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와이어, 누적 사용 기업 3만 개 돌파

2021-03-23 07:00
  • 뉴스와이어 누적 사용 기업이 3만 개를 돌파했다

    뉴스와이어 누적 사용 기업이 3만 개를 돌파했다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03월 23일 --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뉴스와이어는 누적 사용 기업 수가 3만 개를 돌파했다고 밝혔다.

뉴스와이어는 6000여 개 언론사에 대한 배포망을 구축하고 기업이 작성한 보도자료를 기자, 블로거, 검색엔진 등에 배포할 수 있는 온라인 홍보 플랫폼이다.

뉴스와이어는 2004년 론칭 이후 지금까지 3만 개 기업의 뉴스 92만 개를 보도자료 배포망을 통해 세상에 알렸다.

뉴스와이어 신동호 대표는 “뉴스와이어는 기자만 접근할 수 있었던 보도자료를 일반 독자도 볼 수 있도록 함으로써 국민의 알 권리를 신장시키고, 기업과 상품을 쉽게 미디어에 알릴 수 있는 통로를 열어 사회 경제 발전에 크게 기여했다”고 밝혔다.

그동안 뉴스와이어가 배포된 보도자료를 분석해 보면 배포 숫자는 대기업의 발표량이 많았지만, 기업 수로 볼 때에는 3만 개 기업 가운데에는 중소기업 및 중견기업이 80% 이상을 차지했다. 홍보실 조직이 탄탄하고 홍보 전문가를 갖춘 대기업과 달리 언론 홍보가 여의치 않은 중소기업에게 뉴스와이어가 필수적인 기업 홍보 수단으로 자리를 잡은 것이다.

기업을 종류별로 보면 3만 개 기업 가운데 1만2000개 기업은 홍보 대행사가 대신 보도자료를 등록한 것으로 분석됐다. 홍보 대행사들이 더 많은 언론과 대중에게 고객사의 뉴스를 노출하기 위해 뉴스와이어를 사용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기업들 가운데는 IT, 바이오 등 혁신 기업과 새로운 사업 모델로 언론의 주목을 받고자 노력하는 스타트업이 뉴스와이어를 통해 보도자료 많이 배포한 것으로 나타났다.

뉴스와이어는 누구나 뉴스 형식으로 보도자료를 작성해 입력하면 이를 언론과 온라인 공간에 널리 배포하고 뉴스를 모니터링해 그 결과를 보고서로 제공한다.

뉴스와이어 신동호 대표는 “최근 소비자들은 기업과 상품을 선택하기 위해 예전보다 훨씬 많은 뉴스와 디지털 자료를 검색하고 있다”며 “보도자료는 광고와 달리 신뢰할 만한 정보 원천이고, 영구적으로 디지털 공간에서 검색되고 노출되므로 더욱 많은 기업이 홍보의 중요한 수단으로 사용하게 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뉴스와이어 개요

코리아뉴스와이어는 기업이 작성한 보도자료를 기자, 블로거, 검색엔진, 소셜미디어, 투자자에게 온라인으로 배포하는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2004년 국내 최초로 온라인 배포 서비스를 시작한 이래 지금까지 3만 개 기업과 대행사의 뉴스를 세상에 알렸다. 누구나 뉴스 형식으로 보도자료를 작성해 입력하면 뉴스와이어가 이를 언론과 온라인 공간에 널리 배포하고 그 결과를 보고서로 제공한다.

웹사이트: https://www.newswire.co.kr

언론 연락처

코리아뉴스와이어
고미재
02-737-3600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