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이딜러: 코나 EV 화재 리콜 후 중고차 시세 약 10% 하락

지난해 10월 리콜 발표 후, 중고차 경매시세 -10% 하락
경매 출품 수는 2배 가까이 증가

2021-01-27 09:30
  • 헤이딜러가 공개한 코나 EV 중고차 시세변화 그래프

    헤이딜러가 공개한 코나 EV 중고차 시세변화 그래프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01월 27일 -- 헤이딜러가 현대자동차의 전기차 모델인 코나 EV(일렉트릭) 중고차 경매시세 분석 결과를 27일 공개했다.

헤이딜러가 공개한 데이터를 살펴보면, 코나 EV 화재 리콜 발표 전월인 2020년 9월에는 평균 중고차 시세가 2620만원으로 형성돼 있었다.

그 후 10월 코나 EV 화재 리콜이 발표되며 계속 하락세를 나타낸 중고차 시세는 2020년 12월 기준 평균 매입 시세가 2357만원까지 떨어졌다. 이는 9월 대비 -10% 하락한 것이다.

반면 차주들의 판매 요청인 경매 출품 수는 크게 늘었다. 작년 중순보다 12월 월간 출품 수가 2배 넘게 증가했다.

이번 데이터는 2019년형 코나EV 프리미엄 등급, 주행거리 10만km 미만, 2020년 6월 1일부터 2020년 12월 31일까지 헤이딜러에서 경매가 진행된 코나 EV 차량의 중고차 경매 데이터를 분석했다.

헤이딜러는 코나 EV 중고차 시세가 단기간에 비교적 큰 하락을 나타냈다며 리콜 발표와 경매 출품량 증가라는 악재에 연식 변경까지 겹쳤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피알앤디컴퍼니 개요

피알앤디컴퍼니는 모바일 기술을 이용해 한국에 중고차 모바일 경매 시스템을 정착시켜 나가고 있는 IT벤처기업이다. ‘내차 팔기 앱 헤이딜러’를 서비스 중이며 헤이딜러는 매월 5만대의 개인 차량이 등록되고 50만개 이상의 중고차 딜러 매입견적이 제시되는 국내 최대 내차팔기 견적비교 서비스다.

웹사이트: http://www.prnd.co.kr

언론 연락처

피알앤디컴퍼니
기획팀(언론보도 담당)
김수현 매니저
1599-4783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