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아로마테라피임상연구센터, 아로마테라피 녹음도서 프로젝트 진행 중

시각장애인 위한 아로마테라피 목소리 재능기부

  • 국제아로마테라피스트들이 도서녹음으로 목소리 재능기부를 하고 있다

    국제아로마테라피스트들이 도서녹음으로 목소리 재능기부를 하고 있다

서울--(뉴스와이어) 2020년 12월 31일 -- 국제아로마테라피임상연구센터(최승완 대표, IACC)는 아로마테라피스트들의 재능 나눔 활동 ‘향기와 함께하는 삶(Life With Aroma)’의 하나로 시각장애인용 아로마테라피 녹음도서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이 프로젝트에는 IACC소속 교수진과 국제자격 ITEC아로마테라피스트 최승완, 박양숙, 김윤경, 김진영, 김혜연, 정소현, 황애경, 현디나, 김민정, 강지은, 이상실, 양윤선, 김하경, 안인숙, 이시은, 홍시애, 이미선 등 총 17명이 참여하고 있다.

아로마테라피 녹음도서 프로젝트는 국제자격 ITEC아로마테라피스트들의 전문 지식, 경험, 기술 등 재능을 기부하는 것으로 전문가들의 향기를 담아 아로마테라피 전문도서 ‘에센셜 아로마테라피(최승완 저, 의학서원 발행)’의 녹음을 진행하고 있다.

전문녹음봉사자인 국제아로마테라피스트 최승완 대표는 “아로마테라피를 배우고자 하는 시각, 독서 장애가 있는 분들을 위해 도서녹음을 기획했다” 며 “프로젝트팀이 활동에 열의를 다해 집중하는 모습에 감동하고 있다”고 소감을 말했다. 이어 “아로마테라피스트들의 뜨거운 열정과 따뜻한 마음이 전해져 듣는 사람들이 그 향기를 느낄 수 있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이 아로마테라피 녹음도서 프로젝트는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 두기 준수를 위해 회의와 교육 등 많은 부분을 온라인 실시간 비대면으로 하고 있다.

더불어 국제아로마테라피임상연구센터의 사회공헌 프로그램으로 분당서울대병원에서 암환자를 위한 아로마테라피교육을 진행 중이다. 자사 소속 전문 교수진, 강사진이 비대면 온라인으로 교육한다.

한편 국제아로마테라피임상연구센터는 심신의 건강을 향상하는 아로마테라피 전문교육의 요구가 늘어남에 따라 국제아로마테라피스트를 양성하기 위해 가톨릭대학교에서 국제자격 ITEC아로마테라피과정을 진행하고 있으며 힐링아로마상담사과정은 소수정예과정으로 개강할 예정이다.

국제아로마테라피임상연구센터 개요

국제아로마테라피임상연구센터는 가톨릭대학교에서 국제자격ITEC아로마테라피과정, 반려동물아로마지도사 과정을 교육하고 분당서울대병원, 삼성서울병원, 기업과 대학 등에서 정서안정과 스트레스 완화를 위한 아로마테라피 특강과 교육프로그램을 진행한다. 또한 서초구립노인요양센터, 호스피스 완화 의료시설 등 다양한 분야에서 임상과 봉사 프로그램을 실시하며 아로마테라피로 심신의 건강을 증진하는 데 기여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iaccaroma.com

언론 연락처

국제아로마테라피임상연구센터
김윤경 실장
010-2257-4280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