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아데이타-메디에이지, AI 기반 암 예측 서비스 사업 추진 업무 협약 체결

AI와 헬스케어 데이터 융합해 암 예측 분야 디지털 의료 서비스 선보일 예정
이상탐지 기술 데이터 분석으로 암 예방 및 관리 개인 맞춤형 서비스 추진
각 분야에서 쌓아온 노하우로 차별화한 헬스케어 서비스 제공

2021-04-20 14:00
  • 왼쪽부터 메디에이지 김강형 대표와 오른쪽 모아데이타 한상진 대표가 업무 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메디에이지 김강형 대표와 오른쪽 모아데이타 한상진 대표가 업무 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 왼쪽부터 메디에이지 김강형 대표와 오른쪽 모아데이타 한상진 대표가 업무 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메디에이지 김강형 대표와 오른쪽 모아데이타 한상진 대표가 업무 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성남--(뉴스와이어) 2021년 04월 20일 -- 이상탐지 기술 기반 인공지능(AI) 전문 기업 모아데이타(대표 한상진)는 건강 데이터 분석 전문 기업 메디에이지(대표 김강형)와 협력해 ‘AI 개인 맞춤형 주요 암 25종 예측 시스템’ 구축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두 회사는 업무 협약을 계기로 새로운 협력 체계를 구축하고, AI와 건강 검진 데이터를 융합한 암 예측 분야 디지털 의료 서비스를 올 하반기 선보일 예정이다. 1차 서비스는 건강 검진 센터와 보험사 대상이며, 앞으로 해외 시장도 적극적으로 공략할 계획이다.

선보일 시스템은 국내 사망 원인 1위인 주요 암 25종을 미리 예방하고 관리하는 개인 맞춤형 예측 서비스다. 양 사는 상호 시너지를 내기 위한 △개인 맞춤형 사후 건강 관리 서비스 제공 △맞춤형 콘텐츠 확충 △신규 모델 사업 추진 및 확산 등을 협력할 계획이다.

모아데이타는 메디에이지가 수집한 데이터를 활용해 자사 이상탐지 기술 기반 AI로 정상 데이터를 분석하고, 암 발생 이상 징후에 대한 예측 데이터를 제공할 예정이다.

메디에이지는 국내외 400여 검진 기관의 빅데이터와 분석 엔진 솔루션을 바탕으로 개인 임상 데이터를 분석하고 맞춤형 건강 지표 및 건강 관리 솔루션을 제공하는 헬스케어 전문 기업이다.

모아데이타 한상진 대표이사는 “이번 협력 체계로 양 사 모두 추진하는 사업을 한 단계 더 강화하고 상생할 수 있는 계기가 됐다”며 “양 사가 각 분야에서 쌓아온 노하우를 기반으로 차별화한 AI 개인 맞춤형 암 예측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라고 말했다.

모아데이타는 2014년 설립된 이상탐지 기술 기반 AI 전문 기업으로, 최근 헬스케어 분야로 사업을 다각화하고 있다.

모아데이타 개요

모아데이타는 이상탐지 기술 기반 인공지능(AI) 전문 기업으로 2014년 설립됐다. △ICT 인프라 모니터링 △헬스케어 분야 사업을 하고 있다. 2016년 장애예측 시스템 ‘페타온 포캐스터(PETAON Forecaster)’를 출시했으며, 2021년 하반기 일반 사용자를 대상으로 한 헬스케어 제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웹사이트: http://www.moadata.co.kr

언론 연락처

모아데이타
글로벌사업본부
이가현 대리
010-6491-8392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