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글루시큐리티, 자산 위협 관리·보안 진단 자동화 솔루션 ‘스마트가드 3.1’ 버전 출시

하이브리드·멀티 클라우드와 컨테이너 기반 플랫폼 환경에 대한 취약점 진단 기능 확대 제공
SIEM 연동 통해 취약점 위협 순위 스코어링, 고위험군 취약점에 적시 대응
‘이글루 CTI’ 서비스와 연동해 최신 취약점 실시간 확인 가능

출처: 이글루시큐리티 (코스닥 067920)
2021-02-02 09:45
  • 이글루시큐리티가 자산 위협 관리·보안 진단 자동화 솔루션 스마트가드 3.1 버전을 출시했다

    이글루시큐리티가 자산 위협 관리·보안 진단 자동화 솔루션 스마트가드 3.1 버전을 출시했다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02월 02일 -- 이글루시큐리티가 디지털 전환 가속화에 발맞춰, 클라우드 환경까지 아우르는 취약점 진단 솔루션을 선보인다.

이글루시큐리티는 하이브리드·멀티 클라우드와 컨테이너 기반 플랫폼 환경을 지원하는 자산 위협 관리·보안 진단 자동화 솔루션인 ‘Smart[Guard](스마트가드)’ 3.1 버전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스마트가드’는 IT 자산 위협 관리와 취약점 진단을 통합적으로 실행할 수 있는 솔루션이다. IT 인프라에서 구동되는 SW(소프트웨어)의 정보를 자동 수집해 SW가 변경될 시 즉각 반영한다. 보안 관리자는 보유한 IT 자산에 설치된 SW 사양과 취약점 정보를 실시간으로 확인하고, 조직에 해당하는 규제 준수(Compliance) 여부를 수시로 점검할 수 있다. 또한 SIEM(통합보안관제) 솔루션과의 연동을 통해 취약점 위험 순위를 스코어링 해 고위험군 취약점에 적시에 대응할 수 있다.

이번에 새롭게 출시된 ‘스마트가드 3.1’ 버전은 클라우드 환경의 정보 자산에 대한 취약점 진단 기능을 확대 제공한다. 기존에 제공하던 IT 인프라 자산과 함께 주요 퍼블릭 클라우드 및 컨테이너 기반 플랫폼에 대한 진단 항목을 추가해 클라우드·가상화 운영 환경의 취약점 분석을 수행할 수 있다. 또한 이글루시큐리티의 위협 인텔리전스 서비스인 ‘이글루 CTI’와의 연동을 통해, 최신 취약점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이글루시큐리티 이득춘 대표는 “클라우드 도입에 속도가 붙으면서 기존 온프레미스 환경과 함께 하이브리드·멀티 클라우드 환경의 컴플라이언스를 준수하고, 분산된 IT 인프라의 취약점을 실시간으로 파악해야 하는 보안 업무의 부담도 증가하고 있다”며 “온프레미스, 하이브리드·멀티 클라우드 환경을 아우르는 취약점 진단 솔루션 도입을 통해 이러한 어려움을 해소하고, 고도화된 공격에 대한 방어력을 더욱 높였으면 한다”고 말했다.

웹사이트: http://www.igloosec.co.kr

언론 연락처

이글루시큐리티
마케팅팀
이선우 차장
02-3404-8659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