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업정보사이트 캐치, ‘삼성 공채가 취준생에게 미치는 영향’ 수시채용과 공개채용 대한 설문 실시

2030 구직자 1013명 조사 결과, 58% 공채 선호해
응답자 68%, 삼성그룹 공채 방식 유지에 대해 긍정적

출처: 진학사
2021-03-09 09:15
  • 삼성공채가 취준생에게 미치는 영향에 대한 설문조사(응답자 2030 구직자 1013명)

    삼성공채가 취준생에게 미치는 영향에 대한 설문조사(응답자 2030 구직자 1013명)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03월 09일 -- 삼성그룹이 공채 방식을 유지하는 것에 대해 취준생들은 대체로 긍정적인 생각을 가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취업정보사이트 캐치는 최근 취업포털 20~30대 구직자 1013명에게 ‘수시채용과 공개채용’에 대한 설문조사를 진행했다. 공개채용을 선호한다고 밝힌 응답자가 58%로 과반수를 넘으며 수시채용을 선호한다고 한 사람들(42%)보다 많은 비중을 차지했다.

준비하고 있는 채용 방식을 묻는 질문에서는 ‘공채와 수시채용 둘 다 병행하고 있다’고 응답한 사람이 37.5%로 가장 많았으며 ‘공채에 대비해 준비하고 있다’(22.5%), ‘수시채용에 대비해 준비하고 있다’(21.5%)가 비슷한 수준으로 그 뒤를 이었다.

◇삼성 공채 지원할 계획 있어 56.1%

응답자 중 이번 상반기 기간 입사지원서를 제출할 예정인 취준생(783명)을 대상으로 상반기 삼성그룹 공채에 지원할 예정인지 물었다. 그 결과 지원할 예정이라고 응답한 사람이 56.1%였으며 지원하지 않을 예정이라고 말한 응답자는 43.9%였다.

또한 삼성그룹의 공채 유지에 대한 생각을 물은 질문에서는 ‘긍정적이다’라고 답변한 사람이 67.9%로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했으며 ‘잘모르겠다’라고 응답한 사람이 29.6%였다. 2.5%의 응답자만이 ‘부정적이다’를 선택해 삼성의 공채 운영에 대해서는 대체로 긍정적인 반응이 우세했다.

캐치 김정현 소장은 “채용시장에서 삼성그룹 공채가 갖는 상징적인 의미가 매우 크다”며 “삼성그룹은 회사가 제시하는 영어말하기 기준 점수 이상이 있으면 지원이 가능한 만큼 관심 직무의 채용이 열린다면 적극적으로 도전해 보는 것을 추천한다”고 말했다.

진학사 개요

진학사는 수험생, 취준생 등 고객이 인생의 중요한 선택을 하는 시점에 꼭 필요한 콘텐츠와 서비스를 최고의 수준으로 제공해 최선의 진로 선택을 할 수 있게 도와주는 Lifetime Career Management 회사이다. 주요 서비스로는 입시 정보, 합격 예측, 인터넷 원서 접수, 취업 포털, 교재 출판 등이 있다.

웹사이트: http://www.catch.co.kr

언론 연락처

진학사
박재연
02-2013-0523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