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크 콘체르토 서울, 27일 예술의전당 IBK챔버홀에서 2020 송년음악회 개최

MESSIAH & CONCERTOS 시리즈 Ⅱ, 관객 위로하는 음악회 되기를

2020-12-15 15:45
  • 바로크 콘체르토 서울 연주자들

    바로크 콘체르토 서울 연주자들

서울--(뉴스와이어) 2020년 12월 15일 -- 바로크 비올리스트 장민경이 이끄는 바로크 콘체르토 서울의 2020 송년음악회 ‘MESSIAH & CONCERTOS Ⅱ’가 27일 오후 2시 서울 예술의전당 IBK챔버홀에서 열린다.

2019년 ‘MESSIAH & CONCERTOS Ⅰ’에 이어 두 번째 시리즈인 이번 공연은 비발디, 헨델, 바흐 등 바로크 음악을 대표하는 작곡가들의 명곡과 다양한 악기편성 및 최고 연주자들이 꾸미는 무대를 통해 연말을 맞아 가족과 친구, 연인 등 사랑하는 사람들과 특별한 시간을 보낼 수 있도록 기획됐다.

바로크 콘체르토 서울을 이끄는 비올리스트 장민경은 “진한 감동의 바로크 선율이 2020년의 아름다운 마침표를 선사할 것”이라고 소감을 말했다.

1부에서는 바로크 콘체르토 서울의 연주로 △바흐 ‘브란덴부르크 협주곡 3번, BWV1048’ △‘하프시코드 협주곡 BWV1052 - 비올라를 위한 편곡 버전’ △헨델 ‘수상음악 2번 중 알라 혼파이프’를 들려줄 예정이며 소프라노 석현수의 △비발디 ‘세상에 진실한 평화는 없네, RV.630’ 등 다양한 레퍼토리를 통해 정통 바로크 음악의 미를 선보인다.

2부에서는 바로크 콘체르토 서울과 체리티 챔버 콰이어(지휘 안병덕)의 협연으로 △헨델 오라토리오 ‘메시아’ 중 관객에게 익숙한 곡을 발췌, 연주하며 화려하게 무대를 마무리한다.

국내 최정상 바로크 전문 연주자들이 들려주는 이번 공연은 다사다난했던 2020년 그로 인해 힘들었던 관객의 마음을 음악으로 위로하고 다가오는 2021년을 희망차게 맞이하는 감동 가득한 시간이 될 것이다.

이번 공연은 △음악감독 장민경 △바이올린 최윤애 박농우 김지원 윤여진 정미경 △비올라 장민경 유근영 이수미 △첼로 김상민 서미선 김다원 △베이스 전양미 △비올로네 박연희 △테오르보 고종대 △트럼펫 이초희 우주엽 △오보에 박용힐 △호른 전병철 △파곳 김혜민 △팀파니 정선미 △쳄발로 이수정 △소프라노 석현수 △테너 임민우 △합창 체리티 챔버 콰이어(지휘 안병덕)가 함께한다.

이 공연은 ‘공연업 회생 프로젝트’사업으로 서울특별시와 한국음악협회 지원을 받아 제작됐다. 바로크 콘체르토 서울이 주최, 카리스 프로덕션이 주관하며 서울특별시, 한국음악협회, 사랑침례교회가 후원, 더블유씨엔코리아가 마케팅 지원한다.

티켓은 R석 5만원, S석 3만원으로 학생은 50% 할인된다. 12월 22일까지 예매 시 조기예매할인 20%를 받을 수 있으며 예술의전당 티켓, 인터파크 티켓을 통해 구매할 수 있다. 공연에 대한 문의는 카리스 프로덕션으로 하면 된다.

웹사이트: http://www.wcn.co.at

언론 연락처

더블유씨엔코리아
공연기획팀
이기주 팀장
02-2183-1290
이메일 보내기

공연 문의
카리스 프로덕션
02-588-9954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