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 미얀마 현지법인 설립 최종 인가 획득

2020-12-24 11:18

서울--(뉴스와이어) 2020년 12월 24일 -- KB국민은행(은행장 허인)이 23일 미얀마 중앙은행으로부터 현지법인 설립 최종 인가를 획득했다고 밝혔다.

2020년 4월 예비 인가 이후 9개월간의 준비 기간을 거쳤으며, 이번 최종 인가로 KB국민은행이 미얀마에서 외국계 은행 최초로 현지법인을 설립하게 됐다.

KB국민은행은 법인 내에 10개의 지점을 개설할 수 있으며, 미얀마 내에서 영업 범위에 제약 없이 기업금융과 소매금융 업무가 가능하다.

2013년 사무소를 개설한 KB국민은행은 2014년 미얀마 주택건설개발은행과 업무제휴를 체결해, 9차례 주택금융과 IT 부문 역량 강화를 위한 워크숍을 실시하는 등 협업 관계를 지속해왔다. 2017년에는 미얀마 건설부와 주택건설개발은행과 협력체계 구축을 위한 3자 양해각서(MOU)를 맺은 바 있다. 또한 2017년 소액대출금융기관(Micro Finance Institution)을 설립하고 현재까지 21개 지점을 개설했으며, 저소득층의 주거환경 개선을 위한 금융 서비스를 제공해 왔다.

KB국민은행은 미얀마에 수해복구자금을 지원하고 낙후된 교육 시설과 저소득층 주민센터를 신축했으며 국내 이주 노동자들을 위한 KB한국어학당 운영 및 금융교육, 코로나19 진단키트 지원 등의 사회공헌활동(CSR)도 이어왔다.

이러한 노력의 결과로 ‘외국계은행 최초의 현지법인 설립’의 타이틀을 획득한 KB국민은행은 앞으로 선진화된 종합금융 서비스를 제공해 미얀마 금융시장의 외국계 선도 은행으로 자리 잡을 계획이다.

특히 미얀마 정부는 서민주택 100만 가구 공급을 주요 정책목표로 추진하고 있어, KB국민은행은 강점인 디지털과 주택금융 역량을 발휘해 미얀마 주택금융 전문은행으로서 입지를 공고히 할 계획이다. 또한 한국과 미얀마 양국 간의 경제교류 확대와 미얀마 정부의 SOC 확충 정책에 적극 참여할 예정이다.

KB국민은행은 미얀마는 동남아시아 국가 중 높은 수준의 경제 성장률과 잠재력을 보유한 국가이며 중국-인도-ASEAN을 연결하는 지정학적 요충지라며 미얀마 현지법인 설립을 통해 다양한 Biz 포트폴리오를 구축해 미얀마 금융시장의 외국계 선도은행으로 성장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웹사이트: http://www.kbstar.com

언론 연락처

KB국민은행
브랜드전략부
이상규 차장
02-2073-7168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