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텐, 화상회의 Zoom 전용 일체형 회의실 시스템 ‘DTEN D7’ 국내 출시

화상 회의실 구성에 필요한 모든 요소가 ‘DTEN D7’ 한 대에 통합

2020-08-24 11:30
  • 디텐이 온라인 화상회의 플랫폼 줌의 회의실 전용 시스템 DTEN D7을 한국 시장에 선보인다

    디텐이 온라인 화상회의 플랫폼 줌의 회의실 전용 시스템 DTEN D7을 한국 시장에 선보인다

서울--(뉴스와이어) 2020년 08월 24일 -- 화상회의 장비 전문 제조 업체 디텐(DTEN Inc)이 온라인 화상회의 플랫폼 선두주자 줌(Zoom)과 함께 개발한 줌 회의실 전용 시스템 ‘DTEN D7’을 한국 시장에 선보인다.

코로나19 사태로 기업에서 줌 화상회의 시스템 이용이 급증함에 따라 줌 회의실 전용 시스템 DTEN D7도 비약적인 성장을 하고 있다. 한국보다 먼저 DTEN D7이 출시된 미국, 일본 그리고 유럽 등에서도 좋은 평가를 받고 있어 한국 기업 고객들의 온라인 화상 회의실 구축에도 크게 이바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DTEN D7은 화상회의 시스템 구성에 필요한 멀티 터치스크린, 4K 카메라, 16 마이크 어레이, 2개의 스피커, 전자 칠판 그리고 줌 룸스(Zoom rooms) 회의실 소프트웨어가 하나로 통합된 일체형 시스템이다. 다른 추가 장비와 케이블 연결 없이 전원과 인터넷 연결만으로 곧바로 줌 화상회의를 개최할 수 있다. 또 회의 참석자들이 무선으로 다양한 형태의 자료를 즉시 공유할 수 있어 회의 효율을 극대화할 수 있다.

DTEN D7은 기존 회의실 풍경을 크게 바꿔 놓을 수 있다. 회의실에 설치돼 있던 칠판, 빔프로젝트, 스크린은 전자 칠판과 무선 자료공유 기능으로 해결되며 화상회의에 필요한 카메라, 마이크, 스피커, 관리용 PC 등은 DTEN D7에 일체형으로 통합돼 제공된다.

DTEN D7은 다양한 크기의 회의실에 설치할 수 있다. 임원실 커뮤니케이션 도구, 2~7인용 허들 룸 및 소규모 회의실, 7~15인용 회의실로 구성할 수 있다. 유동 인구가 많은 장소에 사이니지로 활용도 가능하다.

DTEN D7의 한국 시장 공급은 DTEN의 글로벌 파트너인 라히시스템즈(대표 타룬라젠드라레이소니)가 라히시스템즈의 한국 파트너인 어레이네트웍스코리아(대표 김영한)를 통해 공급한다.

어레이네트웍스코리아는 SSL VPN 기반 원격 액세스 솔루션과 일체형 화상회의실 솔루션 DTEN D7을 기업 고객들에 원스톱으로 제공할 계획이다.

어레이네트웍스 개요

어레이네트웍스는 2000년 미국 베이 지역에서 설립된 네트워크 기능 플랫폼 전문 기업이다. 전 세계 5000여개 기업에 애플리케이션 딜리버리 컨트롤러(ADC), 보안 액세스 게이트웨이(SSL VPN), WAN 최적화, 네트워크 기능 가상화 플랫폼(NFP)을 공급해 오고 있다.

DTEN D7 소개 블로그: https://blog.naver.com/dtend7

웹사이트: http://www.arraynetwork.co.kr

언론 연락처

어레이네트웍스코리아
김영한 대표
02-3461-8124
010-8879-0116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