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장애인문화예술원, 배리어프리 온라인 실험과정 ‘브레이크:BREAK’ 유튜브 온라인 영상 공개 및 라이브 코멘터리 선봬

수어와 음성해설을 공연 전반에 적극 결합한 배리어프리 공연으로 이동우, 이소별 출연
1월 27일(수) 19시 30분부터, 한국장애인문화예술원 유튜브 통해 최초 공개 예정

2021-01-21 09:00
  • ⓔ메이킹-배리어프리 온라인 실험과정 ‘브레이크:BREAK’의 한 장면

    ⓔ메이킹-배리어프리 온라인 실험과정 ‘브레이크:BREAK’의 한 장면

  • ⓔ메이킹-배리어프리 온라인 실험과정 ‘브레이크:BREAK’의 한 장면

    ⓔ메이킹-배리어프리 온라인 실험과정 ‘브레이크:BREAK’의 한 장면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01월 21일 -- 한국장애인문화예술원(이사장 안중원, 이하 장문원)이 1월 27일(수, 오후 7시 30분~9시 30분) ⓔ메이킹-배리어프리 온라인 실험과정인 ‘브레이크:BREAK’(이하 ‘브레이크:BREAK’)를 한국장애인문화예술원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한다.

‘이:음 예술창작 아카데미’ 과정 중 하나인 ⓔ메이킹은 장애인 문화예술 창작과 관련해 고유한 창작방법론과 배리어프리를 적극 강화한 온라인 콘텐츠를 시범 제작해 공개하는 과정이다.

이제까지의 배리어프리의 공연은 공연 제작 완료 후 장애인들의 접근성을 높이는 방법으로 문자와 수어 통역, 음성 해설을 사용해왔다면, ‘브레이크:BREAK’에서는 이를 작품 속으로 가지고 들어와 작품을 이끌어 나가는 중심 소재로 사용한다.

가수 겸 연극배우인 이동우가 시각장애인 남자 주인공을 맡았고 여자 주인공으로는 농인 연극배우 이소별이 함께 했다. 배우 도희경, 송윤, 김명연은 코러스로 등장해 수어 통역과 극의 전체적인 해설을 맡았으며, 음악은 윤현종 음악감독이 맡아 기타와 타악기 연주를 통해 극에 몰입도를 높여준다.

제작 과정의 전체적인 기획과 운영은 문화아이콘 정유란 프로듀서가 담당했다. ‘브레이크:BREAK’ 작품을 쓰고 연출한 안경모 연출은 “결국 배리어프리라는 접근은 사람에게 훨씬 더 가깝게 다가가는 게 아닐까 라는 생각을 했다”고 말했다.

1월 27일 오후 7시 30분 ‘브레이크:BREAK’는 시각장애인을 위한 음성해설 버전과 청각장애인들을 위한 자막 버전, 작품의 제작 과정과 출연진들의 인터뷰를 담은 스케치 영상까지 총 세 개의 영상이 한국장애인문화예술원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된다.

영상 공개 후 이어서 연출 및 배우, 음악감독이 함께 작품에 대해 관객과 이야기하는 실시간 라이브 코멘터리도 예정돼 기대를 모으고 있다. 자세한 사항은 장문원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국장애인문화예술원 개요

2015년 문화체육관광부 산하 기관으로 설립된 한국장애인문화예술원은 매년 공모를 통해 장애 예술가의 창작 및 향수활동을 지원하고 있다. 이와 함께 장애예술 연구 및 실태조사 등의 예술 정책을 개발해오고 있다. 장애인 복지 및 수혜 정책 중심의 문화예술 활동을 확장시켜 문화 다양성의 관점에서 발현되는 장애예술의 독특한 감수성과 표현의 가치에 주목한다. 또 이를 발굴하고 활성화하기 위해 국내외 파트너와 창작 및 협력 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세미나, 연구, 교육 연수, 공동 프로젝트를 통해 장애인 문화예술의 진흥을 위해 노력한다.

한국장애인문화예술원 유튜브 채널: https://url.kr/esWZ8Q

웹사이트: http://www.i-eum.or.kr/

언론 연락처

한국장애인문화예술원
사업운영팀
신상미 과장
02-760-9726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