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 ‘맞춤형 식이 설계 플랫폼 개발’ 추진

2021-04-06 18:00
  •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 전경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 전경

수원--(뉴스와이어) 2021년 04월 06일 --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원장 주영창, 이하 융기원)은 ‘2021년 농림축산식품부 R&D 공모 사업’에서 ‘맞춤형 식이 설계 플랫폼 개발’ 과제를 수주했다고 6일 밝혔다.

해당 과제는 맞춤형 식이 설계에 필요한 영양·식품 등 공공기관의 데이터베이스를 통합하고, 소비자 특성별(생애 주기, 질병, 유전 정보, 선호도 등) 맞춤 식이를 추천할 수 있는 식이 설계 알고리즘을 개발하는 것이 목표다.

데이터베이스와 알고리즘을 기업·소비자가 활용할 수 있도록 관련 기관·기업과 연계하는 ‘맞춤형 식이 설계 플랫폼’ 구축을 통해 사업화 모델 창출을 촉진하고, 차세대 식품 산업 경쟁력을 강화하면서 연관 헬스케어 산업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융기원(연구책임자 김서영 책임연구원)은 이번 사업에서 주식회사 셀바스에이아이와 함께 맞춤형 식이 설계 플랫폼을 구현한다. 플랫폼은 소비자를 유형에 따라 분류하고, 이에 따라 소비자가 식품을 추천받고 민간 쇼핑몰을 통해 구매까지 할 수 있도록 한다.

경기도 지역 실증은 맞춤형 식이 설계에 관심 높은 병원·식품 기업을 비롯해 △진단형 바이오 기업 △유기농업 △유통 기업 등 다양한 업계 참여가 예상된다.

융기원 XO센터 김서영 책임연구원은 “이번 국가 과제를 통해 소비자들이 자신의 유형에 따른 식품을 쉽게 구매할 수 있고 농업, 식품 및 바이오 기업이 맞춤형 식품을 개발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며 “플랫폼은 경기도에서 먼저 실증할 예정이며, 앞으로 플랫폼이 차세대 맞춤형 식품 산업 생태계로 확산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과제에는 2025년까지 4년 9개월간 총 66억5000만원이 투입되며, 서울대학교 및 한국식품산업클러스터진흥원 등과 함께 컨소시엄을 이뤄 진행한다.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 개요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은 창의와 혁신을 바탕으로 미래의 과학과 산업을 이끄는 해결책이 융합이라는 깨달음에 기초해 2008년 3월 설립됐다. 2018년 7월 경기도와 서울대학교의 공동 출연 법인으로 새롭게 도약했다. 융기원은 관·학이 협력해 설립된 국내 최초, 최고의 융합 기술 R&D 전문 연구 기관이다. “지역과 R&D가 하나 되는 세계적인 융합 연구 기관”이라는 비전 아래 차세대 교통 시스템, 스마트 시티, 소재·부품·장비, 지능화 융합, 환경·안전 5대 중점 분야를 중심으로 여러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aict.snu.ac.kr

언론 연락처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
홍보정보팀
안웅섭 과장
031-888-9055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