 정신을 담고 있다. 유사나의 응원에 힘입은 유사나 스포츠 선수들은 위기를 함께 이겨내자는 응원의 메시지를 대중에 전한다.

이번 캠페인의 첫 번째 참여 주자는 한국 쇼트트랙 올림픽 금메달리스트 심석희(서울시청 소속)다. 심석희 선수는 2015년부터 유사나 공식 모델로 오랜 인연을 이어오고 있다. 함께 달려온 시간 동안 쌓인 끈끈한 유대감과 유사나 뉴트리션 제품에 대한 신뢰를 바탕으로 ‘TRUST ‘U’SANA’ 캠페인의 의미 있는 첫 행보에 동참하게 됐다.

유사나는 심석희 선수와 함께 힘든 여건 속에서도 실패를 두려워하지 않고 새롭게 도전한다는 메시지를 담은 캠페인 영상을 공개한다. 해당 영상은 유사나코리아 공식 유튜브를 통해 공개되며 촬영 현장과 인터뷰 영상 등도 함께 만나볼 수 있다.

심석희 선수는 “TRUST ‘U’SANA의 첫 번째 주자가 돼 영광이고 평소 떨어진 체력을 회복하고 활력을 북돋아 주기 위해 유사나 제품을 믿고 섭취하고 있다”며 “오랜 시간 유사나의 응원으로 힘을 얻은 것 같이 저의 응원을 통해 많은 분이 힘든 시기를 건강하게 잘 이겨내시길 바란다”고 소감을 밝혔다.

유사나코리아 홍긍화 지사장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선수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을 주고 싶어 응원 릴레이 캠페인을 기획하게 됐다”며 “무엇보다 유사나 스포츠 선수들과 우리 모두가 해낼 수 있다는 의미를 담아 대중들에게 희망과 응원의 메시지를 전하게 된 것에 큰 감동을 느낀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유사나와 함께 하는 스포츠 선수들이 언제나 최상의 기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유사나는 자사 스포츠 후원 프로그램인 ‘USANA Athletes(유사나 스포츠 선수)’ 활동을 통해 한국농구연맹, 프로야구 한화이글스, 프로축구 성남FC를 비롯해 스피드스케이팅, 쇼트트랙, 유도, 리듬체조, 복싱 등 수많은 종목 국내외 4500여명의 프로선수들에게 자사 뉴트리션 제품을 꾸준히 후원하며 한국을 비롯한 전 세계 스포츠 발전을 응원해 오고 있다.

유사나헬스사이언스코리아 개요

유사나헬스사이언스는 1992년 미생물학 및 면역학자인 마이런 웬츠 박사에 의해 설립돼 현재 전 세계 24개국에 지사를 둔 글로벌 세포 과학 뉴트리션 전문기업이다. 유사나헬스사이언스코리아는 2003년 유사나헬스사이언스의 한국 지사로 설립, 꾸준한 성장을 거듭해오며 건강기능식품 전문기업으로 인정받고 있다. 대표 제품으로는 유사나 독점 기술력인 인셀리전스™ 테크놀로지를 접목시킨 종합비타민·미네랄 건강식품 ‘헬스팩’과 체중조절용 조제 식품 ‘뉴트리밀’ 등 30여개의 다양한 건강관리 제품들이 있다. 아울러 유사나는 수많은 종목의 국내 프로선수들을 비롯해 전 세계 4500여명 이상 프로선수들의 공식 뉴트리션 후원사로 글로벌 스포츠 후원 활동을 펼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usana.com

언론 연락처

유사나헬스사이언스코리아 홍보대행
커뮤니크
박현주 과장
02-788-7360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