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상공인 시름 더는 ‘제로배달’ 오픈… 제로페이 함께한다

0~2%의 낮은 중개 수수료 자랑… 음식점, 생필품, 마트까지 7개 배달 앱 1차 오픈
제로페이 연계 서울사랑상품권 사용에 10% 추가 할인으로 최대 20% 할인 누릴 수 있어
소상공인은 중개 수수료와 결제 수수료 모두 아낄 수 있어 부담 절감 예상돼

2020-09-17 16:20
  • ‘제로배달 유니온’에서는 제로페이 연계 서울사랑상품권 결제가 가능해 최대 20% 할인 혜택을 누릴 수 있다

    ‘제로배달 유니온’에서는 제로페이 연계 서울사랑상품권 결제가 가능해 최대 20% 할인 혜택을 누릴 수 있다

서울--(뉴스와이어) 2020년 09월 17일 -- 한국간편결제진흥원(이사장 윤완수)은 16일 오픈한 ‘제로배달 유니온’에서 제로페이 연계 서울사랑상품권 결제가 가능하다고 밝혔다.

‘제로배달 유니온’은 제로페이 인프라를 활용해 배달 앱 수수료 인하를 지원하는 서울시 민관협력방식의 배달서비스 사업으로, 총 16개 업체가 참여 의사를 밝혔다. 이 중 △띵동 △먹깨비 △맘마먹자 △BRS부르심Zero △서울愛배달 △로마켓 △놀러와요시장 등이 1차로 서비스를 시작하며, 나머지 업체들은 11월 예정인 2차 오픈에 합류하게 된다.

‘제로배달 유니온’은 소상공인 지원을 위해 마련된 만큼, 중개 수수료가 0~2%대로 낮고 입점비와 광고비를 받지 않는다. 여기에 서울사랑상품권 결제까지 가능해 소상공인의 결제 수수료 부담도 줄어든다.

소비자는 제로페이 연계 서울사랑상품권을 최대 10% 할인 구입해 제로배달 상품을 결재할 수 있다. 또한 서울시가 10월 14일까지 10% 추가 할인을 지원한다. 할인 한도는 최대 5만원(일일한도 2000원)까지이며, 서울사랑상품권과 함께 이용하면 최대 20%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단 예산 소진 시 조기 종료될 수 있다.

원하는 상품을 주문하고 결제 시 결제 수단에서 제로페이(서울사랑상품권)을 선택하면 된다. 배달 앱은 휴대폰 인증을 통해 현재 보유 중인 서울사랑상품권 금액을 자동으로 인식하며, 소비자는 결제액을 자유롭게 설정할 수 있다.

가맹점은 ‘제로배달 유니온’ 참여사로부터 매주 정산을 받을 수 있다. 이번 ‘제로배달 유니온’에는 음식배달부터 생필품, 동네마트 전용 배달 앱까지 참여해 소상공인 가맹점과 소비자 모두에게 편의를 제공할 것으로 예상된다.

윤완수 한국간편결제진흥원 이사장은 “그동안 배달 가맹점들은 중개 수수료와 결제 수수료의 이중고에 시달렸다”며 “이번 제로배달 유니온 오픈으로 소상공인에게는 부담 절감을, 소비자에게는 추가 할인 혜택을 드리고자 한다”고 말했다. 이어 “제로배달과 제로페이 상품권 결제가 융합되어 성공적으로 쓰일 수 있도록 서비스 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한국간편결제진흥원 개요

한국간편결제진흥원은 제로페이 운영 민간 재단법인이다.

웹사이트: https://www.zeropay.or.kr/

언론 연락처

한국간편결제진흥원
문효주 본부장
02-2095-5903
이메일 보내기

한국간편결제진흥원 홍보대행
웹케시
김도열 실장
02-3779-0611
이메일 보내기

김다은 주임
02-3779-4979
이메일 보내기

이남호 주임
02-3779-9058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