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시스템, ‘스마트워크 체제’ 전환

업무 효율·유연성 더 높여 기업문화 혁신

출처: 한화시스템 (코스피 272210)
2020-09-21 10:35
  • 한화시스템의 스마트 오피스 예약시스템

    한화시스템의 스마트 오피스 예약시스템

구미--(뉴스와이어) 2020년 09월 21일 -- 한화시스템(대표이사 김연철) ICT 부문이 21일부로 ‘스마트워크 체제’로 전환한다.

기존 대면 중심의 일하는 환경과 방식을 언택트(비대면)와 디지털 기반으로 혁신해 근무 유연성을 확보하기 위한 근무제도다.

한화그룹 계열사 중 최초로 시행되는 이번 제도는 인원 밀집도와 출퇴근 시간을 최소화하고, 어디서든 근무 연속성을 유지할 수 있는 ‘원격근무제’가 핵심이다. 한화시스템 ICT 부문의 주(主) 근무지인 여의도 사업장을 중심으로 수도권 일대 ‘거점 오피스’를 장교동·신설동·불광동·판교에서 운영하며 근무지를 총 5곳으로 확대 운영한다.

한화시스템 ICT 부문은 임직원들의 주소지 데이터를 분석하고, 주 업무지역과 선호지역에 대한 설문을 병행해 거점 오피스 수요를 파악했다. 총 5곳의 근무지와 좌석은 예약 시스템을 통해 선택할 수 있으며 웹과 모바일 환경 모두 제공해 언제 어디서나 현황 파악 및 예약이 가능하다.

거점 오피스는 창의적 아이디어 발굴과 업무 효율을 높이기 위한 6가지 테마로 구성됐다. 개인 업무공간은 예약된 좌석 현황이 나오는 스마트 네임태그와 기본 모니터가 구성되어 있으며 좌석 형태에 따라 일반적인 업무 공간인 △워크존과 독서실 형태의 △포커스존으로 나눠 구성했다. 민첩·유연한 조직을 위해 프로젝트 및 TFT 운영 시 사용할 수 있는 △애자일(agile)존, 화상회의 장비 및 TV 모니터(빔 프로젝트)가 설치된 △커뮤니케이션존, OA(사무자동화) 장비와 스탠딩 테이블이 배치된 △서포트존, 휴게를 위한 카페테리아 공간인 △오픈 라운지 등도 배치했다.

주 4회 내에서 주 근무지 출근·거점 오피스 근무·재택의 제약은 없다. 직원들은 팀워크 증진 및 오프라인 업무 진행을 위해 주 1회 팀 전원이 출근하는 컬래버데이를 진행하고 그 외에는 자유롭게 원격근무를 활용해 근무할 수 있다. 원격 근무 시에도 개인 상황에 맞게 출퇴근 시간을 선택하는 ‘유연근무제’가 동일하게 적용된다.

한화시스템 ICT 부문은 2015년도부터 무선인터넷 환경과 유선 전화기 제거 등을 통한 자율좌석제를 실시하고 있으며, 일정 예약과 사내 메신저를 이용한 화상회의·모바일 인트라넷 등 사내외 스마트워크를 위한 업무환경을 구축한 바 있다. 이번 스마트워크 도입을 위해 한화시스템이 자체 개발해 운영 중인 사내 인트라넷 ‘서클’을 통해 실시간 업무 공유 시스템을 고도화해 업무 내용과 진행사항을 공유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화상회의 기능도 더욱 강화해 원격근무 시에도 팀원들과 데일리로 소통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

김연철 한화시스템 대표이사는 “한화시스템은 고도화된 스마트워크 제도의 시행을 통해 코로나19 등 예측 불가능한 상황에서도 업무 및 서비스의 중단이 없도록 대비하고 임직원들의 일과 생활의 균형을 높여 나가고자 한다”며 “앞으로도 효율적이고 유연한 근무환경과 기업문화 정착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화시스템 방산 부문도 2015년 ‘자율 출근제’에 이어 2018년부터는 하루 근무시간을 최소 4시간부터 스스로 조정할 수 있는 ‘선택적 근로시간제’를 시행해오고 있다. 또한 9월 1일 자로 임직원 전원 교차 재택근무를 실시하며, 방위산업체에 적합한 언택트 스마트워크 방안을 준비 중이다.

웹사이트: https://www.hanwhasystems.com/kr/index.d...

언론 연락처

한화시스템
커뮤니케이션팀
지선진 차장
02-729-5906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