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이터사이트 최신 보고서: 일본 포함 아시아 태평양 시장, 디지털 M&A 도입에 뒤처져

거래 전문가, AI 등 신기술로 실사 시간 단축될 전망이나 기존 시스템과 통합이 여전한 걸림돌로 존재하리라 관측

출처: Datasite
2020-09-24 16:20

미니애폴리스--(Business Wire / 뉴스와이어) 2020년 09월 24일 -- 아시아 태평양(APAC) 지역의 거래 전문가들은 다른 지역 전문가와 달리 향후 인수 합병(M&A) 활동을 완료하기 위해 새로운 디지털 절차를 도입하는 데 대해 낙관적이지 않으며, 인공지능(AI)과 같은 신기술이 실사에 소요되는 시간을 크게 단축하리라고 보지 않는 것으로 조사됐다.

M&A 업계에 클라우드 기반 기술을 제공하는 선도 기업 데이터사이트(Datasite)와 글로벌 비즈니스 리더를 대상으로 연구 및 콘텐츠를 제공하는 선도 업체 유로머니 쏘트 리더십 컨설팅(Euromoney Thought Leadership Consulting)은 이 같은 내용을 핵심으로 하는 ‘M&A 최신 현황(The New State of M&A)’ 보고서(report)를 발표했다.

이 보고서는 미주, 유럽·중동·아프리카(EMEA), APAC에서 기업, 사모펀드 회사, 투자은행, 법무 전문 법인에 근무하는 M&A 실무자 2200여명을 대상으로 M&A 현황과 미래 전망에 대해 실시한 설문을 기반으로 작성됐다. 보고서에 따르면 APAC 지역 응답자의 55%가 2025년까지도 자신이 몸담고 있는 회사의 성숙도 및 고도화 수준이 중간 정도를 유지할 것이라 내다봤다. 응답자의 과반이 이 같이 전망한 지역은 APAC이 유일했다. 일본 거래 전문가들도 마찬가지 견해였다. 일본 응답자의 50%는 2025년께 성숙도가 중간 수준일 것이라 전망했다.

또한 APAC 거래 전문가들은 신기술로 2025년까지 실사 작업에 소요되는 시간이 현재의 3~6개월에서 3분의1 수준으로 경감될 것이라 전망한 반면, 미주 및 EMEA 응답자들은 2025년까지 실사 시간이 1개월 이하로 단축될 것이라 답해 속도에 차이를 보였다. 일본의 경우에도 거래 전문가 60%가 2025년까지 실사 기간이 1~3개월로 줄어들 것이라 답했다.

시미즈 요이치로(Yoichiro Shimizu) 데이터사이트 일본 총괄은 “과거에는 일본에서 M&A 관련 문서를 이메일로 주고받는 것이 받아들여졌지만 지금은 더 이상 선호되지 않는다”고 밝혔다. 그는 “특히 많은 일본 거래 전문가들이 원격으로 업무를 수행하는 지금 기업 사이에 가상으로 거래를 실행하려는 의지가 더 커지고 있다”고 분석했다.

APAC 거래 전문가들은 디지털 기술과 관련된 새로운 M&A 절차 도입을 가로막는 주된 걸림돌로 기존 시스템과 도구에 대한 신기술 통합을 비롯한 도전을 꼽았다. 다른 요인으로는 데이터 보안 및 개인정보 보호 관련 문제, 재정적 제약, 인재 및 전문지식 부족, 기업 문화 등이 꼽혔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APAC 거래 전문가들은 신기술이 분석 역량과 보안을 강화하고 전체 M&A 과정을 간소화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또한 문서 및 절차 표준화, 특히 가상 데이터 룸의 일부로 AI/머신러닝 기술이 실사를 개선, 강화 및 가속화하는 데 가장 큰 역할을 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APAC 거래 전문가들은 M&A 실사에서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기준이 중요한 고려사항으로 대두되고 있다고 답했다. 실제로 APAC 실무자들은 다른 두 지역에 비해 ESG를 M&A의 중요한/대단히 중요한 고려사항으로 여긴다는 응답을 더 많이 내놓았다. 설문에 답한 APAC 실무자 669명 중 82%는 ESG가 2025년까지 M&A 기업 실사에서 중요한 고려 요소가 될 것이라고 예상했다. 이는 현재(27%)보다 크게 증가한 수치다.

그 밖의 보고서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 APAC 실무자 24%는 실사를 지연시키는 최대 요인으로 불완전하거나 부정확한 거래 서류와 정보를 꼽았다.
· APAC 거래 전문가 33%는 기업 실사 과정에서 발견돼 거래 불발을 초래하는 가장 일반적 문제로 과도한 평가를 꼽았다.
· APAC 실무자 26%는 AI와 머신 러닝 기술을 통한 가상 데이터 룸 액세스가 실사 속도를 높이는 데 가장 도움이 될 것이라 답했다.
· APAC 실무자 68%는 대상 기업의 ESG 자격에 대한 우려로 인해 M&A가 진행되지 않은 거래를 다뤄본 경험이 있다고 답했다.

이 설문 조사는 데이터사이트의 위탁으로 유로머니 쏘트 리더십 컨설팅이 2020년 2~4월 진행했다. 데이터사이트 웹사이트(www.datasite.com)에서 보다 자세한 결과를 확인할 수 있다.

데이터사이트(Datasite) 개요

데이터사이트는 M&A 업계를 위한 대표적인 SaaS 공급업체로 전 세계 거래업체들에 거래의 수명 주기 전반에서 성공에 필요한 툴을 제공한다. 자세한 정보는 www.datasite.com 참조.

유로머니 쏘트 리더십 컨설팅(Euromoney Thought Leadership Consulting) 개요

유로머니 쏘트 리더십 컨설팅은 전 세계 비즈니스 및 금융 분야 리더를 위해 독창적이고 권위 있는 영향력 있는 주제별 연구 및 콘텐츠를 전문 개발하고 있다.
 
비즈니스 와이어(businesswire.com) 원문 보기: https://www.businesswire.com/news/home/20200923005891/en/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에서 원하는 언어로 작성한 원문을 한국어로 번역한 것이다. 그러므로 번역문의 정확한 사실 확인을 위해서는 원문 대조 절차를 거쳐야 한다. 처음 작성된 원문만이 공식적인 효력을 갖는 발표로 인정되며 모든 법적 책임은 원문에 한해 유효하다.]

웹사이트: http://www.datasite.com

이 보도자료의 영어판 보기

언론 연락처

데이터사이트(Datasite)
로라 파워스(Laura Powers)
+1 212-367-6168
Laura.powers@datasite.com

5W 퍼블릭 릴레이션즈(5W Public Relations)
니콜라스 쿨러모스(Nicholas Koulermos)
+1 646-843-1812
Datasite@5WPR.com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