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암센터·길병원, 몬드리안에이아이와 암빅데이터 연구 업무 협약

2020-11-02 18:00
  • Mondrian AI-국립암센터, 암 빅데이터 연구 개발 협약 체결

    Mondrian AI-국립암센터, 암 빅데이터 연구 개발 협약 체결

인천--(뉴스와이어) 2020년 11월 02일 -- 인공지능 기술 전문 기업 몬드리안에이아이(Mondrian AI, 대표 홍대의)는 국립암센터 암 빅데이터 플랫폼 사업단과 10월 29일 국립암센터에서 암 빅데이터 플랫폼을 활용한 데이터 제공 및 기술개발을 위한 공동 R&D 상호자문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사업단은 암 빅데이터 플랫폼(CONNECT)을 활용해 암을 진단·예방·치료를 지원할 연구 개발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Mondrian AI는 국립암센터로부터 암 빅데이터를 제공받아, 자체 연구개발 플랫폼을 적용해 암을 예방·진단할 수 있는 유의미한 데이터 분석 및 연구에 활용해 헬스케어 분야에 도움이 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할 전망이다.

‘CONNECT’로 명명된 암 빅데이터 플랫폼은 국립암센터 외 10개 헬스케어 플랫폼 센터에서 생산한 표준화된 암 임상데이터 셋을 구축하는 암에 특화된 다기관 임상 라이브러리 플랫폼이다. 국립암센터는 2019년 5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정보화진흥원(NIA)에서 진행하는 빅데이터 플랫폼 및 센터 구축 사업의 헬스케어 분야 주관기관으로 선정됐다.

Mondrian AI의 홍대의 대표는 “이번 MOU를 계기로 국립암센터의 고품질 의료 데이터를 활용해 Mondrian AI의 데이터 분석 플랫폼의 활용을 촉진하고, AI 연구자들이 바이오산업과 헬스케어 분야로 진출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마련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Mondrian AI는 현재 가천대 길병원과의 공동연구 협력을 체결해 인공지능 솔루션의 연구개발을 진행 중에 있으며, 인공지능 공급기업으로 헬스케어 기업에 건강증진을 위한 인공지능 분석 및 맞춤형 솔루션에 활용될 인공지능 기술을 제공하고 있다.

한편 Mondrian AI 자체 개발한 인공지능 플랫폼 ‘예니퍼(Yennefer)’를 ‘2020년 국제인공지능대전’에서 선보여 인공지능 도입을 희망하고 있는 다방면의 기업과 기관에 플랫폼 도입 및 서비스에 대한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몬드리안에이아이 개요

몬드리안에이아이(Mondrian AI)는 데이터 엔지니어, 데이터 과학자, 소프트웨어 전문가들로 구성된 기업으로 다양한 산업과 정부 기관의 데이터를 효율적으로 관리하는 지능형 소프트웨어를 만든다. 효율적인 프로세스를 통해 복잡한 데이터 속에서 의미를 발견하고 이를 효과적으로 분석 및 표현해 데이터의 가치를 극대화한다.

웹사이트: http://mondrian.ai

언론 연락처

몬드리안에이아이
경영지원팀
홍혜륜
032-713-7984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