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케시 위멤버스클럽, 세무 업무 특화 공유 오피스 ‘비즈니스센터’ 오픈

세무사 사무실 임대료 지원 목적의 공유 오피스, 세무 업무에 특화된 사무 환경으로 오픈
서울 강남·부산 서면 등 비즈니스 중심지에 위치, 대전 및 서울 여의도 지점 연내 오픈 예정
위 멤버스 클럽, 세무사 매출 증대·고객 서비스 향상·업무 혁신 위한 고품질 서비스 제공

출처: 웹케시 (코스닥 053580)
2021-04-06 09:00
  • 위멤버스클럽의 세무 업무 특화 공유 오피스 비즈니스센터가 4월 5일 오픈했다

    위멤버스클럽의 세무 업무 특화 공유 오피스 비즈니스센터가 4월 5일 오픈했다

  • 위멤버스클럽의 세무사 전용 공유 오피스 비즈니스센터 라운지

    위멤버스클럽의 세무사 전용 공유 오피스 비즈니스센터 라운지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04월 06일 -- B2B 핀테크 기업 웹케시(대표 강원주)는 세무 업무 특화 공유 오피스 ‘위멤버스클럽 비즈니스센터’가 오픈했다고 6일 밝혔다.

웹케시의 세무사 전용 플랫폼 위멤버스클럽이 오픈한 비즈니스센터는 세무사의 사무실 임대료 부담을 지원하기 위한 취지로 기획됐다. 올 2월 개업 세무사를 대상으로 오픈한 뒤 세무 업무에 특화한 시설로 전면 리뉴얼을 시행, 4월 5일 위멤버스클럽 회원 세무사라면 누구나 입주할 수 있는 공유 오피스로 다시 문을 열었다.

비즈니스센터는 이번 오픈을 통해 세무 업무에 특화한 사무 환경을 구현했다. 비즈니스센터에 입주한 세무사는 위멤버스클럽이 제공하는 세무 인프라를 업무에 활용할 수 있으며, 전체 공간의 40~50% 비중으로 확충한 편의시설도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세무사가 선호하는 전국 거점 비즈니스 중심지에 있는 것도 장점이다. 현재 서울 강남, 부산 서면에 오픈한 비즈니스센터는 올해 안에 대전 둔산 센터와 서울 여의도 센터를 차례로 오픈할 예정이다.

비즈니스센터는 위멤버스클럽 회원 세무사라면 누구나 입주할 수 있으며 4인 이내 사무 공간이 필요한 세무사, 전국적인 센터를 거점으로 사업 확대를 준비하고 있는 세무사, 개업 세무사 등을 입주 대상으로 한다. 임대료도 세무사 특별 요금 지원 정책을 통해 최대 50%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강원주 웹케시 대표는 “이번에 오픈한 비즈니스센터를 통해 세무사들의 쾌적한 근무 환경을 제공할 수 있을 거라 기대한다”며 “웹케시는 앞으로도 세무 시장 선진화와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세무사 전용 플랫폼 위멤버스클럽은 세무사의 매출 증대, 고객 서비스 향상, 업무 혁신을 위한 통합 솔루션 제공과 함께 비즈니스센터 오픈을 통해 세무사의 고민을 함께 해결하며 상생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웹케시 개요

웹케시(대표 강원주)는 IMF 이전 부산, 경남 지역을 연고로 전자 금융을 선도하던 동남은행 출신들이 설립한 핀테크 전문 기업으로, 1999년 설립 이후 20년간 국내 최고 기술 및 전문 인력을 바탕으로 비즈니스 소프트웨어(SW) 분야의 혁신을 이뤄오고 있다. 웹케시는 설립 뒤 지금까지 다양한 혁신 기술과 서비스를 선보여 왔다. 2000년 편의점 ATM 및 가상계좌 서비스, 2001년 국내 최초 기업 전용 인터넷 뱅킹, 2004년 자금 관리 서비스(CMS) 등은 현재 보편화한 기업 금융 서비스로 자리 잡았다. 그뿐만 아니라 업계 최초로 B2B 핀테크 연구 센터를 설립해 사례 조사, 비즈니스 상품 개발 및 확산, 금융 기관 대상 핀테크 전략 수립 컨설팅 등 분야 전반에 걸친 연구 및 컨설팅 업무를 수행하며 B2B 핀테크 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웹케시의 대표 서비스인 CMS는 초대기업부터 공공기관, 대기업, 중소기업까지 특화해 있으며 기존에 마땅한 SW가 없던 소기업용 경리 전문 SW ‘경리나라’를 출시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또 글로벌 시장 진출을 위해 중국, 캄보디아, 일본에 3개의 현지 법인을 운영하고 있다.

위멤버스클럽 홈페이지: http://www.wemembers.net

웹사이트: http://www.webcash.co.kr

언론 연락처

웹케시그룹
김도열 이사
02-3779-0611
이메일 보내기

김다은 주임
02-3779-4979
이메일 보내기

이남호 주임
02-3779-9058
이메일 보내기

송채영 주임
02-3779-4992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