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요 퍼시픽 파트너스, 지분 5% 이상으로 젠코쿠 호쇼 주요 주주 돼

2021-02-16 16:20

도쿄--(Business Wire / 뉴스와이어) 2021년 02월 16일 -- 타이요 퍼시픽 파트너스(Taiyo Pacific Partners)가 젠코쿠 호쇼(ZENKOKU HOSHO Co., Ltd.)(7164)의 누적 지분 5% 이상을 확보했다고 15일 발표했다.

타이요 퍼시픽 파트너스는 주주 가치를 높이기 위해 고위 경영진과 협력하는 협업적 투자 스타일로 잘 알려져 있다.

타이요 퍼시픽 파트너스 CEO 겸 매니징 파트너인 브라이언 헤이우드(Brian K. Heywood)는 “우리는 틈새 시장을 갖고 있는 기업을 매우 좋아한다”며 “젠코쿠 호쇼는 일본 최대의 독립적인 대출 보증기업으로 이시카와(Ishikawa) 사장의 리더십 아래 지속적으로 시장 점유율을 높여왔다”고 말했다. 이어 “그가 가치 창출에 집중하는 것이 만족스러운 고객 기반으로 이어지고 주주들을 만족시키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타이요 퍼시픽 파트너스의 최고투자책임자(CIO)이자 매니징 파트너인 마이클 킹(Michael A. King)은 “우리는 수년간 젠코쿠를 지켜 보았는데 여신 비용을 지속적으로 낮추고 일본 최고 수준의 마진을 유지하는 능력에 깊은 인상을 받았다”며 “젠코쿠는 직접적인 경쟁자나 상장된 경쟁자가 없기 때문에 보호 받는 것으로 보여 안정적인 성장을 가져다 주는 저평가된 독특한 기업”이라고 말했다. 이어 “우리는 이시카와 사장과 그의 팀이 탄탄한 토대 위에서 지속적으로 사업을 운영하고 젠코쿠의 지분 스토리를 강화함에 따라 회사는 더 많은 투자자의 관심을 끌 것”이라며 “일본 금융 시스템 전체에서 젠코쿠 호쇼의 중요성을 고려할 때 핵심 지주로서 마땅한 지위를 차지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시카와 에이지 사장은 “대출 보증 사업을 통해 고객이 꿈과 행복을 실현할 수 있도록 돕고 있으며 전국의 지역 사회 발전에 기여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올해 2월 창립 40주년이라는 새로운 이정표를 세우는 시점에 타이요 퍼시픽 파트너스가 우리 회사에 투자한 데 진심으로 감사한다”며 “물론 타이요 퍼시픽 파트너스가 우리의 사업 및 경영 철학 그리고 기업 가치를 높이려는 우리의 입장을 높이 평가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신용 보증 기업으로서의 책임을 깊이 인식하는 한편 사업을 확장하고 기업 가치를 한층 더 높이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워싱턴 주 커클랜드에 위치한 타이요 퍼시픽 파트너스는 2003년 일본 및 기타 아시아 국가의 우호적인 주주 행동주의에 전념하는 아시아 주력 전문가들이 설립했다. 회사는 현재 35억달러가 넘는 일본 중심 펀드를 관리하고 있으며 모든 전략에서 우호적인 참여 방식을 채택하고 있다.

비즈니스 와이어(businesswire.com) 원문 보기: https://www.businesswire.com/news/home/20210214005020/en/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에서 원하는 언어로 작성한 원문을 한국어로 번역한 것이다. 그러므로 번역문의 정확한 사실 확인을 위해서는 원문 대조 절차를 거쳐야 한다. 처음 작성된 원문만이 공식적인 효력을 갖는 발표로 인정되며 모든 법적 책임은 원문에 한해 유효하다.]

웹사이트: https://www.taiyofunds.com/

이 보도자료의 영어판 보기

언론 연락처

타이요 퍼시픽 파트너스(Taiyo Pacific Partners)
브라이언 K 헤이우드(Brian K. Heywood)
+1 425-896-5300
taiyo_media@tppllc.com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