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스탈신소재, 최대 주주 다이중치우 신임 대표이사 선임

다이중치우, 창립자이자 전 최대 주주였던 故다이자룽 초대 대표이사 장녀
선친의 유지였던 그래핀 사업 가속화에 주력, 신성장 동력 창출

출처: 크리스탈신소재 (코스닥 900250)
2020-11-06 17:04

장쑤성--(뉴스와이어) 2020년 11월 06일 -- 합성운모 생산 전문 차이나크리스탈신소재홀딩스(900250)가 다이중치우 대표이사를 신규 선임한다고 밝혔다.

크리스탈신소재는 허위에룬 전임 대표이사가 사임함에 따라 6일 이사회결의를 통해 다이중치우 신임 대표이사를 선임하기로 결정했다.

다이중치우 대표는 크리스탈신소재의 최대 주주로 회사의 창립자이자 최대 주주였던 故다이자룽 초대 대표이사의 장녀이다. 또한 크리스탈신소재의 실질 영업 자회사 장인유쟈주광운모유한공사의 대표이사직을 겸하고 있다. 이 회사는 2019년 그녀의 경영 아래 중국 비금속광물과학기술상 과학기술진보 부문 1등상을 수상한 바 있으며 그녀 본인도 기술 혁신 공로를 인정받아 2020년 장쑤성상인과학기술혁신 기업가 칭호를 받기도 했다.

또한 다이 대표는 몇 년간 허위에룬 전임 대표와 함께 △합성운모플레이크 생산시설의 최신 설비 교체 및 캐파 증대 △그래핀 연구개발 및 생산 회사 인수를 통한 그래핀 양산 시스템 구축 △신규 공장 부지 및 생산 시설 추가 확보 등 회사의 전략수립부터 운영관리까지 다방면에서 협력하며 크리스탈신소재의 발전을 이끌어왔다.

다이 대표는 “회사의 생산성 및 기술력, 경영 효율성을 끌어올리는 데 주력하면서 글로벌 합성운모 시장점유율 1위의 선도적 지위를 보다 견고히 하고 특히 부친인 故다이자룽 전 대표이사의 생전 꿈이었던 그래핀 사업을 가속함으로써 회사의 신성장 동력을 창출해 나가겠다”며 “무엇보다 시장의 신뢰 및 주주가치 제고를 최우선 과제로 삼아 크리스탈신소재의 성장과 혁신을 위해 매진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허위에룬 전임 대표이사는 앞으로도 회사의 이사이자 총경리로서 경영에 참여하며 특히 과중한 행정사무에서 벗어나 그래핀 사업 부문의 연구개발, 생산관리, 제품의 응용개발 및 사업화 등에 힘쓸 계획이다. 허 총경리는 “조만간 그래핀 대규모 생산에 대한 투자와 운영을 본격화할 계획이며, 총경리의 자리에서 그래핀 사업을 통한 핵심 경쟁력 창출에 주력해 회사 발전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크리스탈신소재는 최근 그래핀 하위 응용제품 개발에서 지속적인 성과를 보이는 동시에 자체 설비로 생산된 그래핀의 판매량도 늘고 있어 그래핀 사업의 성장 가능성은 앞으로 더욱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회사는 글로벌 시장 점유율 1위의 합성운모 사업의 안정적 성장과 신규 그래핀 사업을 통한 혁신으로 실적과 경쟁력을 극대화해 나간다는 전략이다.

웹사이트: http://crystalnewmaterial.com

언론 연락처

크리스탈신소재 홍보대행
서울IR네트워크
PR사업본부
박정민 과장
02-783-0629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