협동조합 고개엔마을, 마을장터 ‘고개장’ 온라인 라이브방송 진행

다가오는 주말, 미아리고개로 랜선 나들이 어떠신가요?

2021-04-13 09:10
  • 미아리고개 마을장터 ‘온라인 고개장’

    미아리고개 마을장터 ‘온라인 고개장’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04월 13일 -- 서울 성북구 소재 협동조합 고개엔마을이 다가오는 4월 17일 토요일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미아리고개 마을장터 ‘온라인 고개장’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마을장터 ‘고개장’은 미아리고개 고가도로의 어두침침한 하부공간을 주민 교류와 소통의 장으로 활성화하고자 2016년부터 마을주민과 지역 문화예술인들이 의기투합해 시작한 지역·공간 활성화 프로젝트다.

그러나 지난해부터 코로나19 영향으로 야외장터 개설이 축소되고 운영에 어려움을 겪어 이를 극복하기 위해 올해에는 온라인 방식의 새로운 마을장터 운영을 기획했다.

이에 새로 선보이는 온라인 ‘고개장’은 지역의 문화예술 정보와 청년 가구 대상 요리·건강·명소 등 마을살이 관련 다양한 소식정보로 구성된 ‘GM뉴스룸(고개엔마을 뉴스룸)’, 동네 아티스트 공연, 후원경매쇼 등 다채로운 실시간 콘텐츠로 지역주민을 맞이할 예정이다.

특히 GM뉴스룸의 메인 꼭지를 차지하는 ‘프로낭비러의 소비생활(오후 3시~3시 20분)’에는 지역 서민금융 대표 상호금융조합인 성북제일새마을금고의 베테랑 실무자가 출연한다. 이 순서에서는 청년층의 실제 소비습관 진단, 맞춤형 제안 등 지역거주 사회초년생들에게 업그레이드된 금융 해법을 제시할 전망이다.

행사를 주관하는 고개엔마을 하장호 이사장은 “코로나19로 지역 문화예술 프로그램이 크게 위축되는 가운데 자취생, 1인가구 비율이 높은 성북구 지역의 특성을 고려해 온라인 방식의 새로운 플랫폼을 구상하게 됐다”며 “오프라인 장터에 버금가는 현장감과 재미, 유용한 콘텐츠로 지역주민의 높은 만족이 기대된다”고 밝혔다.

또한 실무를 담당하고 있는 고개엔마을 이민영 사무국장도 “성북구청, 성북문화재단, 서울문화재단 등 마을 커뮤니티 및 문화예술 활성화를 기대하는 지역사회의 다양한 응원과 지원에 감사의 뜻을 먼저 전한다”며 “온라인 고개장 관련 정보와 당일 실시간 영상은 유튜브 및 페이스북 미아리고개친구들 채널에서 확인할 수 있다”고 말했다.

한편 협동조합 고개엔마을은 사회적경제 기업의 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새마을금고중앙회와 함께일하는재단이 운영하고 있는 ‘MG희망나눔 소셜성장 지원사업’의 3기 선정기업이다. 당 지원사업을 통해 친환경 업사이클링 제품개발과 GM뉴스룸 운영을 진행하고 있다.

사업 지원기관 함께일하는재단 박지영 사무국장은 “이 사업 지원을 계기로 고개엔마을에서 2인의 신규 일자리가 창출되는 성과가 나오고 있다”며 “문화예술 분야의 취약한 일자리 구조를 개선하기 위한 다양한 시도가 정착될 수 있도록 지역사회와 주민 여러분의 지속적인 참여 및 관심을 요청한다”고 밝혔다.

함께일하는재단 개요

함께일하는재단은 IMF 위기 이후 급격히 증가한 실업과 빈곤 문제를 극복하기 위해 1998년 6월 실업극복국민운동위원회(공동위원장 故 강원용, 故 김수환, 송월주)로 발족한 단체다. 2003년 6월 실업 문제가 장기화·구조화하는 상황에 더 적극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공익재단법인 ‘실업극복국민재단 함께일하는사회’로 재출범해, 2008년에 ‘함께일하는재단’으로 새롭게 탄생했다. ‘실업 극복’이라는 사명을 안고 첫발을 내디뎠던 2003년부터 지금에 이르기까지 13년을 오직 ‘함께 일하는 사회’ 만들기에 전념해왔다. 민간 공익재단으로 사회적 양극화 해소와 지속가능한 일자리 창출을 통해 행복하고 건강한 사회를 이뤄나가는 데 힘쓰고 있다. 특히 새로운 일자리 모델인 사회적 기업과 소셜벤처의 지속적인 성장을 지원하고, 캠페인, 연구, 출판 등 다양한 형태로 사회적 경제 영역의 발전적인 대안을 만들어나가고 있다.

고개엔마을: https://www.facebook.com/michinfriends/
MG희망나눔소셜성장지원사업: https://www.mgse.co.kr/

웹사이트: http://www.hamkke.org

언론 연락처

함께일하는재단 홍보대행
키위피알
전슬기 대리
02-855-5115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