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할라 호텔 & 리조트, 요코하마에 개점

2020-09-24 10:10

요코하마, 일본--(Business Wire / 뉴스와이어) 2020년 09월 24일 -- 리조트트러스트(Resorttrust, Inc., TOKYO:4681)가 9월 23일에 카할라 호텔 & 리조트 요코하마(The Kahala Hotel & Resort Yokohama) 개점 소식을 발표했다.

호놀룰루에서 가장 유명한 숙박 업체 중 한 곳인 카할라 호텔 & 리조트는 50년이 넘는 오랜 세월동안 지속적으로 전 세계 여행자들이 가장 선호하는 호텔로 이름을 알렸다. 카할라 호텔 & 리조트 요코하마는 카할라 브랜드가 세계 무대에서 성장하기 위해 내딛는 첫 걸음을 나타낸다.

요코하마는 하네다 공항에서 차량으로 30분 떨어져 있어 이동이 편리한 곳에 위치해 있다. 요코하마 지역사회는 풍부한 역사와 고유한 문화를 자랑한다. 그뿐만 아니라 요코하마는 떠오르는 글로벌 도시로 알려졌다.

그러나 요코하마가 카할라 호텔 & 리조트의 첫번째 일본 지점으로 선정된 데에는 완벽히 적합한 이유가 있다. 일본 최초의 이민자들이 1868년에 요코하마의 오산바시(Osanbashi) 지역을 떠나 하와이라는 새로운 천국으로 거처를 옮겼다. 그로부터 수십년 뒤 일본의 메이지 정부가 하와이 왕국의 데이비드 칼라쿠아(David Kalakaua)왕을 최초의 국빈으로 맞이한 곳도 바로 요코하마이다. 카할라 호텔 & 리조트 요코하마는 요코하마와 하와이 간의 인연 덕분에 설립됐다. 그리고 상호 존중과 화합, 조건 없는 사랑을 의미하는 알로하 정신을 구현하며 하와이의 손님 접대 전통을 이어갈 예정이다. 고객들을 가족과 소중한 친구를 모두 아우르는 하와이의 개념인 오하나(ohana)로 반길 것이다.

카할라 호텔 & 리조트의 모든 노력은 이른바 카할라 정신(Spirit of Kahala)의 철학을 준수하며 만들어졌다. 바로 카할라 브랜드가 56년 전, 하와이의 카할라 지역에서 최초로 카할라 운영을 시작한 이래로 신중하게 일궈온 정신이다. 폭 넓은 다양성과 함께 할 카할라의 새로운 이야기는 요코하마의 모든 이들에게도 제공될 것이다.

참고: 알로하 정신에서 파생된 카할라 정신은 카할라 브랜드의 원천이기도 하다. 카할라 정신은 현지 주민들의 삶과 문화, 전통에 대한 크나큰 존중감을 나타낸다.

개요

개점 날짜: 2020년 9월 23일
명칭: 카할라 호텔 & 리조트 요코하마
Address: 1-1-3 Minato Mirai, Nishi Ward, Yokohama City, Kanagawa Prefecture
접근성: 지하철 미나토 미라이선(Minato Mirai Line) 신타카시마(Shintakashima)역, 미나토미라이(Minatomirai)역까지 도보 8분 소요.
도카이도선(Tokaido Line) 요코하마역까지 택시 6분 소요.
도카이도 신칸센선(Tokaido Shinkansen Line) 신요코하마(Shinyokohama)역까지 택시 약 20분 소요.
웹사이트: https://thekahala.jp/yokohama/
공식 페이스북: facebook.com/thekahalahotelandresortyokohama/
공식 인스타그램: instagram.com/kahalaresort_yokohama
 
비즈니스와이어(businesswire.com) 원문 보기: https://www.businesswire.com/news/home/20200922006112/en/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에서 원하는 언어로 작성한 원문을 한국어로 번역한 것이다. 그러므로 번역문의 정확한 사실 확인을 위해서는 원문 대조 절차를 거쳐야 한다. 처음 작성된 원문만이 공식적인 효력을 갖는 발표로 인정되며 모든 법적 책임은 원문에 한해 유효하다.]

웹사이트: https://www.resorttrust.co.jp/

이 보도자료의 영어판 보기

언론 연락처

리조트트러스트(Resorttrust, Inc.)
카할라 호텔 & 리조트 요코하마(The Kahala Hotel & Resort Yokohama)
마츠노 마리코(Mariko Matsuno)
+81-45-522-0008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