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임업진흥원, 코로나19로 막힌 임산물 수출길 연다

8월 24일부터 2020년 목재 분야 수출유망기업 발굴대회 개최

2020-09-08 10:30
  • 2020 목재 분야 수출유망업체 발굴대회 포스터

    2020 목재 분야 수출유망업체 발굴대회 포스터

서울--(뉴스와이어) 2020년 09월 08일 -- 한국임업진흥원(원장 구길본, 이하 진흥원)은 8월 24일(월)부터 코로나19로 해외수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임산물수출 유망기업을 발굴해 해외시장 진출 지원 및 수출 활성화에 기여하기 위해 ‘2020년 목재 분야 수출유망업체 발굴대회’를 개최한다.

진흥원에서는 매년 발굴된 수출 유망기업에 대해 수출 컨설팅, 해외 인증 취득, 연구개발 지원 등 수출 기반 및 판로 확보를 위해 지속 지원하고 있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수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임산물 수출업체에 비대면 온라인 수출을 지원해 글로벌 쇼핑몰 아마존에 입점을 지원한다.

이번 발굴대회는 국내에서 생산되는 수출유망 목재제품을 발굴해 해외시장 진출지원 및 수출 활성화 기여를 위해 추진됐으며, 발굴된 업체는 앞으로 기본 수출 관련 기술지원 및 언텍트 시대 해외판로 개척을 위한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수출 가능 목재 제품을 생산하는 업체라면 누구든지 참여할 수 있으며, 총 2개 업체를 선정해 향후 1년간 해외수출 관련 기술지원을 비롯, 대상은 총 5000만원, 금상은 총 2000만원의 해외시장 개척에 필요한 제반을 지원받을 수 있다.

또한 해외시장 개척 사업비, 컨설팅, 글로벌 이커머스 활용 판로 개척 등을 지원받을 수 있어, 수출 유망 제품을 생산하고 있으나, 수출 절차, 마케팅, 현지정보 부족, 국가간 이동한계 등 판로개척에 어려움이 있는 업체에게는 단기간내 수출역량을 확보할 수 있는 매우 좋은 기회이다. 더불어 선정된 업체는 2021년 수출지원사업 공모시 가점이 부여돼 향후 지속적인 수출업무 발전을 도모할 수 있다.

이번 공모전의 신청 기간은 9월 18일(금)까지이며, 참가 신청은 2020 목재 분야 수출유망업체 발굴대회 홈페이지(http://www.spectory.net/kofpi/fcontest)를 통해 지원할 수 있다. 지원 관련 준비사항에 대해서는 희망업체가 어려움이 없도록 진흥원에서 적극 지원한다.

구길본 원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실정에 처한 수출유망기업을 적극 발굴하여 수출시장 다변화 대응하여 목재 분야의 지속가능한 수출역량확보를 위하여 적극 지원하겠다”며 “앞으로도 우리나라의 우수한 목제품을 세계에 알려 목재산업의 수출 활성화를 위하여 힘쓰겠다”고 밝혔다.

◇접수 기간 : 2020년 8월 24일~2020년 9월 18일

한국임업진흥원 개요

한국임업진흥원(Korea Forestry Promotion Institute ; KOFPI)은 산림·임업·목재 이용 분야의 연구·개발 성과 실용화 및 산업화를 촉진하고 기술 지원, 품질 관리 및 정보 서비스를 통해 대한민국 임업 및 임산업을 진흥·발전시키기 위해 설립된 대한민국 산림청 산하 위탁집행형 준정부기관이다.

2020 목재 분야 수출유망업체 발굴대회 홈페이지: http://www.spectory.net/kofpi/fcontest

웹사이트: http://www.kofpi.or.kr/index.do

언론 연락처

한국임업진흥원
전략기획실
이근환
02-6393-2521
이메일 보내기

공모전 관련 문의
02-6953-1310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