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큐레터, KT와 제휴 맺고 통합 보안 상품 출시

이메일 악성코드, 피싱 예방하는 ‘KT 지능형위협메일 분석 솔루션’
실시간 위협정보 제공, 인공지능(AI) 기반 위협정보 추출, APT 공격 대응 등

2020-09-22 12:00
  • 시큐레터가 KT와 제휴를 맺고 통합 보안 상품을 출시한다

    시큐레터가 KT와 제휴를 맺고 통합 보안 상품을 출시한다

  • 시큐레터 로고

    시큐레터 로고

성남--(뉴스와이어) 2020년 09월 22일 -- 유망 기술기업의 글로벌 진출을 지원하는 본투글로벌센터(센터장 김종갑)는 멤버사 시큐레터(대표 임차성)가 KT(대표 구현모)와 협력해 통합 보안 상품인 ‘KT 지능형 위협메일 분석 솔루션’을 출시했다고 22일 밝혔다. 시큐레터는 2017년부터 본투글로벌센터 멤버사로 활동하고 있다.

시큐레터는 올 4월부터 KT 인공지능(AI) 기술과 시큐레터 제품 연동 및 검증 테스트 등의 과정을 거쳐 8월 KT와 전략적 업무제휴 계약을 맺은 뒤 자사의 보안 제품과 KT의 AI 기술이 결합된 보안 상품을 내놨다.

이번에 출시한 KT 지능형 위협메일 분석 솔루션은 국내 기업 간 거래(B2B) 환경에서 이메일을 통해 유입되는 악성코드 감염 및 피싱을 예방할 수 있는 인공지능 기반 융합 보안 제품이다.

KT의 AI 분석 시스템은 연간 2억건의 이메일 데이터 학습을 통해 만들어진 AI 기술을 바탕으로 신규위협(피싱, URL, 악성코드 실행 파일)을 탐지하고 AI 기반의 위협정보도 제공한다. 이번 제품에는 지란지교시큐리티의 스팸 필터 기능도 탑재돼 있다. 보안 기능을 한 솔루션에서 제공하기 때문에 고객들은 이메일로 유입되는 다양한 위협들로부터 정보와 자산을 종합적이고 신속하게 지킬 수 있다.

KT 기업서비스본부 이진우 본부장은 “KT는 고객을 중심으로 서비스를 혁신하고 있다. 이번 솔루션은 KT의 AI 기술과 보안 위협 인텔리전스뿐만 아니라 국내 유망 보안 기업과의 기술적 제휴를 통해서 고객들이 필요로 하는 통합 보안 솔루션을 공급한다는 측면에서 의미가 깊다”며 “기업정보 보호와 비즈니스 연속성을 높이기 원하는 고객들에게 이번 지능형 위협메일 분석 솔루션은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시큐레터 임차성 대표는 “올해 4월부터 KT AI 기술과 시큐레터 제품의 연동 테스트 및 검증 테스트를 거쳐 마침내 상용화된 제품을 출시하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이번 KT와의 융합 보안 제품은 고객별 네트워크 환경, 비용에 맞춰 서비스를 레벨(Basic, Standard, Enterprise)별로 제공하기 때문에 고객들이 우수한 보안 서비스를 합리적인 가격에 도입할 수 있는 게 장점이다. 현재 금융권 및 다수의 지방자치단체 기관에서 좋은 반응을 얻고 있어 올해 좋은 결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시큐레터는 한국전력기술, 우정사업정보센터, 한국인터넷진흥원 등 사이버 보안이 핵심 경쟁력인 주요 국가 기관은 물론 한국자산관리공사, 한국예탁결제원, 한국교직원공제회, BNK부산은행, 서울반도체 등 다양한 고객사에 보안 솔루션을 공급하고 있다.

본투글로벌센터 개요

본투글로벌센터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기관으로 유망기술을 보유한 혁신기술기업이 세계시장으로 진출해 나갈 수 있도록 ⧍유망기술 전문기업 발굴 ⧍글로벌 지향 교육·훈련 ⧍해외진출 가교역할 ⧍해외 진출 지속가능 전문 컨설팅 ⧍입주공간 등을 지원하고 있다. 특히 해외 진출에 필요한 법률, 특허, 회계, 마케팅, 투자 유치, PR 등에 대해 내부 전문가들이 1차적으로 진단하고 2차적으로 외부 민간 전문기관에 연계하는 실질적인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2013년 9월 개소 이후 2019년 12월까지 지원기업에 투자유치 연계한 금액은 5935.5억원에 달하며 컨설팅 건수는 총 1만1724건에 이른다. 해외 법인설립 79건, 해외 사업계약·제휴 395건, 해외 특허·상표출원 648건 등이다.

웹사이트: http://www.born2global.com

언론 연락처

본투글로벌센터
글로벌경영컨설팅팀
이지나 PR 매니저
031-5171-5633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