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메리어트 인터내셔널과 상품 개발 MOU 체결

출처: 신한카드
2020-11-30 09:26

서울--(뉴스와이어) 2020년 11월 30일 -- 단 한 장의 카드로 전 세계 7000여개 호텔의 혜택을 받아볼 수 있을 전망이다.

신한카드(사장 임영진)는 글로벌 최대 호텔 체인인 ‘메리어트 인터내셔널’과 상품 개발 및 공동 마케팅 추진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메리어트 본보이(Marriott Bonvoy)’ 로열티 프로그램이 탑재되는 신용카드를 출시할 계획이다.

이미 미국, 일본 등 해외에서 각 국가를 대표하는 신용카드사와 공동 운영하며 베스트 상품으로 손꼽히고 있는 메리어트 본보이 신용카드를 신한카드에서 국내 업계 최초로 선보이게 되는 것이다.

‘메리어트 본보이’는 전 세계 1억4000만명의 회원을 보유한 메리어트 인터내셔널의 대표적인 멤버십으로 전 세계 메리어트 호텔과 리조트에서 숙박 또는 식사 이용 시 본보이 포인트를 적립 및 이용할 수 있다. 고객 등급에 따라 객실 업그레이드, 조식 제공 등의 우대 서비스도 받을 수 있다.

양사가 체결한 이번 협약에 따라 상품이 출시되면 고객들은 신용카드 신청만으로 쉽게 ‘메리어트 본보이’ 프로그램에 가입할 수 있다. 전 세계 132개국에 위치한 7000여개 호텔에서 카드를 제시하기만 해도 다양한 멤버십 혜택을 받을 수 있고 카드 사용 금액에 따라 포인트 적립 혜택도 받을 수 있다.

또한 마이신한포인트를 메리어트 본보이 포인트로 전환할 수 있는 프로그램 개발 등의 마케팅 전략을 수립해 양사의 고객에게 지금껏 경험할 수 없었던 가치를 제공할 수 있도록 국내외에서 긴밀한 협력관계를 구축해 나갈 계획이다.

신한카드는 코로나19 상황으로 해외여행이 어려운 점을 감안해 당분간 국내에 위치한 메리어트 인터내셔널 계열 호텔과의 마케팅 활동에 집중할 예정이다.

한편 메리어트 인터내셔널은 세계 최대 호텔 기업으로 2016년 스타우드(SPG) 인수 합병 이후 현재 JW메리어트·W·웨스틴·쉐라톤·리츠칼튼·코트야드·포포인츠 등 30여개 브랜드의 호텔과 리조트를 7000여개 운영하고 있다. 아시아·태평양 지역에서는 총 800여개, 국내에서는 서울, 부산, 제주 등의 지역에서 27개의 호텔을 운영하고 있다.

신한카드는 이번 메리어트 인터내셔널과의 업무 협약을 통해 고객들이 국내외 여행, 비즈니스, 연회 등의 영역에서 더욱 폭넓고 가치 있는 혜택을 누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전 세계 어디에서나 우량 고객으로 우대받을 수 있도록 혁신적인 혜택을 공동 개발해 메리어트 인터내셔널의 광고 문구처럼 ‘다시 마음 편히 여행할 수 있는 날이 올 때(We will travel again)’ 가장 돋보일 수 있는 서비스로 만들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웹사이트: http://www.shinhancard.com

언론 연락처

신한카드
기획홍보팀
02-6950-8468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