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에스랩글로벌, AI 바우처 지원 사업 공급 기업으로 참여

2021-02-01 09:33
  • 디에스랩글로벌 로고

    디에스랩글로벌 로고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02월 01일 -- 인공지능 자동화 솔루션 스타트업 디에스랩글로벌(DSLABGLOBAL)이 2021년 인공지능(AI) 바우처, 데이터 바우처 지원 사업에 공급 기업으로 참여한다고 밝혔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시행하는 AI 바우처 지원 사업은 경쟁력 있는 중소벤처기업(공급 기업)에는 자사 인공지능 기술을 알리고 시장을 확대하는 기능을 제공하며, 인공지능 기술 적용이 필요한 기업(수요 기업)에는 높은 가격의 인공지능 기술을 쉽게 활용할 수 있도록 문턱을 낮춰 모든 산업 분야의 디지털 전환을 촉진한다는 취지에서 2020년 도입됐다.

2021년 AI 바우처 지원 사업은 200개 과제 선정을 목표로 560억원 규모로 추진하며, 선정된 기업에는 최대 3억원의 바우처가 제공된다. 올해는 여러 분야 기업이 자사 제품이나 서비스에 인공지능을 도입해 생산성 향상과 기업 경쟁력을 높일 수 있도록 중견 기업까지 지원 범위를 확대한다.

디에스랩글로벌은 2020년 처음 AI 바우처 지원 사업에 공급 기업으로 참여했으며, 물체 인식 인공지능을 활용해 재활용품 자동 분류 프로젝트를 수행했다. 재활용품 자동 분류 프로젝트는 재활용품 사진 데이터에서 인공지능 물체 인식을 통해 재활용품 종류와 개수를 파악해 재활용품의 재활용률을 높이고자 했다.

또 2020년 데이터 바우처 지원 사업에 참여해 자연어 분류 인공지능을 활용한 계약서 검토, 드론 영상 바탕의 화제 예측, 시간에 따른 다양한 환경 요인 기반의 전력량 예측 분석 등 여러 산업 분야의 기업과 함께 인공지능 프로젝트를 수행했다.

디에스랩글로벌 여승기 대표는 “CLICK AI를 활용해 여러 산업군 내 기업에서 각 기업에 맞는 인공지능 모델을 빠르게 개발할 수 있었다. 지원 사업을 통해 많은 수요 기업이 인공지능을 빠르게 구축하고 데이터 기반 의사결정과 커뮤니케이션에 이바지할 것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디에스랩글로벌은 코딩없이 누구나 인공지능을 개발할 수 있는 ‘CLICK AI’를 2020년 론칭했다.

CLICK AI를 통해 AI 서비스 개발 비용과 기간을 줄여 인공지능에 대한 장벽을 낮추며 다양한 인공지능 프로젝트를 수행하고 있으며, 인공지능이 생소한 고객사들을 대상으로 인공지능 컨설팅을 진행하고 있다.

디에스랩글로벌 개요

디에스랩글로벌은 인공지능 자동화 솔루션을 개발·공급하는 인공지능 전문 기업이다. 누구나 데이터를 활용할 수 있도록 인공지능 기술을 자동화하고 있다. 2018년 12월 개인 사업자 ‘넥트아이티’로 시작해 자체 개발한 데이터 환경 자동 구축 솔루션 ‘SKYHUB’를 공급했고 기업의 기술력을 인정받아 최근 신용보증기금에서 6억원의 보증을 받았다. ‘엑셀처럼 쉽게 쓰는 인공지능 개발툴 - 클릭AI’를 자체 개발해 2020년 1월 법인 사업자 ‘주식회사 디에스랩글로벌’로 법인 전환했다.

웹사이트: https://ds2.ai

언론 연락처

디에스랩글로벌
조아영 마케터
1670-1728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